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사람
‘3월의 인천공항세관인’ 김가영 주무관 선정
X-ray 정밀판독으로 메트암페타민 3.1kg 적발
기사입력: 2024/03/29 [13:04]  최종편집: ⓒ ebreaknews.com
박상도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3월의 인천공항세관인’ (왼쪽부터) 김재익, 최나은 주무관, 김종호 인천공항세관장, 김가영, 유민주, 국예슬 주무관(사진제공:인천공항본부세관)     ©박상도 기자

(브레이크뉴스인천 박상도 기자) 인천공항본부세관이 29일, ‘3월의 인천공항세관인’에 김가영 주무관을 선정했다고 밝혔다.

 

인천공항세관에 따르면,  김가영 주무관은 라오스發 여행자가 기탁수하물에 은닉한 메트암페타민 3.1kg를 사전 정보없이 X-ray 정밀판독을 통해 적발한 공로를 인정받았다. 

 

또, 이날  각 업무 분야별 유공자로는 여행자통관분야 유공자에는 여행자를 대상으로 적극적인 촉수검사를 실시하여 복대에 은닉한 케타민 1.4kg 적발에 기여한 김재익 주무관을 선정했다. 

 

조사분야 유공자에는 해외 기업을 대상으로 압수영장 집행 등 적극적 수사를 진행하여 혐의를 부인하는 마약사범에 대한 결정적 디지털 증거자료 확보 및 검거에 기여한 서명환 주무관을 선정했다.

 

마약단속분야 유공자에는 X-ray 영상판독자 직원과 정밀 개장검사 직원 간의 협력 단속을 통해 케타민 5.1kg 적발에 기여한 최나은, 국예슬 주무관을 선정했다.

 

인천공항본부세관은 앞으로도 관세행정에서 탁월한 역량을 발휘하고, 적극적인 행정으로 기관 발전에 기여한 직원을 발굴해 포상할 예정이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번역'으로 번역한 영문기사의 [전문]입니다.‘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Below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with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making efforts to increas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Kim Ga-young, Chief of Staff, selected as ‘Incheon Airport Customs Officer of March’

3.1kg of methamphetamine detected through precise X-ray reading

-Break News Incheon Reporter Park Sang-do

 

On the 29th, the Incheon Airport Headquarters Customs announced that it had selected Chief Kim Ga-young as the ‘Incheon Airport Customs Officer of March’.

 

According to Incheon International Airport Customs, Officer Gayoung Kim was recognized for detecting 3.1kg of methamphetamine hidden in checked baggage by a traveler from Laos through X-ray precision reading without prior information.

 

In addition, on this day, as a person of merit in each field of work, the person of merit in the field of traveler customs clearance was Chief Officer Kim Jae-ik, who conducted active tentacle tests on travelers and contributed to the detection of 1.4 kg of ketamine hidden in a belly band.

 

As a person of merit in the field of investigation, Director Seo Myeong-hwan was selected for his contributions to securing critical digital evidence and arresting drug offenders who denied the charges by actively conducting investigations, including executing seizure warrants, targeting overseas companies.

 

Those who contributed to the drug crackdown field included Choi Na-eun and Kook Ye-seul, who contributed to the detection of 5.1 kg of ketamine through cooperative crackdowns between X-ray image readers and precise opening inspection staff.

 

Incheon Airport Headquarters Customs will continue to discover and reward employees who have demonstrated outstanding capabilities in customs administration and contributed to the development of the organization through active administration. 

 

ⓒ ebreak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