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행정
부천시 노사민정협의회, 제64차 본회의 개최
2024년 부천시 일자리 목표 공유 및 노·사·민·정 협력 사업계획 심의
기사입력: 2024/04/02 [14:58]  최종편집: ⓒ ebreaknews.com
박상도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본회의를 주재한 조용익 부천시장이이 노사 상생 정책을 위한 당부를 전하고 있다.(사진제공:부천시)  © 박상도 기자

(브레이크뉴스인천 박상도 기자) 부천시 노사민정협의회가 지난 1일 시청 창의실에서 ‘제64차 노사민정협의회 본회의’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협의회에 따르면, 이날 회의에서는 조용익 부천시장을 비롯해 김주택 고용노동부 부천지청장과 박종현 한국노총 부천김포지역지부 의장 등 14명이 참석해 2024년도 부천시 일자리 목표 공시에 대한 내용을 공유하고, 노사민정 협력 활성화 사업계획을 보고·심의하는 시간을 가졌다.

 

먼저 일자리 2만8천개 창출과 고용률 67% 달성을 부천시 일자리 목표로 수립한 후, 공시목표 달성을 위한 4대 전략 8대 핵심과제를 공유하고 일자리 창출을 위한 기관별 협력방안을 논의했다.

 

또, 2024년도 노사민정 협력 활성화 사업의 비전을 ‘일하는 부천시민을 위한 사회적대화’로 설정하고 시민이 참여하는 정책발굴, 노동시장 이중구조 개선 등 4개 분야 8개 사업에 대한 주체별 역할과 협업방안을 논의했다.

 

한편, 올해 25주년을 맞이하는 부천시 노사민정협의회는 지난 1999년 출범 이래 노동자와 사용자, 시민 전체의 공익을 위해 마련된 사회적대화 기구로, 생활임금제도 도입 등 전국적 모범사례들을 발굴해 왔다. 

 

특히 지난해 고용노동부 평가 최우수상을 포함해 대상과 최우수상을 다수 수상하는 등 사업 능력 또한 전국 최고기관으로 평가받고 있다.

 

본회의를 주재한 조용익 부천시장은 “부천시 노사민정협의회는 지역경제 활성화, 일자리 창출, 노사협력 증진 등 부천시 경제분야 전반을 고민하고 논의하는 지역거버넌스 협의체”라며 “부천시 노사민정협의회의 축적된 역량과 경험을 바탕으로 시민이 체감하고 공감하는 노사 상생 정책을 만들 수 있도록 지혜를 모아 주시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번역'으로 번역한 영문기사의 [전문]입니다.‘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Below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with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making efforts to increas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Bucheon City Labor-Management-Civil Government Council held the 64th plenary session

Sharing Bucheon City's job goals for 2024 and reviewing labor-management-private-government cooperation business plans

-Break News Incheon Reporter Park Sang-do

 

The Bucheon City Labor-Management and Civil Affairs Council announced that it held the ‘64th Labor-Management and Civil Affairs Council plenary session’ at the City Hall Creative Room on the 1st.

 

According to the council, 14 people attended the meeting, including Bucheon Mayor Cho Yong-ik, Bucheon Branch Director Kim Ju-taek of the Ministry of Employment and Labor, and Park Jong-hyun, Chairman of the Bucheon-Gimpo Regional Branch of the Federation of Korean Trade Unions, to share information about Bucheon City's job target announcement for 2024 and to develop a business plan to promote cooperation between labor, management, and civil administration. We had time to report and deliberate.

 

First, the creation of 28,000 jobs and achieving an employment rate of 67% were established as Bucheon City's job goals, and then the four strategies and eight key tasks for achieving the public disclosure goal were shared and cooperation measures by organization for job creation were discussed.

 

In addition, the vision of the 2024 labor-management-civil-government cooperation revitalization project is set as 'social dialogue for working Bucheon citizens' and the roles and collaboration of each subject in 8 projects in 4 areas, including policy discovery with citizen participation and improvement of the labor market dual structure, are set as 'social dialogue for working Bucheon citizens'. Plans were discussed.

 

Meanwhile, the Bucheon City Labor-Management and Civil Affairs Council, which celebrates its 25th anniversary this year, is a social dialogue organization established for the public interest of workers, employers, and all citizens since its launch in 1999, and has been discovering best practices nationwide, including the introduction of the living wage system.

 

In particular, it is evaluated as the best organization in the country for its business capabilities, winning many grand prizes and grand prizes, including the grand prize in the evaluation by the Ministry of Employment and Labor last year.

 

Bucheon Mayor Cho Yong-ik, who presided over the plenary session, said, “The Bucheon City Labor-Management-Civil Affairs Council is a regional governance consultative body that considers and discusses the overall economic sector of Bucheon City, including revitalizing the local economy, creating jobs, and promoting labor-management cooperation.” He added, “The Bucheon City Labor-Management-Civil Affairs Council’s accumulated capabilities and experience “I hope you will pool your wisdom so that we can create a win-win policy between labor and management that citizens can feel and sympathize with.” 

 

ⓒ ebreak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