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사람
인천본부세관, ‘7월의 인천세관인’ 최재호 관세행정관 선정
볼베어링 저세율 신고건 적발 후 8만건 확장심사로 부족세액 추징
기사입력: 2022/07/27 [14:22]  최종편집: ⓒ ebreaknews.com
박상도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브레이크뉴스인천 박상도 기자) 인천본부세관이 7월의 인천세관인에 인천세관 최재호 관세행정관을 선정했다.


최재호 관세행정관은 내경 기준에 따라 세율이 달라지는 볼베어링을 저세율로 신고한 사례를 확인하고, 최근 5년 8만건의 볼베어링 수입통관 내역을 분석해 42개 업체에 1.6억원을 추징한 공로를 인정받았다.


업무 분야별 유공자로는 여행자통관분야 유공자에 현장소통을 통한 통관절차 개선으로 항공사의 업무부담을 경감하고 여행자 이동동선을 단축한 이대규 관세행정관을 선정했다.


심사분야 유공자로는 인수합병시점 전후로 특별한 원가변동 요인이 없음에도 불구하고 수입물품 가격이 급변한 품목을 적발해 56억원을 추징한 이화 관세행정관을 선정했다.


조사분야 유공자로는 은닉수법에서 착안한 정보분석을 통해 최근 1년간 60여 차례 마약류를 수입한 전국규모 마약 밀수조직을 검거한 김은산 관세행정관을 선정했다.


또한, 우범여행자 분석, 엑스선 판독, 입국장 물품검사 업무의 유기적인 정보공조로 3회에 걸쳐 18kg상당의 메스암페타민을 적발한 마추픽추팀을 2분기 BEST TEAM으로 선정하고, 신규직원 중 우수한 성과를 달성한 김가윤, 김아현, 이아름 관세행정관을 2분기 으뜸새내기로 선정하는 한편, 김재환 관세행정관을 2분기 친절민원 우수직원으로 선정했다.


인천세관은 앞으로도 관세행정에서 탁월한 역량을 발휘하고, 적극적인 행정으로 기관 발전에 기여한 직원을 발굴해 포상할 예정이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trying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Incheon Headquarters Customs Selected as ‘Incheon Customs Officer of July’ Jaeho Choi, Customs Administrator
After detecting a case of reporting a low tax rate for ball bearings, the insufficient amount of tax is collected through an extended review of 80,000 cases
-Break News Incheon Reporter Park Sang-do


Incheon Headquarters Customs has selected Incheon Customs Officer Jae-Ho Choi as the Incheon Customs Officer for July.


Customs Administrator Choi Jae-ho confirmed the case of reporting ball bearings whose tax rate varies depending on the internal diameter standard at a low tax rate, and analyzed 80,000 cases of import customs clearance for ball bearings in the past five years, and was recognized for collecting 160 million won from 42 companies.


As a person of merit in each business field, Daegyu Lee, a customs administrator who reduced the burden on airlines and shortened the movement of travelers by improving customs procedures through on-site communication, was selected as a person of merit in the traveler's customs field.


As a person of merit in the examination field, an Ewha customs administrator was selected, who collected 5.6 billion won for items whose prices of imported goods had changed rapidly even though there were no special cost fluctuation factors before and after the time of the merger and acquisition.


As a person of merit in the investigation field, Kim Eun-san, a customs administrator who arrested a nationwide drug smuggling organization that imported narcotics 60 times in the past year, was selected through information analysis inspired by the concealment method.


In addition, the Machu Picchu team, which discovered 18 kg of methamphetamine three times through organic information coordination of criminal traveler analysis, X-ray reading, and inspection of goods in the arrival hall, was selected as the BEST TEAM in the second quarter and achieved excellent performance among new employees. Kim Ga-yun, Kim A-hyun, and Lee Ah-reum were selected as the best newcomers for the second quarter, while Kim Jae-hwan was selected as the best employee for kind complaints in the second quarter.


Incheon Customs will continue to discover and reward employees who have demonstrated outstanding capabilities in customs administration and contributed to the development of the institution through active administration.


 

ⓒ ebreak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인천본부세관, 인천세관인, 7월의 인천세관인,최재호 관세행정관,볼베어링 저세율 신고건 적발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