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행정
인천섬발전연구회, 백령․대청 유네스코 세계지질공원 인증 연구 관련 세미나 개최
기사입력: 2023/01/18 [10:53]  최종편집: ⓒ ebreaknews.com
박상도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인천섬발전연구회 세미나(사진제공:인천시의회)     © 박상도 기자

(브레이크뉴스인천 박상도 기자)  인천시의회가 지난 17일 지질유산 보존을 위한 인천섬발전연구회의 신영희 의원 등 연구회 소속 시의원과 관계 공무원, 외부 전문가 등이 참석한 가운데 ‘지질유산 보존을 위한 인천섬발전연구회 세미나’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인천섬발전연구회에 따르면, 이날 세미나는 외부전문가 위촉, 백령·대청 유네스코 세계지질공원 추진경과 및 향후 추진계획 설명, 백령·대청 국가지질공원 유산소개 및 세계지질공원 추진방안, 질의응답 및 자유토론 등으로 진행됐다.

 
먼저 외부전문가로 (사)인천섬유산연구소 소속 김기룡 이사장과 최종근·임원빈 부위원장을 위촉해 의원연구단체 운영의 전문성을 확보했다.

 
이어 ‘백령·대청 유네스코 세계지질공원 추진경과 및 향후 추진계획’ 업무보고에 나선 최희수 인천시 해양생태지질팀장은 “지난해 11월 30일 ‘백령·대청 유네스코 세계지질공원 인증 추진전략 수립 용역’ 최종보고회를 열어 세계지질공원 인증 사전 준비를 마쳤다”며 “환경부 지질공원위원회의 후보지 추천심의와 유네스코 인증의향서 및 본신청서 제출과 대청도 지질공원센터 설립추진 등의 절차가 남아 있고, 유네스코 세계지질공원 필수 인증 조건인 지질공원센터를 대청도에 건립을 추진 중”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유네스코에 인증 신청서를 내년까지 제출하면 유네스코 서면평가와 현장평가를 오는 2025년에 받을 수 있으며, 이후 2025년 9월 유네스코 이사회 심의를 거쳐 2026년 4월 최종 승인을 받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또, ‘백령·대청 국가지질공원 유산소개 및 세계지질공원 추진방안’에 대한 전문가 특강에서 김기룡 이사장은 백령·대청의 지질유산인 두무진, 사곳천연비행장, 콩돌해안, 남포리습곡, 농여해안 나이테바위, 미아동해안 연흔바위, 서풍받이 등 다양한 지질유산 소개와 함께 백령·대청도는 지질학적 측면뿐 아니라 역사·문화·생태학 관점에서도 큰 가치가 있다고 강조했다.

 
특강을 마친 후 참석한 연구회 소속 의원들은 인천섬발전연구회의 지속적인 연구 활동과 국내 벤치마킹 시기와 계획  등에 대해 논의했다.

 
연구회 신영희 대표의원은 “백령·대청세계지질공원 인증에 우리도 일조하자는 취지로 인천지역 섬의 장점을 모두 아우를 관광 활성화 정책을 수립할 수 있도록 올 한해 연구활동에 박차를 가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인천섬발전연구회는 인천시 섬인 백령·대청 국가지질공원의 지질·자연·문화·역사 등에 대한 실태조사 및 유네스코 세계지질공원 인증기준과 국내 사례 및 국제 동향 등을 분석해 인천 섬 관광 활성화 및 지속가능한 발전 방향에 대한 정책을 연구하기 위해 결성됐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trying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Incheon Island Development Research Association held a seminar related to Baengnyeong/Daecheong UNESCO Global Geopark certification research
-Break News Incheon Reporter Park Sang-do

 

The Incheon City Council announced on the 17th that it held the ‘Incheon Island Development Research Society Seminar for the Preservation of Geological Heritage’ attended by members of the research group, including member Shin Young-hee of the Incheon Island Development Research Council for the Preservation of Geological Heritage, related public officials, and external experts.


According to the Incheon Island Development Research Association, the seminar on this day included the appointment of external experts, explanation of the progress and future plans of the Baengnyeong/Daecheong UNESCO Global Geoparks, introduction of the heritage of the Baengnyeong/Daecheong National Geoparks, plans for promoting the Global Geoparks, Q&A, and free discussion. proceeded with

 
First, as outside experts, Kim Ki-ryong, director of the Incheon Textile Research Institute, and Choi Jong-geun and Lim Won-bin, vice chairmen, were commissioned to secure expertise in the operation of lawmakers' research groups.

 
Choi Hee-soo, head of the Incheon Marine Ecological Geology Team, who reported on the progress and future plans of the UNESCO Global Geoparks of Baengnyeong/Daecheong, said, “On November 30 of last year, the final report on the establishment of strategies for the certification of Baekryong/Daecheong UNESCO Global Geoparks” was held. “We have completed preliminary preparations for Global Geopark certification,” he said. “Procedures such as reviewing the recommendation of a candidate site by the Geopark Committee of the Ministry of Environment, submitting a letter of intent for UNESCO certification and main application, and promoting the establishment of the Daecheongdo Geopark Center remain, and UNESCO Global Geopark mandatory certification. We are promoting the construction of a geopark center in Daecheongdo, which is a condition,” he explained.

 
“If we submit an application for certification to UNESCO by next year, we will be able to receive UNESCO written evaluation and on-site evaluation in 2025, and after that, we aim to receive final approval in April 2026 after deliberation by the UNESCO Board of Directors in September 2025.” added.

 
In addition, in an expert lecture on 'Baengnyeong/Daecheong National Geopark Heritage Introduction and Global Geopark Promotion Plan', Chairman Ki-Ryong Kim gave a special lecture on the geological heritage of Baengnyeong/Daecheong, such as Dumujin, Sagot Natural Airfield, Kongdol Coast, Nampo-ri Fold, Nongyeo Coast Tree Ring Rock, Along with the introduction of various geological heritages such as Yeonheunbawi and Seopoongbawi of the Mia East Coast, it was emphasized that Baengnyeong and Daecheongdo Islands are of great value not only in terms of geology, but also in terms of history, culture and ecology.

 
After the special lecture, members of the research society who attended discussed the continuous research activities of the Incheon Island Development Research Society and the timing and plans for domestic benchmarking.

 
Shin Young-hee, representative of the research group, said, “With the intention of contributing to the certification of Baekryong-Daecheong Global Geoparks, we will accelerate research activities this year so that we can establish a tourism revitalization policy that encompasses all the advantages of the islands in Incheon.”

 
Meanwhile, the Incheon Island Development Research Association conducts a fact-finding survey on the geology, nature, culture, and history of the Baengnyeong and Daecheong National Geoparks, which are islands in Incheon, and analyzes the UNESCO Global Geopark certification standards, domestic cases, and international trends to promote tourism in Incheon and promote sustainable development. It was formed to study policies on the direction of development.

 

 

ⓒ ebreak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인천시의회, 인천섬발전연구회, 백령․대청 유네스코 세계지질공원 인증 연구 세미나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