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행정
인천시, 추석 성수기 대비 생산단계 축산물 안전 강화
조기작업·휴일 도축검사로 안심 축산물의 원활한 공급 도모
기사입력: 2022/08/12 [13:20]  최종편집: ⓒ ebreaknews.com
박상도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브레이크뉴스인천 박상도 기자) 인천시가 명절 성수기인 추석을 맞이해 육류 소비가 급증할 것으로 예상됨에 따라 관내 축산물도매시장(서구 가좌동 소재)을 조기개장하고, 공휴일에도 도축을 실시하는 등 안전하고 원활한 축산물 공급을 위해 총력을 기울일 예정이다.


인천시는 육류 소비 급증에 대비해 8월 15일부터 9월 2일까지 3주간 도축장 개장 시간을 오전 7시로 앞당기고, 공휴일인 8월 15일, 8월 20일, 8월 27일에도 도축작업을 실시할 예정이다.


지난해 도축통계에 따르면 평상시 관내 도축물량은 하루 평균 소 64두, 돼지 1,394두지만, 명절 성수기에는 소 120두, 돼지 1,750두 이상으로 급증했다.


따라서 보건환경연구원에서는 도축 물량이 늘어나는 만큼 축산물 안전성 검사도 더욱 강화할 예정이다.


파견된 도축검사관은 매일 작업 전과 작업 중 상시 위생검사를 실시하고 도축 과정 중 발생할 수 있는 오염요인을 제거해 위생적인 도축이 이루어질 수 있도록 한다.


아울러, 생체검사 시에는 열화상카메라 등을 이용해 도축 전 개체의 건강여부를 확인하며, 해체검사 시에는 인수공통감염병 및 질병 이환축 등 식용 부적합 식육을 폐기한다.


또한, 도축 후에도 축산물의 항생제 잔류 검사 및 미생물 검사를 실시해 안전하고 위생적인 식육의 공급을 위해 최선을 다할 예정이다.


한편, 관내 도축장은 코로나19 감염방지를 위해 적극적인 방역 강화 및 직원 교육을 하고, 지난 5월 강원도 홍천에서 발생한 아프리카돼지열병(ASF)에 대비해 관내 도축장에 출입하는 축산관련 차량 및 관계자 방역관리를 철저히 하며 지속적으로 작업장을 소독하는 등 안전한 축산물 공급을 위해 최선을 다하고 있다.
 

권문주 인천시 보건환경연구원장은 “축산물 소비가 늘어나는 추석 명절 성수기를 맞아, 도축작업 연장과 철저한 도축검사를 통해 시민들이 안심하고 드실 수 있는 축산 먹거리를 원활하게 제공할 수 있도록 노력 하겠다”고 말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trying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Incheon City strengthens safety of livestock products in production stage in preparation for Chuseok peak season
Promote smooth supply of safe livestock products through early work and holiday slaughter inspection
-Break News Incheon Reporter Park Sang-do


As the city of Incheon expects a sharp increase in meat consumption in response to Chuseok, the peak holiday season, we plan to open the local livestock wholesale market (located in Gajwa-dong, Seo-gu) early and do all we can to ensure a safe and smooth supply of livestock products, such as slaughtering on public holidays. .


In preparation for a sharp increase in meat consumption, the city of Incheon has moved up the slaughterhouse opening time to 7:00 am for three weeks from August 15th to September 2nd, and also carried out slaughtering operations on August 15th, August 20th, and August 27th, which are public holidays. will do


According to last year's slaughter statistics, the average daily slaughtering volume in the city is 64 cows and 1,394 pigs, but during the peak holiday season, the number of slaughtered animals increased to more than 120 cows and 1,750 pigs.


Therefore, as the quantity of slaughter increases, the Health and Environment Research Institute plans to further strengthen the safety inspection of livestock products.


The dispatched slaughter inspector conducts regular sanitary inspections before and during work every day, and removes contamination factors that may occur during the slaughter process to ensure sanitary slaughter.


In addition, during the biopsy, the health of the individual before slaughter is checked using a thermal imaging camera, etc., and in the case of dismantling inspection, meat that is unsuitable for consumption, such as animals suffering from zoonotic diseases and diseases, is discarded.


In addition, we plan to do our best to supply safe and hygienic meat by conducting antibiotic residue testing and microbiological testing of livestock products even after slaughter.


Meanwhile, in-house slaughterhouses are actively strengthening quarantine and training staff to prevent the spread of COVID-19, and in preparation for African Swine Fever (ASF) that occurred in Hongcheon, Gangwon-do in May last year, livestock-related vehicles and personnel entering and exiting the slaughterhouse are thoroughly quarantined. We are doing our best to supply safe livestock products by continuously disinfecting the workplace.
 

Kwon Moon-ju, head of the Incheon City Health and Environment Research Institute, said, "In the peak season of Chuseok, when livestock consumption is increasing, we will make efforts to smoothly provide livestock food that citizens can eat with confidence through extended slaughtering work and thorough slaughter inspection." 

ⓒ ebreak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인천시,인천시 보건환경연구원,추석 성수기 축산물 안전 강화, 추석 성수기 축산물 공급 총력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