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환경
인천동아시아국제교육원, 2022 동아시아영화제 FEAST 개막
기사입력: 2022/05/17 [13:59]  최종편집: ⓒ ebreaknews.com
박상도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인천시교육청동아시아국제교육원, 2022 동아시아영화제 FEAST 개막     © 박상도 기자

(브레이크뉴스인천 박상도 기자) 인천시교육청동아시아국제교육원(원장 유충열, 이하 동아시아국제교육원)은 8월까지 ‘동아시아의 정신을 느껴봅시다!(Feel East Asian SpiriT)’를 주제로 동아시아 영화를 감상하는 동아시아국제영화제를 실시한다.


2022 동아시아영화제는 14일 중국편을 시작으로 일본, 인도, 태국 영화를 총 4회 상영한다.

 

영화 상영 전 국가와 관련된 문화 체험 부스를 운영해 가족과 함께 다양한 동아시아 국가의 문화를 접할 수 있다.


중국편 영화제는 주한중국문화원의 후원을 통해 중국 전통 미술품 전시, 전통 의상 체험존을 운영하고 중국 전통놀이 체험, 만들기 체험, 중국 간식 맛보기 체험도 함께 진행됐다.


상영작인 ‘나의 붉은고래(2017)’는 중국에서 큰 사랑을 받으며 한화 기준 940억이라는 수익을 기록한 흥행작이다.

 

중국 철학자 ‘장자’의 사상에 기초한 스토리로 붉은 고래로 변해버린 한 인간소년을 위해 펼치는 주인공들의 기적 같은 모험을 압도적인 영상미와 스케일로 잘 그려냈다.


6월 11일 일본편 ‘리틀포레스트: 사계절(2017)’, 7월 23일 인도편 ‘당갈(2016)’, 8월 13일 태국편 ‘선생님의 일기(2014)’가 상영될 예정이다.


동아시아국제교육원 관계자는 “이번 행사를 통해 잠시나마 가족, 지인과 함께 마음의 여유를 찾는 힐링의 시간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영화제 참석 인원은 회기별 선착순 100명이며, 참여 방법은 인천시교육청동아시아국제교육원 홈페이지를 통해 공지된 예약 링크를 통해서 개별 신청이 가능하다.


기타 궁금한 사항은 인천시교육청동아시아국제교육원 동아시아교육협력과으로 문의하면 된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trying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Incheon East Asia International Education Center opens 2022 East Asian Film Festival FEAST
-Break News Incheon Reporter Park Sang-do

 

The East Asian International Education Center (Director Chung-yeol Yoo, hereafter referred to as East Asia International Education Center) of Incheon City Office of Education is holding the East Asian International Film Festival under the theme of ‘Feel East Asian SpiriT’ until August.


The 2022 East Asian Film Festival will screen four Japanese, Indian, and Thai films, starting with the Chinese version on the 14th.


By operating a cultural experience booth related to the country before the movie screening, you can experience the culture of various East Asian countries with your family.


With the support of the Chinese Cultural Center in Korea, the Chinese Film Festival operated an exhibition of traditional Chinese art and a traditional clothing experience zone, as well as an experience of traditional Chinese games, making experiences, and tasting Chinese snacks.


‘My Red Whale (2017)’, which was screened, was a box office hit with a profit of 94 billion won in Hanwha, receiving great love in China.


The story is based on the thought of the Chinese philosopher ‘Zhuangzi’, and the miraculous adventures of the protagonists for a human boy who has turned into a red whale are well drawn with overwhelming visual beauty and scale.


The Japanese version ‘Little Forest: Four Seasons (2017)’ will be screened on June 11, the Indian version ‘Dangal (2016)’ on July 23, and the Thai version ‘Teacher’s Diary (2014)’ on August 13.


An official from the East Asia International Education Center said, "I hope this event will be a healing time for you to find peace of mind with your family and acquaintances for a while."


The number of participants for the film festival is on a first-come, first-served basis for each session, and individual applications can be made through the reservation link announced on the website of the Incheon Metropolitan Office of Education East Asian International Education Center.


If you have any other questions, please contact the East Asian Education Cooperation Division, East Asian International Education Center, Incheon City Office of Education.

 

ⓒ ebreak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인천시교육청동아시아국제교육원, 동아시아국제교육원, 2022 동아시아영화제 FEAST 개막,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