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행정
전국시도교육감협의회, ‘유아교육지원특별회계법’ 일부개정법률안 발의 적극적 환영
기사입력: 2022/07/06 [12:49]  최종편집: ⓒ ebreaknews.com
박상도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브레이크뉴스인천 박상도 기자) 전국시도교육감협의회가 지난 3일 A언론사에서 보도된 ‘누리과정 특별회계 연장 추진’기사와 관련해 국민의 힘 김병욱의원이 대표발의한 ‘유아교육지원특별회계법’ 일부 개정 법률안을 적극 환영한다고 밝혔다.

 
‘유아교육지원특별회계법’은 유아교육과 보육을 통합한 공통의 교육과정인 누리과정 정책의 안정적 추진을 위하여 유아교육지원특별회계를 설치하고, 그 재원을 교육세와 국고로 지원하게 규정한 법률이다.
 

이 법을 근거로 전국 유치원과 어린이집의 누리과정을 지원하고 있으며, 2022년 유아교육지원특별회계의 총 규모는 총 3조 8,290억원이다.

 
그러나 이 법은 2016년 12월 최초로 제정된 후 2019년 12월 31일까지 한시적으로 시행되다가, 2019년 12월에 1차 개정 후 2022년 12월 31일까지 유효기간이 3년 연장됐다.


이에 17개 시·도교육감은 2023년 이후에도 유아교육과 보육의 질을 높이기 위해, 누리과정 예산을 지속적이고 안정적으로 확보하도록 ‘유아교육지원특별회계법’의 존속기간 폐지를 꾸준히 요구해왔다.


전국시도교육감협의회는 유아교육에 대한 국가의 책임을 확대하기 위한 ‘유아교육지원특별회계법’일부 개정 법률안이 국회에서 통과되기를 적극 기대한다고 밝혔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trying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The National Council of Superintendents of Provincial and City Superintendents actively welcomes the proposal of a partial amendment to the ‘Special Accounting Act for Early Childhood Education Support’
-Break News Incheon Reporter Park Sang-do


The National Council of Provincial Superintendents of Education announced on the 3rd that it would actively welcome a partial amendment to the ‘Special Accounting Act for Early Childhood Education Support’ proposed by Representative Kim Byeong-wook in relation to the article ‘Promotion of the extension of the special accounting for the Nuri course’ reported by the media company A on the 3rd.

 
The 'Act on Special Accounts for Early Childhood Education Support' is a law that stipulates that a special account for early childhood education support is established to stably promote the Nuri Curriculum policy, a common curriculum that integrates early childhood education and childcare, and its financial resources are supported by education tax and the national treasury. .
 

Based on this law, Nuri courses in kindergartens and daycare centers nationwide are supported, and the total scale of the special account for early childhood education in 2022 is KRW 3.829 trillion.

 
However, after being first enacted in December 2016, this law was temporarily enforced until December 31, 2019, and after the first amendment in December 2019, the validity period was extended by three years until December 31, 2022.


Accordingly, 17 metropolitan/provincial superintendents of education have been constantly demanding the abolition of the term of the 'Act on Special Accounts for Supporting Early Childhood Education' in order to continuously and stably secure the Nuri course budget in order to improve the quality of early childhood education and childcare after 2023.


The National Council of Provincial Superintendents of Superintendents said that they are actively looking forward to the passage of a bill to amend the 'Special Accounting Act for Early Childhood Education Support' to expand the state's responsibility for early childhood education.

 

ⓒ ebreak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전국시도교육감협의회,국민의 힘 김병욱의원, 유아교육지원특별회계법’ 일부개정법률안,누리과정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