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산업
인천세관, 자동차 여행자 편의와 안전 제고 위해 전용 차량 검사장 설치
인천항 통합검사센터 지정장치장에 여행자 일시수출입차량 검사장 마련
기사입력: 2024/05/14 [11:28]  최종편집: ⓒ ebreaknews.com
박상도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여행자 전용 일시수출입차량 검사장(사진제공:인천본부세관)  © 박상도 기자

(브레이크뉴스인천 박상도 기자) 인천본부세관이 14일, 인천세관 통합검사센터 지정장치장에 여행자를 위한 일시수출입차량 전용 검사장을 설치했다고 밝혔다..

 

인천세관에 따르면, 일시수출입차량 통관이란,  '도로교통에 관한 협약(Convention on Road Traffic, Geneva, 19 September 1949'체약국 자동차를 일시 출입국자가 본인이 사용하기 위해 일시 수출입하는데 따른 통관절차를 말한다.

 

기존 여행자 차량 검사 장소로 이용하던 인천세관 제2지정장치장은 업무처리부서와의 거리가 멀고, 다수의 수입 화물이 산재해 혼잡한 상태에서 대형 화물차량과 중장비 이동으로 검사 시 안전 위협에 노출되어 있으며, 일시 수출 차량은 검사를 위한 반입이 불가하여 그동안 민원인들의 불만이 지속 제기되어 왔다.

 

하춘호 통관감시국장은, 이번 전용 차량 검사장 설치로 통관 소요 시간이 평균 3시간에서 20분 내외로 크게 단축되어 신속한 통관서비스 제공이 가능해지고 검사 직원과 입회 민원인의 안전사고를 예방할 수 있게 되었다고 설명하면서 이런 노력이 여행객 유치나 우리나라 관광경쟁력 강화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인천세관은 앞으로도 민원인의 편의 제고와 업무 효율 향상을 위해 적극적인 혁신 활동을 펼쳐갈 예정이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번역'으로 번역한 영문기사의 [전문]입니다.‘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Below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with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making efforts to increas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Incheon Customs establishes a dedicated vehicle inspection station to improve convenience and safety for car travelers

Establishment of an inspection site for temporary import and export vehicles of travelers at the designated storage area of the Incheon Port Integrated Inspection Center

-Break News Incheon Reporter Park Sang-do

 

On the 14th, Incheon Headquarters Customs announced that it had established an inspection site exclusively for temporary import and export vehicles for travelers at the designated storage area of the Incheon Customs Integrated Inspection Center.

 

According to Incheon Customs, temporary import and export vehicle customs clearance refers to the customs clearance procedures for temporary import and export of vehicles from countries that are parties to the Convention on Road Traffic (Geneva, 19 September 1949) for their own use.

 

The second designated storage site at Incheon Customs, which was previously used as an inspection location for travelers' vehicles, is far from the business processing department and is exposed to safety threats during inspection due to the movement of large cargo vehicles and heavy equipment in a congested state with a large number of imported cargoes scattered around. , Temporarily exported vehicles cannot be brought in for inspection, and complaints from civil servants have continued to be raised.

 

Ha Chun-ho, director of the Customs Clearance Surveillance Department, explained that with the establishment of this dedicated vehicle inspection station, the time required for customs clearance has been significantly shortened from an average of 3 hours to about 20 minutes, making it possible to provide prompt customs clearance services and preventing safety accidents for inspection staff and present civil servants. He said he expects the efforts will contribute to attracting travelers and strengthening Korea's tourism competitiveness.

 

Incheon Customs will continue to carry out active innovation activities to improve the convenience of civil servants and improve work efficiency.

 

ⓒ ebreak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