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산업
인천시, 소상공인 무이자 경영안정자금 지원
오는 24일 부터 2천만원까지 무이자대출 개시, 신용보증재단에 접수
기사입력: 2022/01/20 [15:40]  최종편집: ⓒ ebreaknews.com
문광수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브레이크뉴스인천 문광수 기자) 인천시가 소상공인들을 위해 375억원 규모의 무이자 경영안정자금을 오는 1월 24일부터 인천신용보증재단을 통해 신청을 받는다.


인천시는 최근 계속된 사회적 거리두기 연장 조치로 인해 가중되고 있는 지역 소상공인들의 영업손실 피해를 지원하고자, 자금 수요가 집중되는 설 명절을 앞두고 375억원의 융자를 추진할 계획이다.


지원대상은 코로나 19로 인한 매출감소, 영업악화 등 피해를 입은 소상공인 및 소기업을 대상으로 최대 2천만원까지 지원하며, 대출이자에 대해서는 인천시가 최초 1년은 무이자, 이후 2년간 이자지원 혜택을 제공한다.


대출상환은 1년 거치 4년 매월 원리금 분할상환(5년간 상환) 방식으로 첫 1년 동안은 원리금 상환부담이 전혀 없으며, 이후 2년까지 분할상환 기간 중 연 1%대의 초저금리를 지원한다.


보증수수료는 연 0.8%로 소상공인의 금융비용 부담을 덜어줄 전망이다.


다만, 인천신용보증재단 보증제한업종(사치·향락 등), 보증제한사유(연체·체납 등)에 해당하는 경우에는 지원 대상에서 제외된다.


인천시는 설 명절을 앞두고 소상공인의 자금 신청이 늘어날 것에 대비하여 재단의 심사서류를 대폭 간소화하고, 한도심사 문턱을 낮춰 신속하고 간편한 자금지원 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다.


조인권 시 일자리경제본부장은 “이번 무이자 경영안정자금 지원이 코로나 19 여파로 어려움을 겪는 소상공인에게 많은 도움이 되길 기대한다”며, “앞으로도 소상공인의 경영안정을 위한 지원사업에 최선을 다하겠다” 고 밝혔다.


접수기간은 1월 24일부터 자금한도 소진 시까지이며, 신청을 원하는 소기업 및 소상공인은 사업장이 소재한 지역의 인천신용보증재단 각 지점을 직접 방문하거나 또는 재단 홈페이지 온라인 예약을 통해 신청 가능하며, 기타 자세한 내용은 재단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아래는 위의 글를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전문〉이다.【아래는 위의 글를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전문〉이다.】

 

Incheon city, interest-free management stabilization fund support for small businesses
Starting from the 24th, interest-free loans of up to 20 million won will be applied and submitted to the Korea Credit Guarantee Foundation.
-Break News Incheon Reporter Moon Kwang-soo


From January 24, Incheon City will receive an application for an interest-free management stabilization fund worth 37.5 billion won for small business owners through the Incheon Credit Guarantee Foundation.


The city of Incheon plans to promote a loan of 37.5 billion won ahead of the Lunar New Year holiday, when the demand for funds is concentrated, to support the loss of business of local small business owners, which is aggravated by the recent extension of social distancing measures.


The target of support is up to 20 million won for small businesses and small businesses that have suffered damage such as reduced sales or business deterioration due to COVID-19. For loan interest, Incheon City provides interest-free benefits for the first year and interest support for the next two years. .


Loan repayment is a one-year deferred repayment of principal and interest monthly for 4 years (repayment over 5 years), and there is no burden of repayment for the first year, and an ultra-low interest rate of 1% per annum is supported during the amortization period up to 2 years thereafter.


The guarantee fee is 0.8% per annum, which is expected to ease the burden of financial costs on small business owners.


However, if the Incheon Credit Guarantee Foundation falls under any of the guarantee-restricted industries (luxury, pleasure, etc.) or the reasons for guarantee-limitation (delinquency, arrears, etc.), the support is excluded.


In preparation for the increase in the number of applications for funds by small business owners ahead of the Lunar New Year holidays, Incheon City plans to greatly simplify the foundation's screening documents and provide a quick and easy financial support service by lowering the threshold for screening.


Jo In-kwon, head of the city's job economy division, said, "I hope that this interest-free business stabilization fund will be of great help to small business owners who are struggling in the aftermath of Corona 19." .


The application period is from January 24 until the funds limit is exhausted. Details can be found on the foundation website.

ⓒ ebreak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인천시, 무이자 경영안정자금, 소상공인 무이자 경영안정자금,인천신용보증재단,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