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행정
인천시, 안전감찰 지역전담기구 협의회 개최
오는 27일 중대재해처벌법 시행 관련 민·관협력 안전감찰 활동 의견수렴 및 논의
기사입력: 2022/01/21 [14:23]  최종편집: ⓒ ebreaknews.com
박상도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브레이크뉴스인천 박상도 기자) 인천시가 21일 오는 27일 시행예정인 중대재해처벌법 관련, ‘인천광역시 안전감찰 지역전담기구협의회’1차 회의를 개최했다.


이본 회의에서는 인천시와 재난관리책임기관 및 유관기관이 추진사항과 중대재해처벌에 관한 사항에 대해 공유하고 논의했다.


특히, 평택 공사장 화재사고 및 광주 아파트 외벽붕괴와 같은 재해사고가 인천시에서 발생하는 것을 방지하기 위해 안전을 위협하는 요소들을 사전에 적극 발굴하고 문제점 개선방안을 상호 제시하면서 안전의식 제고를 위한 활동계획을 공유했다.


인천시는 ‘중대재해처벌법’시행(2022.1.27.) 에 앞서 지난해 11월부터 관련 기관에 사전준비 사항을 안내하고 정부합동설명회를 개최, 법 시행 가이드라인을 배포했다.


지난해 12월에는 ‘중대재해처벌법’ 관련 부서별 업무추진계획을 포함한 ‘2022년 인천광역시 안전관리계획’을 수립했으며 시기별 추진사항을 점검 할 계획이다.


또한, 2022년 1월에는 중대시민재해 적용대상 시설 현황을 조사하여  ‘중대재해처벌법’조치의무 이행실태에 대한 확인‧점검을 실시할 계획이며, 중대재해처벌에 관련된 온라인 교육과 홍보도 병행하여 추진해 나갈 계획이다.


이와 함께, 이번 협의회를 통해서 안전불감증으로 인한 인명‧재산 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유관기관 간 관심과 예방 및 신속 대응을 요청하며, 안전분야 부패 척결을 위한 동참과 결의를 다졌다.


지난 해 출범한 ‘인천광역시 안전감찰 지역 전담기구 협의회’는 인천시 10개 군․구와 19개의 재난관리책임기관, 2개의 유관기관(인천관광공사, 인천환경공사), 안전문화운동인천광역시협의회 등 시민단체와 민간대표 총 52명이 협의회 위원으로 구성돼 있으며, 앞으로도 기관 간 유기적인 협력체계를 유지해 시민의 안전과 재산을 보호하고 부패방지 척결을 위해 지속적인 감찰활동을 추진할 계획이다.


이상범 시 시민안전본부장은 “중대재해처벌법 시행에 앞서 안전사고에 관한 경각심을 고취하고 안전부패 예방과 안전분야 부패 척결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아래는 위의 글를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전문〉이다.【아래는 위의 글를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전문〉이다.】

 

Incheon Metropolitan City held a meeting of local safety inspection organizations,
Collecting opinions and discussing safety inspection activities in public-private cooperation related to the enforcement of the Serious Disaster Punishment Act on the 27th
-Break News Incheon Reporter Park Sang-do


On the 21st, Incheon City held the first meeting of the ‘Incheon Metropolitan City Safety Inspection Regional Organization Council’ in relation to the Serious Disaster Punishment Act, which is scheduled to be enforced on the 27th.


At this meeting, Incheon City, the disaster management agency and related organizations shared and discussed matters related to the promotion and punishment of serious disasters.


In particular, in order to prevent disasters such as a fire accident at the Pyeongtaek construction site and the collapse of the outer wall of an apartment building in Gwangju from occurring in Incheon, we actively discover factors that threaten safety in advance, suggest solutions to problems, and develop an action plan to raise safety awareness. shared


Prior to the enforcement of the ‘Severe Accident Punishment Act’ (December 27, 2022), the city of Incheon informed related organizations of the preparations in advance and held a joint government briefing session to distribute the law enforcement guidelines.


In December of last year, the ‘2022 Incheon Metropolitan City Safety Management Plan’ was established, including the work implementation plans for each department related to the ‘Severe Accident Punishment Act’, and plans to check the progress by time.


In addition, in January 2022, we plan to investigate the status of facilities subject to serious disasters and conduct confirmation and inspection of the fulfillment of the 'Severe Accident Punishment Act' measures. plan to go out


At the same time, through this council, they requested interest, prevention, and prompt response among relevant organizations to prevent damage to life and property due to insensitivity to safety, and strengthened their participation and determination to eradicate corruption in the safety field.


Launched last year, the 'Incheon Metropolitan City Safety Inspection Area Special Organizations Council' has 10 counties and gu districts in Incheon City, 19 disaster management agencies, 2 related organizations (Incheon Tourism Organization, Incheon Environment Corporation), and citizens such as the Incheon Metropolitan City Council for Safety Culture Movement. A total of 52 members of the council and representatives from the private sector are members of the council. In the future, it is planned to maintain an organic cooperative system between institutions to protect citizens' safety and property, and to promote continuous inspection activities to combat corruption.


Lee Sang-beom, head of the city's Civil Safety Headquarters, said, "Before the implementation of the Act on the Punishment of Serious Disasters, we will raise awareness about safety accidents and strive to prevent safety corruption and eradicate corruption in the safety field."

 

ⓒ ebreak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인천시, 안전감찰 지역전담기구 협의회,중대재해처벌법 시행, 중대시민재해 적용대상 시설 현황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