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문화
인천시 자살률 전국보다 낮은 수준...전년대비 0.6명 감소
인천시 자살률 2020년 26.5명 → 2021년 25.9명
기사입력: 2022/09/29 [13:03]  최종편집: ⓒ ebreaknews.com
박상도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인천시 10년간 자살률 변화     © 박상도 기자

(브레이크뉴스인천 박상도 기자) 인천시 자살률(인구 10만 명 당 자살자 수)이 25.9명으로 2020년 26.5명보다 0.6명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통계청 발표한 2021년 사망원인통계에 따르면 인천시 자살률이 2021년 전국 자살률 26.0명보다 낮은 수준으로 이는  전년(25.7명)보다 전국 자살률이 증가한 상황에 거둔 의미있는 성과다.


전국 17개 시·도 중에서는 인천시는 14위를 기록해, 2020년 10위였던 것과 비교해 크게 낮아졌으며, 8개 특·광역시 중에는 6위를 기록해 최근 10년 이내 가장 낮은 순위를 기록했다.


이 같은 성과는 인천시가 자살 예방을 위해 선도적인 정책을 추진한 결과로 분석된다.


그 동안 인천시는 코로나19 발생으로 심리적 어려움을 겪는 시민을 지원하기 위해 유관기관과 협력해 심리지원 상담 등 도움 체계를 확대해 왔다.


특히, 올해 자살예방의 날을 기념한 ‘내일도 맑음’ 힐링콘서트에서는 코로나19로 지친 시민들의 마음을 위로하고 감동을 전해 시민들의 뜨거운 호응을 이끌기도 했다.


또한 택시, 학원, 약국, 병원, 종교계 등 생명지킴이를 양성해 시민의 일상생활에서 자살고위험자를 조기에 발견하기 위한 촘촘한 안전망을 구축해 운영하고 있다.


그 결과 인천시는 2022년 자살예방사업 우수지자체로 선정돼 보건복지부 표창을 받았으며, 특히 ‘생명사랑학원’ 사업은 2022년 우수 자살예방사업으로 선정돼 2021년 ‘경인아라뱃길 시천교 안전난간 설치’에 이어 2년 연속 우수 자살예방사업에 선정되는 쾌거를 이뤘다.


김석철 인천시 건강보건국장은 “이번 자살률 감소는 인천시와 시민이 함께 노력한다면 자살은 예방이 가능하다는 것을 보여주는 것”이라며, “인천시는 1인 가구와 노인의 자살예방과 심리지원을 비롯한 다양한 영역에서의 지원을 강화하기 위해 노력할 계획이다”고 말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trying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Incheon's suicide rate is lower than the national level... Decrease by 0.6 from the previous year
Incheon Suicide Rate 26.5 in 2020 → 25.9 in 2021
-Break News Incheon Reporter Park Sang-do

 

Incheon city's suicide rate (number of suicides per 100,000 population) was 25.9, a 0.6 decrease from 26.5 in 2020.


According to the statistics on causes of death in 2021 published by the National Statistical Office, the suicide rate in Incheon is lower than the national suicide rate of 26.0 in 2021, which is a meaningful achievement in a situation where the national suicide rate has increased compared to the previous year (25.7 people).

 

Among 17 cities and provinces nationwide, Incheon city ranked 14th, significantly lower than it was 10th in 2020.


Such achievements are analyzed as a result of Incheon City's leading policies to prevent suicide.


In the meantime, Incheon City has expanded its help system, including psychological support counseling, in cooperation with related organizations to support citizens who are experiencing psychological difficulties due to the outbreak of COVID-19.


In particular, at the ‘It’s Sunny Tomorrow’ Healing Concert to commemorate this year’s Suicide Prevention Day, he comforted and touched the hearts of citizens who were tired of Corona 19, leading to a warm response from the citizens.


In addition, by nurturing life-keepers such as taxis, academies, pharmacies, hospitals, and religious circles, a tight safety net has been established and operated for early detection of high-risk individuals in the daily life of citizens.


As a result, Incheon City was selected as an excellent local government for the suicide prevention project in 2022 and received a commendation from the Ministry of Health and Welfare. It has been selected as an excellent suicide prevention project for the second year in a row.


Kim Seok-cheol, director of Incheon City's Health and Health Bureau, said, "This decrease in the suicide rate shows that suicide can be prevented if Incheon City and citizens work together." We plan to work hard to strengthen support,” he said.

ⓒ ebreak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인천시, 인천 자살률 전국보다 낮은 수준, 인천시 자살률 전년대비 감소,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