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행정
계양구, 아동학대 대응 유관기관 합동 사업 추진
학대 예방을 위한 참여형 교육 및 미술치료 활동 추진
기사입력: 2022/08/10 [13:42]  최종편집: ⓒ ebreaknews.com
박상도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브레이크뉴스인천 박상도 기자) 계양구가 아동의 건강한 성장 발달을 위한 계양형 아동보호 체계 확립을 위해 계양경찰서, 인천북부아동보호전문기관과 함께 지난 7월 26일부터 8월 9일까지 효성지역아동센터에서 학대 예방교육과 홍보활동을 실시했다.


이번 사업은 총 6회로 구성되었으며, 각 기관별 아동들을 위한 특색 있는 교육내용으로 마련됐다.


계양구 아동보호과는 아동학대의 정의와 신고방법, 보호조치 등에 대해 아동이 쉽게 이해할 수 있도록 퀴즈와 발표를 통한 참여형 교육을 진행했다.


계양경찰서는 ‘학대 말고 예쁨 주는 사회(일명 학·예·회)’라는 제목으로 경인여대 아동미술보육과 교수, 학생 15명과 함께 미술치료와 심리검사를 통해 아동학대의 징후 파악, 정서적 지지·안정 활동을 했다.


또한, 인천북부아동보호전문기관은 UN아동권리협약에 있는 아동의 생존권, 보호권, 참여권, 발달권에 대해 구체적인 예시를 들어 자세히 설명하고 홍보물품을 활용해 아동권리 홍보를 실시했다.


이번 사업에 참여한 한 아동은 “교육이 어렵지 않고 재미있었고, 학대가 일어났을 때 어떻게 해야 하는지 잘 알게 되었다.”라며, “이제 나 혼자만 생각하지 않고 친구들도 살펴서 학대가 벌어지면 112로 신고하겠다.”라고 말했다. 


계양구 관계자는 “이번 사업은 학대예방을 위해 유관기관이 머리를 맞대어 추진한 공동사업으로 미술치료, 프레젠테이션 발표, 퀴즈, 동영상 시청, 홍보물품 배부 등 다양한 방법을 통한 교육·홍보활동으로 학대 인식개선에 대한 효과가 컸다.”며, “앞으로는 더 많은 아동과 보호자를 대상으로 사업을 확대 추진하여 아동의 건강한 성장환경을 조성하겠다.”고 말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trying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Gyeyang-gu promotes joint project with related organizations to respond to child abuse
Promotion of participatory education and art therapy activities to prevent abuse
-Break News Incheon Reporter Park Sang-do


In order to establish the Gyeyang-type child protection system for the healthy growth and development of children, Gyeyang-gu, together with the Gyeyang Police Station and the Incheon Northern Child Protection Agency, conducted abuse prevention education and promotional activities at the Hyosung Regional Children’s Center from July 26 to August 9. was carried out


This project consisted of a total of 6 sessions, and each institution has prepared unique educational contents for children.


The Gyeyang-gu Child Protection Division conducted participatory education through quizzes and presentations so that children could easily understand the definition of child abuse, how to report it, and protective measures.


The Gyeyang Police Station under the title of 'Society that gives joy rather than abuse (aka Hak, Ye, Hoe)', together with professors and 15 students from the Department of Child Art Nursing at Kyungin Women's University, identify signs of child abuse, and provide emotional support and stability through art therapy and psychological testing. did the activity.


In addition, the Incheon Northern Child Protection Agency explained in detail the children's right to life, protection, participation, and developmental right in the UN Convention on the Rights of the Child with specific examples and used promotional materials to promote children's rights.


One child who participated in this project said, “Education was not difficult and fun, and I knew what to do when abuse occurred. said


An official from Gyeyang-gu said, “This project is a joint project promoted by related organizations to prevent abuse. “In the future, we will expand the business to more children and their guardians to create a healthy growth environment for children.”

ⓒ ebreak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계양구,계양경찰서, 인천북부아동보호전문기관,아동 학대 예방교육, 계양형 아동보호 체계 확립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