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행정
'더불어민주당 부평구(을) 원팀'....이동주 국회의원, 부평구(을) 박선원 후보 지지선언
이동주 의원 “윤석열 정부 심판을 위해 경험과 전문성을 갖춘 박선원 전폭적 지지”
박선원 예비후보 “모아주신 힘을 바탕으로, 부평구민들이 절실히 원하는 총선승리·민생경제 회복·부평 발전을 위해서 힘껏 뛰겠다”
기사입력: 2024/03/21 [16:29]  최종편집: ⓒ ebreaknews.com
박상도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더불어민주당 부평구(을) 원팀'....이동주 국회의원, 부평구(을) 박선원 후보 지지선언  © 박상도 기자

(브레이크뉴스인천 박상도 기자) 이동주 국회의원(더불어민주연합, 비례대표)이 박선원 더불어민주당 인천 부평구(을) 국회의원 예비후보(전 국가정보원 차장, 더불어민주당 영입인재 4호) 지지를 선언했다. 

 

더불어민주당 부평구(을) 경선에 참여했던 두 후보가 총선 승리를 위해 힘을 합하게 됐다.

 

이동주 국회의원은 21일 오후, 부평구청 브리핑룸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이번 총선은 민주진보진영이 반드시 승리해야 하는 선거”라며 “검찰독재, 민생무능, 외교참사 윤석열 정부 심판을 위해 외교와 정책 전문가 박선원 후보를 전폭적으로 지지한다”고 밝혔다.

 

이어서 “국가정보원 1차장을 역임한 외교안보 국제협상 전문가인 박선원 후보가 풍부한 경험과 전문성을 바탕으로 부평구(을)에서 바람을 일으켜 더불어민주당과 더불어민주연합의 총선 승리에 크게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기자회견에 함께 참여한 박선원 후보는 “민주진보진영의 부평구(을) 승리라는 대의를 위해 힘을 합쳐주신 이동주 의원님께 진심으로 감사”하다고 전하며 “모아주신 힘을 바탕으로, 부평구민이 절실히 원하는 <총선승리>, <민생경제 회복>, <부평 발전>을 위해서 더 힘껏 뛰겠다”고 화답했다.

 

이날 기자회견으로, 박선원 예비후보는 부평구(을)에서 더불어민주당 예비후보로 활동했던 후보들과 원팀으로 힘을 합치게 됐다. 

 

이동주 국회의원에 앞서 유길종 예비후보(전 한국GM 사무노조 위원장)도 박선원 예비후보 지지를 선언했으며, 현재 총괄선대위원장으로 활동하고 있기 때문이다.

 

 한편, 박선원 예비후보는 내일 3월 22일  선거사무소 개소식을 개최할 예정이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Below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with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making efforts to increas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Democratic Party of Korea (Bupyeong-gu) One Team’... National Assembly member Lee Dong-ju declares support for Bupyeong-gu (Bupyeong-gu) candidate Park Seon-won

Rep. Lee Dong-ju said, “We fully support Park Seon-won, who has experience and expertise, to judge the Yoon Seok-yeol government.”

Preliminary candidate Park Seon-won: “Based on the strength I have gathered, I will do my best to win the general election, restore the people’s economy, and develop Bupyeong, which Bupyeong residents desperately want.”

-Break News Incheon Reporter Park Sang-do

 

National Assembly member Dong-ju Lee (Union for Democracy, Proportional Representation) declared support for Park Seon-won, preliminary candidate for National Assembly member in Bupyeong-gu, Incheon (former deputy director of the National Intelligence Service, No. 4 recruit of the Democratic Party of Korea).

 

The two candidates who participated in the Democratic Party of Korea's Bupyeong-gu primary have joined forces to win the general election.

 

On the afternoon of the 21st, National Assembly member Lee Dong-ju held a press conference at the Bupyeong-gu Office briefing room and said, “This general election is an election that the democratic progressive camp must win.” “I fully support the candidate,” he said.

 

He continued, “Candidate Park Seon-won, an expert in foreign affairs, security and international negotiations who served as the first deputy director of the National Intelligence Service, will create a stir in Bupyeong-gu based on his abundant experience and expertise and will greatly contribute to the victory of the Democratic Party of Korea and the Democratic Alliance of Korea in the general election.”

 

Candidate Park Seon-won, who also participated in the press conference, said, “I am sincerely grateful to Rep. Dong-ju Lee for joining forces for the cause of the Democratic Progressive Party’s victory in Bupyeong-gu,” and added, “Based on the strength we have gathered, we can achieve the general election victory that Bupyeong-gu residents desperately want.” >, <I will work harder for the recovery of the people’s economy> and <Bupyeong development>,” he responded.

 

At the press conference on this day, preliminary candidate Park Seon-won joined forces as a team with candidates who were active as preliminary candidates for the Democratic Party of Korea in Bupyeong-gu.

 

Prior to National Assembly member Lee Dong-ju, preliminary candidate Yoo Gil-jong (former GM Korea office worker union chairman) also declared support for preliminary candidate Park Seon-won and is currently serving as the general election committee chairman.

 

Meanwhile, preliminary candidate Park Seon-won plans to hold an election office opening ceremony tomorrow, March 22nd.

ⓒ ebreak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