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환경
인천시교육청, 학부모 꿈디 아카데미 6기 운영 및 고교 외국어동아리 발표회 실시
기사입력: 2022/11/25 [14:01]  최종편집: ⓒ ebreaknews.com
박상도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브레이크뉴스인천 박상도 기자) 인천시교육청이 오는 30일까지 ‘인천 학부모 꿈디 아카데미’ 6기를 30일까지 운영한다고 발혔다.


인천시교육청에 따르면, 학부모 꿈디 아카데미는 ‘알아두면 쓸모많은 학부모 교육’을 주제로 부모들이 그간 요청해온 다양한 분야의 강연을 인천시교육청 대회의실과 인천시교육청 공식 유튜브 채널을 통해 온·오프라인으로 병행 진행한다.


24일 이은경 강사의 ‘문해력 향상을 통한 자기주도공부법’을 시작으로  25일 김범주 박사의 ‘학교폭력예방과 교권보호, 그리고 교육이야기’, 26일  천상희 교사의 ‘우리 아이 첫 돈 공부 어떻게 할 것인가?’,  27일 최태성 강사의 ‘내 고장 인천과 관련된 쓸모있는 역사이야기’,  28일  이동열 단장의 ‘내 고장 인천, 육지부터 섬까지 인천길 탐방’, 29일 임영주 박사의 ‘부모와 아이 중 한 사람은 어른이어야 한다’ 등 6개 강연을 진행한다.


마지막날인 30일에는 ‘인천 학부모 꿈디 교육과정’ 공청회를 열 예정이다.


유튜브 강연 영상은 신청자에 한해 일부 공개하며, 일주일간 다시 볼 수 있다.


또한, 인천시교육청이 26일 오전 10시에 시교육청이 주관하고 인천 고등학교 영어교과연구회 전문적학습공동체가 주최한 제8회 고등학교 외국어동아리 발표회를 메타버스 공간에서 실시한다고 밝혔다.


인천시교육청에 따르면‘새로운 지평을 맞이하며(Celebrating New Horizons!)’라는 주제로 실시하는 이번 발표회는 포스트코로나 시대 메타버스라는 새로운 매체를 통해 미래로 나아가는 첫걸음을 뗀 각 동아리의 포부를 담았다.


영어, 중국어, 일본어 등 여러 외국어 학습을 주제로 활동한 고등학교 외국어동아리들이 1년 동안 활동한 내용을 연극, 뮤지컬, 모의UN, 신문, 단편영화, 인터뷰 등 다양한 형식의 영상으로 제작해 메타버스 공간에서 발표한다.


미추홀외고 동아리 ‘MASC’는 1909년 스티븐스 저격사건을 모티브로 역사적 사건을 재구성한 연극 ‘Michelle Assassination’을 선보이며 인천해송고 ‘H-MUN’은 기후위기 대응을 위한 탄소배출량 감소 방안 모색을 주제로 모의UN을 시행한다.


가정고 중국어동아리 ‘미래중국통’은 영상을 통해 가깝고도 먼 나라 중국의 이모저모를 소개한다.


이 외 광성고, 덕적고, 박문여고, 삼산고, 인천국제고, 인천남고, 인천대건고, 인천영종고, 인천예일고, 인천원당고, 인천중산고, 학익여고 등 15개 고교 총 16개 동아리가 준비한 다양한 콘텐츠를 관람할 수 있다.


발표회 당일 행사 포스터 속 QR코드를 스캔하거나 PC·모바일 인터넷 주소창에 ‘인천외국어동아리.kr’을 입력하면 메타버스 플랫폼에 접속할 수 있고, 이날 오후 6시까지 자유롭게 관람가능하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trying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Incheon Metropolitan Office of Education, operating the 6th Kkumdi Academy for parents and holding a high school foreign language club presentation
-Break News Incheon Reporter Park Sang-do


The Incheon Metropolitan Office of Education has announced that it will operate the 6th class of ‘Incheon Parent Kkumdi Academy’ until the 30th.


According to the Incheon Metropolitan Office of Education, Kkumdi Academy for Parents will hold lectures in various fields that parents have requested so far under the theme of ‘parent education that is useful to know’, both online and offline through the Incheon Metropolitan Office of Education’s large meeting room and the Incheon Metropolitan Office of Education’s official YouTube channel.


On the 24th, lecturer Lee Eun-gyeong's 'Self-directed study method through literacy improvement' began, on the 25th Dr. Kim Beom-ju's 'School Violence Prevention, Teacher Rights Protection, and Education Story', and on the 26th, teacher Chun Sang-hee's 'What should I do to study for my child's first money? ', 'Useful history related to my hometown Incheon' by Instructor Choi Tae-seong on the 27th, 'My Hometown Incheon, Exploring Incheon Road from Land to Island' by Director Lee Dong-yeol on the 28th, 'One of Parents and Children' by Dr. Lim Young-joo on the 29th should be an adult', and 6 lectures.


On the last day, the 30th, we plan to hold a public hearing on the ‘Incheon Parents Dream Curriculum’.


YouTube lecture videos are partially released to applicants and can be viewed again for a week.


In addition, the Incheon Metropolitan Office of Education announced that the 8th High School Foreign Language Club Presentation, hosted by the Incheon Metropolitan Office of Education and hosted by the Incheon High School English Curriculum Research Association at 10:00 am, will be held in the Metaverse space.


According to the Incheon Metropolitan Office of Education, this presentation, held under the theme of ‘Celebrating New Horizons!’, contains the aspirations of each club that has taken the first step toward the future through a new medium called Metaverse in the post-corona era.


High school foreign language clubs, which have been active on the subject of learning various foreign languages ​​such as English, Chinese, and Japanese, produced videos in various formats such as plays, musicals, mock UNs, newspapers, short films, and interviews for a year, and used them in the metaverse space. announce


Michuhol Foreign Language High School club 'MASC' presents 'Michelle Assassination', a play that reconstructs a historical event based on the 1909 Stevens sniper incident as a motif, and 'H-MUN' at Incheon Haesong High School simulates a plan to reduce carbon emissions to respond to the climate crisis. implement the UN.


‘Future Chinese Tong’, a family high school Chinese language club, introduces various aspects of China, a country both near and far, through a video.


In addition, various contents prepared by a total of 16 clubs from 15 high schools, including Gwangseong High School, Deokjeok High School, Bakmun Girls' High School, Samsan High School, Incheon International High School, Incheon Nam High School, Incheon Daegeon High School, Incheon Yeongjong High School, Incheon Yeil High School, Incheon Wondan High School, Incheon Jungsan High School, and Hakik Girls' High School. can watch


On the day of the presentation, you can access the Metabus platform by scanning the QR code in the event poster or entering ‘Incheon Foreign Language Club.kr’ in the address bar on the PC or mobile internet, and you can freely watch it until 6:00 pm on the same day.

ⓒ ebreak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인천시교육청, 학부모 꿈디 아카데미 6기, 고등학교 외국어동아리 메타버스 발표회, 외국어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