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행정
부천시, 일자리 2만8천여 개 창출·고용률 67% 달성 목표....2024년 일자리대책 공시
도시성장형 도약일자리 등 4대 전략, 8대 핵심과제로 미래 신성장산업 정책지원
기사입력: 2024/03/28 [14:07]  최종편집: ⓒ ebreaknews.com
박상도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부천시청 전경(사진제공:부천시)     ©박상도 기자

(브레이크뉴스인천 박상도 기자) 부천시가 28일,‘민생상생 일자리로, 재도약하는 부천!’이라는 비전 아래 지역 일자리 2만8천여 개 창출과 고용률 67% 달성을 목표로 하는 ‘2024년 일자리 대책 연차별 세부계획’을 수립·공시했다고 밝혔다.

 

부천시에 따르면, 시의 이번 계획은 ‘고용정책기본법’에 근거해 2022년 말 공시한 민선8기 일자리 종합계획과 연계해 2024년 지역일자리 목표와 대책을 공표한 것으로, 부천시가 자율적으로 일자리 친화적인 지방행정을 추진해 지속가능한 일자리를 창출하고자 수립·발표했다.

 

부천시는 올해 현안중심 일자리, 생애주기 맞춤형 체감일자리, 산업거점형 혁신일자리, 도시성장형 도약일자리 등 4대 전략, 8대 핵심과제를 토대로 미래 신성장산업 정책지원을 강화하고 다양한 인프라 확충에 총력을 기울인다. 

 

또한, 기존 뿌리산업을 더욱 공고히 하는 한편 취업 취약계층 일자리도 지속 확대할 방침이다.

 

부천대장도시 첨단산업단지 조성으로 자족도시 실현을 위한 부천형 일자리창출 생태계를 조성하고, 문화콘텐츠 플랫폼 운영과 웹툰 융복합센터 운영을 활성화해 문화콘텐츠산업 성장을 견인할 예정이다. 

 

이와 함께, 특화산업 디지털 전환 및 로봇산업 지원을 통해 4차 산업혁명 대응 역량 기반을 마련한다.

 

중소상공업 밀집지역인 환경적 특성을 고려해 노동환경 개선 및 권익증진에 더욱 매진한다. 

 

부천시는 2023년 고용노동부 노사민정협력활성화 평가에서 ‘최우수상’을 수상하며 전국 최고의 노사상생 문화를 선도하고 있는 만큼, 노·사·민·관·학·연 등 다양한 이해관계자의 협업체계를 강화해 일자리 현안에 선제적으로 대응한다는 계획이다.

 

부천시민의 취업 알선을 전담으로 추진하며 경기도 내 취업실적 1위를 달성하고 있는 부천일자리센터는 맞춤형 취업지원 서비스를 제공해 구인 구직 활성화를 촉진한다. 

 

또, 부천 소재 기업·업소 11,000여 개 빅데이터를 기반으로 한 원스톱 취업서비스를 제공하며 시니어, 경력단절여성, 신중년 등 취약계층에는 생애주기별 전문서비스로 민간 노동시장 진입을 활성화한다.

 

자세한 일자리 대책은 부천시 홈페이지 및 지역고용정보네트워크에서 확인할 수 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Below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with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making efforts to increas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Bucheon City aims to create 28,000 jobs and achieve 67% employment rate... Announcement of 2024 job plan

Policy support for future new growth industries with 4 major strategies and 8 core tasks, including urban growth-type leapfrog jobs

-Break News Incheon Reporter Park Sang-do

 

On the 28th, Bucheon City launched its annual 2024 job plan with the goal of creating 28,000 local jobs and achieving an employment rate of 67% under the vision of 'Bucheon taking a leap forward with jobs that prosper the people's livelihood!' It was announced that a detailed plan had been established and announced.

 

According to Bucheon City, this plan by the city is based on the 'Framework Act on Employment Policy' and announces regional job goals and measures for 2024 in connection with the 8th popularly elected comprehensive job plan announced at the end of 2022. It was established and announced to create sustainable jobs by promoting local administration.

 

This year, Bucheon City will strengthen policy support for future new growth industries and focus its efforts on expanding various infrastructure based on four strategies and eight key tasks, including current issue-oriented jobs, life-cycle customized jobs, industrial base-type innovative jobs, and urban growth-type leapfrog jobs.

 

In addition, we plan to further solidify existing root industries while continuing to expand jobs for the underemployed.

 

By creating a high-tech industrial complex in Bucheon City, we plan to create a Bucheon-type job creation ecosystem to realize a self-sufficient city, and drive the growth of the cultural content industry by activating the operation of a cultural content platform and a webtoon convergence center.

 

In addition, we will lay the foundation for capabilities to respond to the 4th Industrial Revolution through digital transformation of specialized industries and support for the robot industry.

 

Considering the environmental characteristics of an area with a high concentration of small and medium-sized businesses, we will focus more on improving the working environment and promoting rights and interests.

 

Bucheon City won the 'Best Award' in the 2023 Ministry of Employment and Labor's labor-management-civil-government cooperation revitalization evaluation and is leading the nation's best labor-management coexistence culture. As such, Bucheon City is strengthening the collaboration system of various stakeholders such as labor, management, the private sector, government, academia, and research institutes. The plan is to proactively respond to employment issues.

 

The Bucheon Job Center, which is dedicated to job placement for Bucheon citizens and ranks first in employment performance in Gyeonggi-do, provides customized employment support services to promote job search.

 

In addition, it provides a one-stop employment service based on big data from about 11,000 companies and businesses located in Bucheon, and promotes entry into the private labor market with specialized services by life cycle for vulnerable groups such as seniors, career-interrupted women, and new middle-aged people.

 

Detailed employment measures can be found on the Bucheon City website and the local employment information network.

 

ⓒ ebreak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