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행정
인천서구, 올해도 청년 위해 ·청년과 함께 뛴다.
‘청년센터 서구1939’ 공간, 커뮤니티, 취업·창업 등 청년위한 안내자 역할
기사입력: 2023/02/02 [13:32]  최종편집: ⓒ ebreaknews.com
박상도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청년센터 서구1939’공간, 커뮤니티, 취업·창업 등 청년위한 안내자 역할(사진제공:인천 서구)     © 박상도 기자

(브레이크뉴스인천 박상도 기자) 인천 서구가 2일 구가 운영 중인 청년활동 거점공간 ‘청년센터 서구1939’의 올해 운영계획을 수립하고 청년을 위한, 청년과 함께하는 다양한 정책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서구에 따르면, 지난해 9월 가정동 루원시티에 문을 연 청년센터는 청년들의 커뮤니티 공간을 제공하고 청년에게 필요한 학습과 프로그램을 알리는 청년지원 플랫폼 역할을 하고 있다.
 

올해 청년센터는 청년 삶의 질 향상을 위해 프로그램을 비롯해 공간 지원, 커뮤니티 지원, 취‧창업 맞춤형 상담 지원, 정책정보 제공 등 종합안내 기능 강화에 초점을 맞춘다는 방침이다.

 
또,  정책 사각지대에 있는 고립은둔 청년, 자립준비 청년, 이주배경 청년, 발달장애 청년 등을 대상으로 정서적인 어려움을 줄일 수 있는 맞춤형 커뮤니티와 프로그램을 마련했다.


아울러 서구는 청년센터를 다양한 세대와도 공유할 예정이며 먼저 센터의 높은 접근성을 장점 삼아 청소년들이 안전하게 활동하고, 청년센터에 관심 갖도록 일부 공간을 개방한다.


또한, 청년기획자 또는 단체와 협력해 청년센터를 거점으로 여러 분야의 사업에 도전해보는 ‘아지트 공감’ 사업을 4월부터 진행한다.

 
또, 공간대관 활성화를 위해 각종 모임과 스터디, 회의 등 다양한 교류에 있어 청년센터 서구1939 공간을 제공하고, 모임 지원사업을 운영해 옥상텃밭·옥상영화제·로컬 크리에이터 양성과정·사회생활 아카데미 등 역량 강화 프로그램도 펼칠 계획이다.
 

사회관계망서비스(SNS)를 활용한 이벤트 역시 다채롭게 진행되며 관련 정책을 청년 눈높이와 감수성에 맞게 제공하고자 유튜브와 인스타그램, 블로그를 통한 이벤트를 활성화할 예정이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Below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trying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Seo-gu, Incheon, runs for the youth this year with the youth.
‘Youth Center Seo-gu 1939’ serves as a guide for young people such as space, community, employment and entrepreneurship
-Break News Incheon Reporter Park Sang-do

 

On the 2nd, Seo-gu, Incheon, announced that it would establish an operation plan for this year's 'Youth Center Seo-gu 1939', a base space for youth activities operated by the district, and promote various policies for and with young people.
 

According to Seo-gu, the Youth Center, which opened in Luwon City, Gajeong-dong in September last year, serves as a youth support platform that provides a community space for young people and informs them of the learning and programs they need.
 

This year, the Youth Center plans to focus on strengthening comprehensive guidance functions such as programs, space support, community support, customized counseling support for employment and start-ups, and provision of policy information to improve the quality of life for young people.

 
In addition, we have prepared customized communities and programs that can reduce emotional difficulties for young people in isolation and seclusion, young people preparing for self-reliance, young people with migrant background, and young people with developmental disabilities who are in the blind spot of policies.


In addition, Seo-gu plans to share the youth center with various generations, and first, taking advantage of the center's high accessibility, some spaces will be opened so that young people can work safely and take interest in the youth center.


In addition, starting from April, the ‘Ajit Gonggam’ project, which challenges projects in various fields based on the Youth Center in cooperation with youth planners or organizations, will be carried out.

 
In addition, to revitalize the rental space, the Youth Center Seo-gu 1939 space is provided for various exchanges such as various meetings, studies, and conferences, and the meeting support business is operated to strengthen capabilities such as rooftop gardens, rooftop film festivals, local creator training courses, and social life academy. The program is planned to unfold.
 

Events using social networking services (SNS) will also be held in a variety of ways, and we plan to activate events through YouTube, Instagram, and blogs to provide related policies to the level and sensitivity of young people.

 

ⓒ ebreak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인천 서구, 청년센터 서구1939, 청년활동 거점공간, 청년지원 플랫폼 역할, 청년센터,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