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스포츠
인천시, 오는 5일 2022 ITF 인천국제여자테니스투어대회 개막
오는 5일부터 12일까지 열우물경기장, 10개국 100여명 선수 참가, 사전예약 없이 무료 관람 가능
기사입력: 2022/06/02 [16:03]  최종편집: ⓒ ebreaknews.com
문광수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2022 ITF 인천국제여자테니스 투어대회     © 박상도 기자

(브레이크뉴스인천 문광수 기자) 인천시가 오는 6월 5일부터 12일까지 8일간의 일정으로 십정동 열우물경기장에서 ‘2022 ITF 인천국제여자테니스 투어대회’가 펼쳐진다고 밝혔다.


이 대회는 지난 2년간 코로나19 예방 및 확산방지를 위해 연속으로 대회개최가 취소됐다.


그러나 인천시와 인천테니스협회가 일상회복과 테니스 스포츠 발전을 위해 올해는 개최를 결정함에 따라 세계 각국 여자 테니스 선수들이 인천에 모여 실력을 겨룰 수 있게 됐다.


이번 대회는 개인전과 복식전 등 총 2개의 부문으로, 한국을 비롯해 중국, 일본, 미국, 러시아 등 10개국에서 100여명의 선수가 참가하며 경기방식은 토너먼트로 각 경기는 3세트 매치로 진행된다.


그랜드슬램대회와 WTA투어대회에 이은 서킷 규모의 대회로, 총 상금은 2만5천 달러(한화 약 3천1백만 원)이고, 대회 우승자에게는 세계 랭킹 포인트가 주어진다.


관람을 원하는 사람은 별도의 사전예약 없이 무료로 경기를 관람할 수 있다.


정형섭 시 건강체육국장은 “이번 대회를 통해 젊은 선수들에게 꿈과 희망을 줄 수 있고, 세계 각국 여자 테니스 선수들의 기량을 한 곳에서 볼 수 있는 좋은 기회로 많은 시민들의 관람과 응원을 기대한다”고 말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trying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Incheon City to open the 2022 ITF Incheon International Women's Tennis Tour Tournament on the 5th
From the 5th to the 12th, Yeolwoomul Stadium, 100 players from 10 countries participated, free of charge without prior reservation
-Break News Incheon Reporter Moon Kwang-soo


Incheon City announced that the ‘2022 ITF Incheon International Women’s Tennis Tour Tournament’ will be held at Sipjeong-dong Yeol-Woo Stadium for 8 days from June 5 to 12.


The event has been canceled for the past two years in a row to prevent the spread of COVID-19.


However, as Incheon City and the Incheon Tennis Association decided to hold the event this year to restore daily life and develop tennis sports, female tennis players from around the world can gather in Incheon to compete.


This competition is divided into two categories, individual and doubles competitions. About 100 players from 10 countries including Korea, China, Japan, the United States, and Russia will participate. The match format is a tournament, with each match being played in three sets of matches.


It is a circuit-scale event following the Grand Slam and WTA Tour tournaments. The total prize money is 25,000 dollars (about 31 million Korean Won), and the winner of the tournament is given world ranking points.


Anyone who wants to watch the game can watch the game for free without prior reservation.


Jeong Hyeong-seop, director of the Health and Sports Bureau, said, “Through this tournament, we can give young players dreams and hope, and it is a good opportunity to see the skills of female tennis players from around the world in one place. said

 

ⓒ ebreak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인천시,인천테니스협회, 2022 ITF 인천국제여자테니스투어대회,그랜드슬램대회, WTA투어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