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문화
인천시,‘인천 웰니스 관광지’4개소 추가 선정
수용태세 개선 및 컨텐츠 개발, 홍보·마케팅 등 지원
기사입력: 2022/05/19 [14:33]  최종편집: ⓒ ebreaknews.com
문광수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브레이크뉴스인천 문광수 기자) 인천시와 인천관광공사가 몸과 마음의 치유를 위한 ‘인천 웰니스 관광지’4개소를 추가 선정했다.


웰니스는 신체적·정신적·사회적 건강이 조화를 이루는 이상적인 상태를 이르는 말이다.


관광산업 환경 및 소비자 트렌드 변화에 따라 시는 지난해부터 웰니스 관광지를 선정하고 있으며 10개소를 발굴해 육성하고 있다.


이번에 ‘인천 웰니스 관광지’로 신규 선정된 곳은 파라다이스시티 씨메르, 바람숲 그림책도서관, 더스파하스타, 반디세상 등 총 4곳이다.


‘파라다이스시티 씨메르’는 2019년 한국관광공사 추천 웰니스 관광지로 선정된 워터파크&스파 시설이다.


아쿠아 플로트 요가, 바디밸런스 컨설팅, 선셋 요가, 힐링터치 등을 비롯해 아쿠아존, 찜질존 프로그램을 즐길 수 있는 휴식과 재미가 공존하는 공간이다.


‘바람숲 그림책도서관’은 그림책과 자연, 휴식을 통해 정서적인 풍요로움을 느낄 수 있도록 강화도에 조성된 공간이다.


그림책 테라피, 그림책 힐링캠프, 그림책과 함께하는 숲 놀이 등의 프로그램이 있으며, 가족단위의 북스테이도 이용할 수 있다.


‘더스파하스타’는 쉐라톤그랜드 인천호텔 6층에 위치한 스파다.


자쿠지, 핀란드사우나, 비쉬테라피 등의 프라이빗 하이드로 테라피를 경험할 수 있으며, 디톡스·안티에이징·아로마·스톤 테라피 뿐만 아니라 산전·산후관리 등 맞춤형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남동구 중경산 자락에 위치하고 있는 ‘반디세상’은 도심에 위치해 있는 울창한 숲을 배경으로 한 치유와 놀이공간이다.


원예·생태·농업치유, 숲 놀이터 및 숲 체험, 반려식물 가꾸기 등의 프로그램을 제공하고 있으며 특히, 아이들을 위한 다양한 놀이공간이 조성돼 있다.


인천시는 올해 추가 선정된 웰니스 관광지 4개소를 포함 총 14개소를 대상으로 맞춤형 컨설팅을 통한 콘텐츠 개발과 관광객 이용 편의를 위한 수용태세 개선을 지원하고, 지역 관광자원과 연계한 적극적인 상품개발 및 홍보·마케팅도 실시할 계획이다.


또한, 협의체 구성을 통해 관광지간 협업과 연계상품 개발을 돕고, 지역 웰니스 인력양성을 위한 아카데미 프로그램도 운영할 예정이다.


홍준호 시 문화관광국장은 “인천의 매력적인 웰니스 관광지를 발굴하고 육성해 웰니스 관광의 성장과 함께 지역 관광산업도 활성화 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trying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Incheon City selects 4 additional ‘Incheon Wellness Tourist Sites’
Support for improvement of acceptance posture, content development, PR/marketing, etc.
-Break News Incheon Reporter Moon Gwang-soo


Incheon City and Incheon Tourism Organization have additionally selected 4 ‘Incheon Wellness Tourist Sites’ for healing the body and mind.


Wellness is an ideal state in which physical, mental, and social health are in harmony.


In response to changes in the tourism industry environment and consumer trends, the city has been selecting wellness tourist destinations since last year, and has discovered and nurtured 10 places.


A total of four places were newly selected as ‘Incheon Wellness Tourist Destinations’: Paradise City Seamer, Baram Forest Picture Book Library, The Spa Hasta, and Bandi World.


‘Paradise City Seamer’ is a water park and spa facility that was selected as a wellness tourist destination recommended by the Korea Tourism Organization in 2019.


It is a space where relaxation and fun coexist where you can enjoy Aqua Float Yoga, Body Balance Consulting, Sunset Yoga, Healing Touch, and Aqua Zone and Jjimjil Zone programs.


The ‘Baram Forest Picture Book Library’ is a space created in Ganghwa-do so that you can feel emotional richness through picture books, nature, and relaxation.


There are programs such as picture book therapy, picture book healing camp, and forest play with picture books, and family book stays are also available.


‘The Spa Hasta’ is a spa located on the 6th floor of the Sheraton Grand Incheon Hotel.


You can experience private hydrotherapy such as Jacuzzi, Finnish sauna, and Vish therapy, and provide customized services such as detox, anti-aging, aroma, and stone therapy, as well as prenatal and postpartum care.


Located at the foot of Mt. Junggyeong in Namdong-gu, ‘Bandi World’ is a healing and play space with a dense forest located in the city center.


It provides programs such as horticulture, ecology, agricultural healing, forest playground and forest experience, and companion plant care.


Incheon City supports content development through customized consulting for a total of 14 sites, including 4 wellness tourist destinations additionally selected this year, and improvement of acceptance posture for the convenience of tourists. plan to implement.


In addition, through the formation of a consultative body, cooperation between tourist destinations and development of linked products will be supported, and an academy program will be operated to foster local wellness manpower.


Hong Jun-ho, head of the city's culture and tourism bureau, said, "We expect Incheon's attractive wellness tourist destinations to be discovered and nurtured to revitalize the local tourism industry along with the growth of wellness tourism."

ⓒ ebreak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인천시,인천관광공사, 인천 웰니스 관광지,파라다이스시티 씨메르,바람숲 그림책도서관,더스파하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