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문화
중부해경청 특공대, 수색견 활용 유관기관 합동 훈련
6개 기관 참가 수색견 활용 확대 위한 합동 훈련
기사입력: 2022/09/16 [15:35]  최종편집: ⓒ ebreaknews.com
박상도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9월 15일 중부지방해양경찰청이 주최한 수색견 활용 유관기관 합동훈련에 참가한 경찰청 특공대 소속 수색견이 국제 여객선 조타실에 설치된 가상 폭발물을 수색하고 있다.(사진제공:중부지방해양경찰청)     © 박상도 기자

(브레이크뉴스인천 박상도 기자) 중부지방해양경찰청(청장 김병로)이  15일 오전 9시부터 오후 5시까지 인천해양경찰서 전용부두와 인천항 국제여객터미널에서 ‘수색견을 활용한 유관기관 합동 훈련’을 실시했다.


이번 합동 훈련은 해상에서의 마약, 폭발물, 테러 방지, 수중 과학수사 분야에서 수색견 활용 확대 가능성을 확인하고, 기존 수색견 운용 연구 성과를 공유하기 위해 실시됐다.


합동 훈련에는 중부지방해양경찰청(특공대, 수사과), 인천해양경찰서 구조대, 경찰청(과학수사), 인천경찰청 특공대, 서울경찰청 특공대, 인천본부세관 등이 참가했다.

 

유관기관 합동 훈련은 수색견을 활용한 수중 실종자 수색(경찰청), 선내 폭발물 탐색(중부해경청 특공대, 인천경찰청 특공대), 국제여객선 내 마약 탐색(인천본부세관), 테러범 및 인질 탐색(서울경찰청 특공대) 순으로 진행됐다.


특히, 이번 훈련에서 중부해경청 특공대는 국제여객선 테러 대응, 선내 은폐 마약 탐색을 위해 경찰과 세관이 운용 중인 수색견을 활용하여 진압하는 훈련을 집중적으로 실시했다.


중부지방해양경찰청은 이번 합동 훈련을 통해 수색견의 해상 대테러 및 수중 과학수사 활용 가능성을 검토하고, 장기적으로 수색견 도입 필요성을 판단하기로 했다.


중부지방해양경찰청 관계자는 “합동 훈련은 해상 대테러, 수중 과학수사의 수색견 도입 가능성을 확인하고, 유관 기관 간의 협조 관계를 증진하는데 중점을 뒀다”고 설명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trying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Joint training of the Central Coast Guard's special forces and related organizations using search dogs
Joint training to expand the use of search dogs participating in 6 organizations
-Break News Incheon Reporter Park Sang-do


The Jungbu Regional Maritime Police Agency (Director Kim Byung-ro) conducted a “joint training with related organizations using search dogs” at the Incheon International Passenger Terminal and the exclusive pier for the Incheon Maritime Police Station from 9 am to 5 pm on the 15th.


This joint exercise was conducted to confirm the possibility of expanding the use of search dogs in the fields of maritime drugs, explosives, terrorism, and underwater scientific investigation, and to share the results of existing search dog operation research.


In the joint exercise, the Central Regional Maritime Police Agency (Special Forces, Investigation Division), Incheon Maritime Police Station Rescue Team, National Police Agency (Scientific Investigation), Incheon Police Agency Special Forces, Seoul National Police Agency Special Forces, and Incheon Headquarters Customs participated.

 

The joint training with related organizations is in the following order: search for missing persons underwater using search dogs (National Police Agency), search for explosives on board (Jungbu Coast Guard Special Forces, Incheon National Police Agency), drug search in international passenger ships (Incheon Headquarters Customs), and search for terrorists and hostages (Seoul Police Agency) was conducted with


In particular, in this drill, the Central Coast Guard special forces intensively conducted training using search dogs operated by the police and customs to counter terrorism on international passenger ships and search for concealed drugs on board.


Through this joint exercise, the Jungbu Regional Maritime Police Agency decided to review the possibility of using search dogs for maritime counterterrorism and underwater scientific investigation, and to determine the necessity of introducing search dogs in the long term.


An official from the Central Regional Maritime Police Agency explained, “The joint training focused on confirming the possibility of introducing search dogs for maritime counter-terrorism and underwater scientific investigations, and enhancing cooperative relationships between relevant agencies.”

 

 

ⓒ ebreak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중부지방해양경찰청, 중부해경청 특공대, 수색견 활용 유관기관 합동 훈련, 수중 실종자 수색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