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행정
부천시,올해 취득세 및 법인지방소득세 징수 목표액 책정
전년대비 취득세 징수 목표액 712억원 증액 3,410억원, 법인지방소득세 27억원 증가 411억원 책정
기사입력: 2022/01/21 [14:36]  최종편집: ⓒ ebreaknews.com
박상도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브레이크뉴스인천 박상도 기자) 부천시가 올해 취득세 징수 목표액을 작년대비 712억원(26.4%) 증액하여 3,410억원으로 책정했다.


이는 중동 힐스테이트 주상복합 아파트 및 신중동역 푸르지오 오피스텔 신축으로 취득세액 747억원이 반영된 결과다.


부동산 관련 취득세는 납부 사유가 발생하면 그 날로부터 일정기간 내(유상취득의 경우 60일 등)에 자진신고 납부하여야 하는 신고 세목으로, 신고납부 기한 내에 신고납부가 되지 않으면 가산세를 포함하여 취득세를 추징하게 된다.


2021년도에는 생애최초주택 취득감면, 서민주택취득감면, 산업단지감면 등 비과세・감면 부동산에 대한 감면 후 의무사항 미준수로 500건을 확인해 18억원을, 법인취득 부동산 및 1가구2주택 등 중과세로 48건을 확인해 9억원을 추징했다.


이는 비과세・감면 부동산에 대한 감면기간 내 의무사항 준수 및 중과세 규정에 대한 납세자 인식 부족과 잦은 부동산 정책 변화에 따른 법령개정으로 납세자 혼란이 가중되었던 것에 기인한 것으로 판단된다.


이에 송정희 취득세1팀장은 “비과세 감면 부동산에 대한 감면 요건 의무사항에 대해 사전 안내문 발송 및 개정 법률에 대한 적극적인 홍보로 납세자의 권익을 보호하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또한, 부천시가 2022년 법인지방소득세 징수목표액을 지난해보다 27억원 증가한 411억원으로 설정하고 목표 달성을 위하여 관내 법인에 대한 홍보를 강화해 나갈 계획이다.


코로나19 장기화에도 반도체 및 부동산개발 등의 매출증가로 법인지방소득세가 증가할 것으로 예측되어, 목표액을 지난해보다 7.0% 높게 책정했다.


법인지방소득세는 신고세목으로 법인은 직전년도 말 결산한 사업소득에 대하여 신고해야 하며 법인세는 3월 31일까지, 법인지방소득세는 4월 30일까지 납부해야한다.


지방세인 법인지방소득세와 국세인 법인세는 납부기간 1개월의 차이로 인해 미납된 법인지방소득세에 가산세가 부가되는 문제점이 있어, 5월 31일로 납기가 동일한 종합소득세 및 개인지방소득세와 같이 법인세와 법인지방소득세의 신고납부기간 일치를 중앙에 건의할 예정이다.


부천시 관계자는 법인지방소득세 징수목표액 달성을 위하여 관내 법인을 대상으로 신고 전 사전에 안내할 방침이다. 세무사를 비롯한 세무대리인에게는 맞춤형 홍보를 강화하여 신고한 법인에 대하여는 신속히 징수하고, 체납된 법인에 대하여는 효율적인 채권확보를 하여 징수에 만전을 기해 나갈 계획이다.


한편, 이종화 법인지방소득세팀장은 “납세자가 납기를 일실하여 가산세를 부담하지 않도록 납세자의 예측가능성 보장과 권익보호에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아래는 위의 글를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전문〉이다.【아래는 위의 글를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전문〉이다.】

 

Bucheon City sets the target amount of acquisition tax and corporate local income tax this year
Acquisition tax collection target increased by KRW 71.2 billion from the previous year by KRW 341 billion, corporate local income tax by KRW 2.7 billion increased by KRW 41.1 billion
-Break News Incheon Reporter Park Sang-do


Bucheon City has set the acquisition tax collection target for this year at KRW 341 billion, an increase of KRW 71.2 billion (26.4%) from last year.


This is the result of reflecting the acquisition tax of KRW 74.7 billion for the new construction of the Jungdong Hillstate mixed-use apartment and Shinjin-dong Station Prugio officetel.


Acquisition tax related to real estate is a reported tax that must be reported and paid voluntarily within a certain period (60 days, etc. in the case of paid acquisition) from the date of payment. will do


In 2021, after reducing or exempting non-taxable/reduced real estate such as first-time housing acquisition reduction/exemption, low-income housing acquisition reduction/exemption, industrial complex reduction/exemption, etc., 500 cases were confirmed for non-compliance with the obligations, and 1.8 billion won was collected, and 4.8 billion won in heavy taxation such as real estate acquired by corporations and one-family, two-household, etc. The case was confirmed and 9 billion won was collected.


It is believed that this is due to the lack of taxpayer awareness of the duty to comply with the duty within the tax reduction period for non-taxable/reduced real estate and heavy taxation regulations, and the confusion among taxpayers has been aggravated by the frequent changes in real estate policies and laws and regulations.


In response, Song Jeong-hee, head of the Acquisition Tax Team 1, said, "We will do our best to protect the rights and interests of taxpayers by sending a notice in advance on the requirements for reduction or exemption for non-tax-reduced real estate and by actively promoting the revised law."


In addition, Bucheon City plans to set the corporate local income tax collection target for 2022 at 41.1 billion won, an increase of 2.7 billion won from last year, and strengthen public relations for local corporations to achieve the target.


It is predicted that corporate local income tax will increase due to an increase in sales of semiconductors and real estate development, despite the prolonged COVID-19, so the target amount was set 7.0% higher than last year.


Corporate local income tax is a tax return, and corporations must report on business income settled at the end of the immediately preceding year, and corporate tax must be paid by March 31 and corporate local income tax by April 30.


Corporate local income tax, which is a local tax, and corporate tax, which is a national tax, have a problem in that a penalty is added to unpaid corporate local income tax due to a one-month difference in payment period. We plan to propose to the central office that the reporting and payment period for local income tax is consistent.


Bucheon City officials plan to inform corporations within the jurisdiction in advance of reporting in order to achieve the corporate local income tax collection target. We plan to strengthen customized publicity for tax agents, including tax advisors, to promptly collect the reported corporations, and to secure effective debts for delinquent corporations to ensure full collection.


Meanwhile, Lee Jong-hwa, head of the corporate local income tax team, said, "We will do our best to ensure the predictability of taxpayers and protect their rights and interests so that taxpayers do not have to pay penalties for missing payment."

 

ⓒ ebreak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부천시, 취득세 징수 목표액, 법인지방소득세 징수 목표액,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