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문화
인천해경, 옹진군 신도 인근에서 좌주 선박 발생...승객 5명 전원 구조
일부 승객 저체온증과 멀미 호소 생명에는 지장 없어..,
기사입력: 2024/07/05 [12:51]  최종편집: ⓒ ebreaknews.com
박상도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인천 옹진군 신도 해안가 갯벌에 좌주된 선박(사진제공:인천해양경찰서)  © 박상도 기자

(브레이크뉴스인천 박상도 기자) 인천해양경찰서가 지난 4일 인천 옹진군 신도 인근에서 좌주 선박이 발생해 해경이 긴급 구조에 나서 승객 5명 전원을 구조했다고 밝혔다.

 

인천해경에 따르면 지난 4일 오후 8시 21분께 한국해양교통안전공단 인천운항관리센터에서 삼목선착장과 장봉도를 오고가는 여객선(600t급)이 신도항 인근에서 좌주됐다는 신고가 접수됐다.

 

인천해경은 즉시 파출소 연안구조정을 급파해 승객 5명을 탑승시켰으나, 당시 저수심과 강풍으로 연안구조정도 좌주돼 중부지방해양경찰청 특공대 단정에 승객 5명을 이동시킨 후 5일 오전 1시 26분께 삼목선착장으로 입항해 무사히 소방에 인계했다.

 

승객 5명중 2명이 저체온증과 멀미를 호소했으나 이들 모두 생명에는 지장이 없는 것으로 파악됐다.

 

한편, 인천해경 파출소 연안구조정은 승객을 구조하다 기상악화 및 저수심으로 좌주된 뒤 침수됐으며, 향후 예인 작업을 실시할 예정이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번역'으로 번역한 영문기사의 [전문]입니다.‘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Below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with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making efforts to increas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Incheon Coast Guard, ship left near Sindo, Ongjin-gun... All 5 passengers rescued

Some passengers complained of hypothermia and motion sickness. There was no threat to life.

-Break News Incheon Reporter Park Sang-do

 

The Incheon Coast Guard announced on the 4th that a ship ran aground near Sindo, Ongjin-gun, Incheon, and the Coast Guard launched an emergency rescue and rescued all five passengers.

 

According to the Incheon Coast Guard, at 8:21 p.m. on the 4th, a report was received at the Korea Maritime Transportation Safety Authority's Incheon Transportation Management Center that a passenger ship (600 tons) traveling between Sammok Pier and Jangbong Island was stranded near Sindo Port.

 

The Incheon Coast Guard immediately dispatched a police box coastal rescue boat and boarded five passengers, but due to low water depth and strong winds at the time, the coastal rescue boat was left stranded, so the five passengers were transferred to a special force boat of the Central Regional Coast Guard and then sank to Sammok at 1:26 a.m. on the 5th. It entered the dock and was safely handed over to the fire department.

 

Two out of five passengers complained of hypothermia and motion sickness, but none of them were found to be in danger of life.

 

Meanwhile, the coastal rescue boat at the Incheon Coast Guard police station was submerged after being stranded due to bad weather and low water depth while rescuing passengers, and towing operations are scheduled to be carried out in the future. 

 

ⓒ ebreak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