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행정
인천서구, 경력보유(단절)여성 구직활동비 지원 추진
기사입력: 2024/03/28 [14:57]  최종편집: ⓒ ebreaknews.com
박상도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인천 서구청 전경     ©박상도 기자

(브레이크뉴스인천 박상도 기자) 인천 서구가 28일, 지역 여성의 경제활동 촉진을 위해 ‘3040 경력보유(단절)여성 구직활동비 지원사업’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서구에 따르면, 구는 서구 거주 1년 이상 만30~49세 경력단절 여성 100명(중위소득 150%이하)에게 교재구입·자격증취득비용·면접활동비 등 모든 구직활동에 사용할 수 있도록 1인당 30만원을 지급한다.  

 

2023년도에 실시한 ‘서구 경력단절여성 실태조사’ 연구용역에 따르면, 서구 실업 여성은 약 5만 5천명이며, 이 중 52%가 3·40대이다. 

 

구직활동 시작을 계획하는 시기도 2~3년 후로 다른 연령대보다 길어 이들의 경제활동 촉진을 위한 지원서비스가 필요한 것으로 나타나 서구는 3·40대 경력단절여성 구직활동비 지원사업을 추진하게 됐다.

 

모집 기간은 3월 22일부터 4월 12일까지이며, 지원 신청을 위해서는 취업 지원기관에 구직등록을 한 후 방문이나 전자우편으로 접수하면 된다. 

 

자세한 사항은 서구청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한편, ‘경력보유(단절)여성’이라는 용어는 ‘경력단절여성’이 내포하는 부정적인 의미를 우려하여 ‘경력보유여성’ 용어와 병행 사용한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Below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with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making efforts to increas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Incheon Seo-gu promotes support for job search activity expenses for women with (interrupted) careers

-Break News Incheon Reporter Park Sang-do

 

On the 28th, Incheon Seo-gu announced that it would promote the ‘Job-search activity cost support project for women in their 30s and 40s with interrupted careers’ to promote economic activities of local women.

 

According to Seo-gu, the district will provide 300,000 won per person to 100 career-interrupted women aged 30 to 49 who have lived in Seo-gu for more than one year (with an income of 150% or less of the median) to use for all job search activities, including the purchase of textbooks, certification acquisition costs, and interview expenses. give.

 

According to a research project on the ‘Survey on Western Career Interrupted Women’ conducted in 2023, there are approximately 55,000 unemployed women in the West, and 52% of them are in their 30s and 40s.

 

The planning period for starting job search activities is 2 to 3 years later than other age groups, and it appears that support services are needed to promote their economic activities, leading the West to promote a project to support job search activity expenses for women in their 30s and 40s who have taken a break from their careers.

 

The recruitment period is from March 22nd to April 12th, and to apply for support, you must register for a job at an employment support agency and apply in person or by e-mail.

 

Detailed information can be found on the Seo-gu Office website.

 

Meanwhile, the term ‘career-interrupted women’ is used in parallel with the term ‘career-interrupted women’ due to concerns about the negative connotation of ‘career-interrupted women’.

 

ⓒ ebreak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