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행정
부평구의회, 정예지 의원 등 의원발의 조례안 4건 상임위 통과
기사입력: 2024/03/13 [13:53]  최종편집: ⓒ ebreaknews.com
박상도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의원발의 조례안 4건 상임위 통과(사진제공:부평구의회)  © 박상도 기자

(브레이크뉴스인천 박상도 기자) 부평구의회가 지난 12일 제261회 임시회 제4차 상임위원회에서 정예지 의원이 발의한 ‘인천광역시부평구 자립준비청년 등의 지원에 관한 조례안’ 등 4건의 의원발의 조례안을 통과시켰다고 밝혔다.

 

부평구의회에 따르면, 정예지 의원(더불어민주당 비례대표)이 발의한 ‘인천광역시부평구 자립준비청년 등의 지원에 관한 조례안’은 아동복지법에 따른 보호대상아동의 위탁보호 종료 또는 아동복지시설 퇴소 이후 원활한 자립에 필요한 사항을 규정함으로 자립준비청년 등의 권익을 증진하고 안정적인 삶을 영위하는 데 이바지하기 위한 것으로, 행정복지위원회는 일부내용을 수정해 통과시켰다.

 

황미라 의원(삼산2, 부개2·3동)이 발의한 ‘인천광역시부평구 느린학습자 평생교육 지원 조례안’은 인지능력 또는 학습능력 등의 부족으로 사회생활 적응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학령기부터 성인을 포함한 느린학습자의 평생교육 지원에 관한 사항을 규정함으로 복지 사각지대에 놓여있는 느린학습자의 자립 및 사회참여를 촉진하고 삶의 질 향상에 기여하기 위한 것으로, 행정복지위원회는 조례안을 원안으로 가결하여 통과시켰다.

 

김동민 의원(부평2·5·6, 부개1, 일신동)이 발의한 ‘인천광역시부평구 청소년의 인터넷·스마트폰 과의존 예방 및 지원 조례안’은 청소년의 건강 및 발달에 영향을 미치는 인터넷·스마트폰의 적절한 이용과 과의존을 예방하고 지원하기 위해 필요한 사항을 규정함으로 청소년의 건강한 성장을 도모하기 위한 것으로, 행정복지위원회는 조례안을 원안으로 가결하여 통과시켰다.

 

윤태웅 의원(산곡1·2, 청천1·2동)이 발의한 ‘인천광역시부평구 암환자 가발구입비 지원 조례안’은 항암치료 과정에서 육체적 고통과 함께 탈모 증세로 인한 정신적 고통을 겪고 있는 암환자에게 가발구입비를 지원하여 자존감 및 치료 의지를 북돋아 주고자 하기 위한 것으로, 도시환경위원회는 조례안을 원안으로 가결하여 통과시켰다.

 

한편, 조례안은 오는 15일 개최되는 제261회 임시회 제4차 본회의에서 최종 의결될 예정이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번역'으로 번역한 영문기사의 [전문]입니다.‘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Below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with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making efforts to increas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Bupyeong-gu Council passed four ordinances proposed by members including Rep. Jeong Ye-ji through the standing committee.

-Break News Incheon Reporter Park Sang-do

 

Bupyeong-gu Council passed four ordinances proposed by members, including the 'Ordinance on Support for Youth Preparing for Self-Reliance in Bupyeong-gu, Incheon' proposed by Rep. Jeong Ye-ji at the 4th Standing Committee of the 261st Extraordinary Session on the 12th. He said he ordered it.

 

According to the Bupyeong-gu Council, the 'Incheon Metropolitan City Bupyeong-gu Ordinance on Support for Youth Preparing for Self-Reliance, etc.' proposed by Rep. Jeong Ye-ji (proportional representative of the Democratic Party of Korea) is intended to ensure smooth self-reliance after the end of foster care or discharge from a child welfare facility for children subject to protection under the Child Welfare Act. It is intended to promote the rights and interests of young people preparing for self-reliance and contribute to leading a stable life by stipulating necessary matters, and the Administrative Welfare Committee passed it with some modifications.

 

The 'Incheon Metropolitan City Bupyeong-gu Lifelong Education Support Ordinance' proposed by Rep. Hwang Mi-ra (Samsan 2, Bugae 2 and 3-dong) is for children of school age, including adults, who are having difficulty adapting to social life due to lack of cognitive ability or learning ability. The purpose is to promote independence and social participation of slow learners who are in the blind spot of welfare and contribute to improving their quality of life by stipulating matters related to lifelong education support for slow learners. The Administrative Welfare Committee passed the ordinance as the original draft. .

 

The 'Incheon Metropolitan City Bupyeong-gu Youth Internet and Smartphone Overdependence Prevention and Support Ordinance' proposed by Rep. Kim Dong-min (Bupyeong 2, 5, 6, Bugae 1, Ilsin-dong) is a proposal to address the Internet and smartphone use that affects the health and development of youth. In order to promote the healthy growth of youth by stipulating the necessary matters to prevent and support appropriate use and overdependence, the Administrative Welfare Committee passed the ordinance as the original draft.

 

The 'Incheon Metropolitan City Bupyeong-gu Ordinance to Support Wig Purchase Costs for Cancer Patients' proposed by Rep. Taewoong Yoon (Sangok 1 and 2, Cheongcheon 1 and 2-dong) provides wigs to cancer patients who are suffering from mental pain due to hair loss as well as physical pain during chemotherapy. In order to encourage self-esteem and willingness to seek treatment by supporting purchase costs, the Urban Environment Committee approved and passed the ordinance in its original form.

 

Meanwhile, the ordinance is scheduled to be finalized at the 4th plenary session of the 261st Extraordinary Meeting to be held on the 15th. 

 

ⓒ ebreak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