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행정
남동구, 취약계층 출산가정 산후 조리비 지원 성과 거둬...1년간 211명 혜택
기사입력: 2024/06/19 [13:56]  최종편집: ⓒ ebreaknews.com
박상도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민선 8기 남동구청 전경     ©박상도 기자

(브레이크뉴스인천 박상도 기자) 남동구가 19일,  취약계층 출산가정의 경제적 부담을 줄여주기 위해 시행 중인 산후 조리비 지원사업이 성과를 거두고 있다고  밝혔다.

 

남동구에 따르면 산후 조리비 지원은 민선 8기 구청장 공약사항으로, 지난해 5월 인천시 최초로 실시해 1년여간 취약계층 211명에게 총 3억여 원이 지원됐다.

 

이를 통해 경제적 형편이 어려운 출산가정의 경제적 부담을 완화하고, 산후돌봄의 사각지대를 해소해 산모와 아이의 건강을 돕는 역할을 톡톡히 하고 있다.

 

산후 조리비 지원 대상은 신생아 출생일 기준 6개월 전부터 남동구에 주민등록을 두고 거주하고 있는 기초생활수급자, 차상위계층 등 취약계층 산모이며, 취약계층이 아닌 가정 중 다태아 또는 셋째아 이상 출산 산모 역시 같은 지원을 받을 수 있다.

 

산후조리원을 7일 이상 이용한 경우 산후조리원 퇴소 후 60일 이내 신청 시 최대 150만 원을 지원한다.

 

산후 조리비 지원은 남동구 보건소 건강증진과로 방문 신청하면 되고, 자세한 사항은 전화로 문의하면 안내받을 수 있다.

 

한편, 남동구는 행복한 임신과 건강한 출산을 위해 산후 조리비 지원뿐만 아니라 산모·신생아 건강관리지원, 임산부 건강교실, 감성미술태교교실, 모유수유사랑교실 등 다양한 모자보건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번역'으로 번역한 영문기사의 [전문]입니다.‘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Below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with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making efforts to increas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Namdong-gu achieves results in supporting postpartum cooking expenses for vulnerable families giving birth...211 people benefited in one year

-Break News Incheon Reporter Park Sang-do

 

Namdong-gu announced on the 19th that the postpartum cooking expenses support project being implemented to reduce the financial burden on vulnerable families giving birth is achieving results.

 

According to Namdong-gu, support for postpartum cooking expenses was a pledge of the 8th popularly elected district mayor, and was implemented for the first time in Incheon in May last year, providing a total of 300 million won to 211 vulnerable people over a period of one year.

 

Through this, it is playing a significant role in alleviating the financial burden on families with difficult financial circumstances and helping the health of mothers and children by eliminating blind spots in postpartum care.

 

Those eligible for support for postpartum cooking expenses are mothers from vulnerable groups, such as recipients of basic livelihood security or the next lower class, who have been registered as residents in Namdong-gu for six months prior to the newborn's birth date. Among families that are not vulnerable, mothers who have given birth to multiple fetuses or a third child or more will also receive the same support. You can.

 

If you have used a postpartum care center for more than 7 days, you will receive support of up to 1.5 million won if you apply within 60 days of leaving the postpartum care center.

 

To apply for support for postpartum cooking expenses, you can apply by visiting the Health Promotion Department at the Namdong-gu Public Health Center, and for further details, you can contact us by phone.

 

Meanwhile, Namdong-gu is promoting various maternal and child health projects to ensure a happy pregnancy and healthy childbirth, including postpartum cooking expenses support, maternal and newborn health care support, maternal health classes, emotional art prenatal education classes, and breastfeeding love classes. 

 

ⓒ ebreak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