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행정
조용익 부천시장, 김진표 국회의장과 면담...현안 사업 지원 협조 요청
기사입력: 2022/12/01 [15:12]  최종편집: ⓒ ebreaknews.com
박상도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조용익 부천시장이 김진표 국회의장과의 면담에서 부천시 현안사업에 대해 국회 차원의 적극적 관심과 지원을 요청했다.(사진제공:부천시)     © 박상도 기자

(브레이크뉴스인천 박상도 기자) 부천시가 지난 11월 30일 조용익 부천시장이 국회에서 김진표 국회의장과 면담을 갖고 ‘구청 복원(설치) 및 일반동 전환’ 등 부천시 현안사업에 대해 국회 차원의 적극적 관심과 지원을 요청했다고 밝혔다.


부천시에 따르면, 이날 면담에서 조용익 시장은 김진표 의장에게 시민중심 행정체제 개편을 위한 구청 복원(설치) 및 일반동 전환 승인, 대장 3기 신도시 개발과 연계한 환경기초시설 현대화를 위한 LH의 사업비 부담, 7호선 부천구간 운영 중재, 서부권광역급행철도(GTX-D)의 원활한 추진, 김포공항 주변 고도제한 완화 추진 등을 국회에서 적극 협조해 줄 것을 요청했다.


또 고물가, 고금리, 고환율로 인한 3고 민생위기 상황에 대한 우려를 전하며 골목상권과 전통시장에 활력을 불어넣고 지역경제를 살리는 지역화폐 예산 등 내년도 예산안 심사과정에서 민생예산 확보를 위해 노력해줄 것을 건의했다.


조용익 부천시장은 광역동 체제의 일반동 전환과 관련해  “행정서비스와 효율성 강화라는 긍정적 취지에도 불구하고 광역동제 도입으로 사회적 약자의 행정기관 방문 접근성이 떨어지고, 마을단위 활동이 위축되어 재난이나 위기 상황 시 즉시 대응하는 시스템이 무너졌다”면서 “2024년 1월 1일부터 구청 복원(설치) 및 일반동 전환 체제가 시행될 수 있도록 국회의 적극적인 관심을 바란다”고 강조했다.


김진표 국회의장은 “광역동제 도입으로 당초 기대했던 행정효율성보다 시민불편이 커졌다는 데 공감한다”면서 “시민중심 행정체제 개편이 될 수 있도록 국회가 관심을 갖겠다”고 화답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trying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Bucheon Mayor Cho Yong-ik met with National Assembly Speaker Kim Jin-pyo...Request for cooperation in support of pending projects
-Break News Incheon Reporter Park Sang-do


Bucheon City announced that on November 30th, Bucheon Mayor Cho Yong-ik had a meeting with National Assembly Speaker Kim Jin-pyo at the National Assembly and requested active interest and support from the National Assembly level for Bucheon City's pending projects such as 'restoration (installation) of ward offices and conversion of general buildings'.


According to the city of Bucheon, Mayor Cho Yong-ik asked Chairman Kim Jin-pyo to restore (install) the ward office for the reorganization of the citizen-centered administrative system and approve the conversion to general dong, and to bear the burden of LH's project costs for modernizing environmental infrastructure in connection with the development of the 3rd new city in Bucheon City. It requested active cooperation from the National Assembly in the operation arbitration of the Bucheon section of the line, smooth promotion of the GTX-D, and easing of height restrictions around Gimpo Airport.


In addition, we convey our concerns about the crisis of public livelihood due to high prices, high interest rates, and high exchange rates, and recommend efforts to secure a budget for public livelihood in the process of reviewing next year’s budget bill, such as a local currency budget that revitalizes alleys and traditional markets and revitalizes the local economy. did.


Regarding the conversion of the metropolitan dong system to general dong, Mayor Cho Yong-ik said, “Despite the positive intention of strengthening administrative services and efficiency, the introduction of the metropolitan dong system has reduced access to administrative agencies for the socially underprivileged and reduced village-level activities, so immediately in case of disaster or crisis. The corresponding system has collapsed,” he emphasized.


Kim Jin-pyo, Speaker of the National Assembly, said, “I agree that the introduction of the metropolitan area system has increased the inconvenience of citizens rather than the administrative efficiency originally expected,” and said, “The National Assembly will pay attention to reorganize the citizen-centered administrative system.”

ⓒ ebreak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부천시, 조용익 부천시장, 김진표 국회의장 면담...부천시 현안 사업 지원 협조 요청,시민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