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산업
혜원의료재단 세종병원 진료 예약 서비스 → 스마트 예약 서비스로 환골탈태
세종 인공지능 컨텍센터(AICC) 푸름이 서비스 시행, 대기 없이 365일 24시간 진료 예약, 변경, 취소 가능
기사입력: 2024/03/25 [14:40]  최종편집: ⓒ ebreaknews.com
박상도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세종 AICC 푸름이 안내 포스터(사진제공:혜원의료재단 세종병원)     ©박상도 기자

(브레이크뉴스인천 박상도 기자) 혜원의료재단 세종병원이 25일 진료 예약 서비스가 스마트 진료 예약 서비스로 환골탈태한다고 밝혔다.

 

세종병원에 따르면, 상담원 통화 및 통화 대기 없이 휴대전화 화면을 통해 365일 24시간 진료 예약, 변경, 취소 등을 할 수 있는 스마트 진료 예약 서비스 ‘세종 인공지능 컨텍센터(AICC) 푸름이’를 도입, 본격 시행하며 푸름이는 세종병원 공식 캐릭터다.

 

이번 AICC 푸름이 서비스는 병원 대표 번호로만 연락하면, 휴대전화 화면을 통해 진료과 및 진단명을 검색하고 성별, 나이, 특이사항 등 환자별 정보를 설정해 진료 예약을 할 수 있다는 게 핵심이다.

 

이로써 주말 혹은 휴일 진료 예약을 위해 콜센터에 전화했는데 근무 외 시간이어서 상담사와 통화가 안 되거나, 한 주의 시작이어서 업무가 밀리는 월요일 오전 몇 번의 통화 끝에야 겨우 상담사와 연결되는 불편은 사라지게 된다. 

 

또 AICC 푸름이에서는 AI 전화 상담사 콜봇을 통한 ARS 안내와 동시에 실시간으로 챗봇 화면을 보며 직관적으로 예약 내용을 확인할 수 있다. 인터넷 증명서 발급은 물론, 실손보험 청구도 가능하다.

 

세종병원 관계자는 “이러한 상세한 정보 설정은 환자 상태에 맞는 최적의 의료진을 연결할 수 있게 한다”며 “챗봇 접속을 통해 검진안내, 편의시설 및 주차안내 등 다양한 병원 안내 서비스를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이와 함께 AICC 푸름이는 모바일을 활용하는 모든 고객이 표현 및 질문하는 내용을 모아 병원 지식관리시스템(KMS)에서 보관·활용함으로써 병원 직원 누구나 관련 안내를 검색해 동일한 내용으로 고객에게 안내하는 등 업무 효율성과 정확도를 높였다.

 

이밖에 문자·사진·동영상으로 병원 정보를 폭넓게 안내하고, 유튜브 등 홍보 채널을 연동하면서 고객 편의성을 향상시켰다.

 

혜원의료재단 세종병원 박진식 이사장은 “이번 AICC 푸름이 도입으로 기존 챗봇 형식보다 고령층이 보기 편한 화면으로 고객 맞춤 진료·검진 예약을 할 수 있게 됐다”며 “보다 더 신속·편리하고 정확한 의료 서비스를 제공하고자, 끊임없이 다양한 분야에서 개선을 이뤄갈 것”이라고 말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번역'으로 번역한 영문기사의 [전문]입니다.‘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Below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with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making efforts to increas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Hyewon Medical Foundation Sejong Hospital treatment reservation service → Transformation of life with smart reservation service

Sejong Artificial Intelligence Contact Center (AICC) Purumi service launched, allowing treatment appointments, changes, and cancellations 24 hours a day, 365 days a year without waiting.

-Break News Incheon Reporter Park Sang-do

 

Hyewon Medical Foundation Sejong Hospital announced on the 25th that its treatment reservation service will be transformed into a smart treatment reservation service.

 

According to Sejong Hospital, the smart treatment reservation service 'Sejong Artificial Intelligence Contact Center (AICC) Purumi', which allows you to make, change, and cancel treatment reservations 24 hours a day, 365 days a year, through the mobile phone screen without calling a counselor or waiting for a call, is in full swing. Purum is the official character of Sejong Hospital.

 

The key to this AICC Purumi service is that by simply contacting the hospital's main number, you can search for the department and diagnosis through your mobile phone screen and set patient-specific information such as gender, age, and special information to make a reservation.

 

This eliminates the inconvenience of calling the call center to make a weekend or holiday appointment, but not being able to speak to a counselor because it is off-hours, or of only being able to connect with a counselor after several calls on Monday morning when work is delayed due to the start of the week.

 

In addition, at AICC Purumi, you can intuitively check reservation details by viewing the chatbot screen in real time while providing ARS guidance through an AI phone counselor callbot. In addition to issuing online certificates, it is also possible to claim actual loss insurance.

 

An official at Sejong Hospital said, “Setting such detailed information allows us to connect with the optimal medical staff appropriate for the patient’s condition,” and added, “By accessing the chatbot, you can conveniently use various hospital information services such as examination information, convenience facilities, and parking information.” explained.

 

In addition, AICC Purumi collects the expressions and questions asked by all mobile customers and stores and utilizes them in the hospital's knowledge management system (KMS), so that any hospital employee can search for relevant information and guide customers with the same content, thereby improving work efficiency and accuracy. raised it.

 

In addition, we provided extensive hospital information through text, photos, and videos, and improved customer convenience by linking promotional channels such as YouTube.

 

Hyewon Medical Foundation Sejong Hospital Chairman Park Jin-sik said, “With the introduction of AICC Purum, the elderly will be able to make customized treatment and checkup reservations with a screen that is easier to view than the existing chatbot format.” He added, “We aim to provide faster, more convenient and more accurate medical services.” “We will continue to make improvements in various areas,” he said. 

 

ⓒ ebreak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