교육/환경
인천교육청, 교육부에 지방공무원 수당조정 요구서 제출
기사입력: 2024/04/01 [15:12]  최종편집: ⓒ ebreaknews.com
박상도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브레이크뉴스인천 박상도 기자) 인천시교육청이 1일,  교육감 소속 지방공무원 처우개선을 위해 교육부에 2025년 수당조정 요구서를 지난 3월 29일 제출하고 가족수당, 특수업무수당 등의 인상을 요구했다고 밝혔다.

 

인천교육청에 따르면, 현재 공무원 가족수당은 부모, 배우자, 자녀의 출생 등에 따라 2만 원에서 11만 원을 차등 지급한다. 

 

인천시교육청은 저출산, 고령화 시대에 자녀를 양육하고 부모님을 부양하는 공무원의 사기진작과 가정 친화적인 조직문화 조성을 위해 이를 11만 원으로 상향해 균등 지급할 것을 요청했다.

 

이 밖에 정액급식비, 사서수당, 기술정보수당 등 총 9개 수당의 조정 요구안을 제출했다.

 

인천시교육청 관계자는 “교육청의 특수업무수당은 3만 원으로 읍, 면, 동 근무 시 받는 수당(8만 원)에 비해 적고, 이마저도 근무지에 따라 받지 못하는 경우가 많아 지급 대상 확대와 인상을 요구했다”고 설명했다.

 

도성훈 교육감은 “학교 역할이 다양해지면서 교직원들의 업무가 늘고 있지만 이에 대한 보상은 부족한 것이 현실”이라며 “앞으로도 교육 발전을 위해 헌신하는 모든 교직원의 처우개선을 위해 끊임없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번역'으로 번역한 영문기사의 [전문]입니다.‘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Below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with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making efforts to increas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Incheon Office of Education submits request for local public servant allowance adjustment to Ministry of Education

-Break News Incheon Reporter Park Sang-do

 

The Incheon Metropolitan Office of Education announced on the 1st that it submitted a request for allowance adjustment for 2025 to the Ministry of Education on March 29 to improve the treatment of local public officials under the Superintendent of Education and requested an increase in family allowances and special work allowances.

 

According to the Incheon Office of Education, the current civil servant family allowance varies from 20,000 won to 110,000 won depending on the birth of the parent, spouse, and child.

 

The Incheon Metropolitan Office of Education requested that the amount be raised to 110,000 won and paid equally in order to boost the morale of public servants who raise children and support their parents in an era of low birth rate and aging and to create a family-friendly organizational culture.

 

In addition, a request for adjustment of a total of 9 allowances, including fixed meal allowance, librarian allowance, and technical information allowance, was submitted.

 

An official from the Incheon Metropolitan Office of Education said, “The special work allowance of the Office of Education is 30,000 won, which is less than the allowance received when working in a town, myeon, or dong (80,000 won), and even this is often not received depending on the place of work, so we requested an increase and expansion of the payment target.” “He explained.

 

Superintendent Do Seong-hoon said, “As school roles become more diverse, the workload of faculty and staff is increasing, but the reality is that compensation for this is insufficient.” He added, “We will continue to strive to improve the treatment of all faculty and staff who are dedicated to the development of education.” 

 

ⓒ ebreak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