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행정
인천 서구, 아이돌봄 지원사업 제도 개선...양육 부담 줄인다.
돌봄 공백 시 서비스 이용 기간 확대,다자녀 가정 기준 완화 등 지원
기사입력: 2022/01/19 [14:53]  최종편집: ⓒ ebreaknews.com
박상도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브레이크뉴스인천 박상도 기자) 인천 서구가 올해 ‘아이돌봄 지원사업’을 이용자 편의를 고려한 제도 보완으로 부모 양육 부담을 줄이겠다는 방침이다. 
 

아이돌봄 지원사업은 부모 맞벌이 등 사유로 양육 공백 가정 만 12세 이하 아동을 대상으로 아이돌보미가 가정으로 찾아가는 돌봄서비스 사업이다. 
 
서구가 밝힌 주요 개선 내용으로 출산에 따른 돌봄 공백 시 서비스 이용 기간을 총 90일(분할내용)에서 총 5개월(계속사용)로 확대, 조손가족 양육 공백 판정에 대한 구체적 기준 마련, 청소년 부모 가정 판정 기준 및 요금 규정 신설, 다자녀 가정 기준 완화 등 지원을 확대한다는 계획이다.
 

서구는 돌봄 활동 범위 또한 기존 병원 이용과 관련한 규정이 없었으나 단순 감기 등 비전염성 질병은 서비스 기관과 사전 협의해 도보 이동 거리 내 병원 동행이 가능하게 확대했다고 설명했다.
 

야외 놀이 활동 또한 서비스 기관과 협의해 1시간 이내 야외 놀이 활동을 허용하는 것으로 확대했다.
 

서구 관계자는 “서구는 인천 내 아이돌봄서비스 이용 아동과 연계 실적이 가장 많은 지역”이라며 “돌봄 공백 해소를 위해 적극적으로 사업을 추진 중이며 코로나 상황에서도 휴원 및 원격수업 등으로 발생한 돌봄 공백과 방역·의료 인력 가정에 코로나 맞춤형 돌봄 지원사업을 추진 중”이라고 말했다.
 

올해 아이돌봄서비스 이용 요금은 시간당 1만550원으로 신청 가구 소득 기준에 따라 정부지원금이 차등 지원된다.


이용을 희망하는 가정은 가까운 동 행정복지센터나 온라인 복지로 사이트를 통해 신청할 수 있다.


아래는 위의 글를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전문〉이다.【아래는 위의 글를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전문〉이다.】

 

Incheon Seo-gu improves childcare support business system... Reduces the burden of childcare.
Support for extended service use period and relaxation of standards for multi-child families in case of a caregiver gap
-Break News Incheon Reporter Park Sang-do


Incheon Seo-gu plans to reduce the burden of parenting by supplementing the system that considers user convenience in this year's 'child care support project'.
 

The childcare support project is a childcare service project in which a caregiver visits children under the age of 12 from families who are absent from childcare due to reasons such as dual-income parents.
 
The major improvements identified by the West include extending the period of service use from a total of 90 days (partitioned content) to a total of 5 months (continued use) in case of a childcare gap due to childbirth, preparing specific standards for judging the gap in childcare for grandparents, and determining the parents of adolescents The plan is to expand support, such as establishing new standards and rate rules and easing the standard for multi-child families.
 

The West explained that there were no regulations regarding the use of existing hospitals in terms of the scope of care activities, but it was expanded so that non-communicable diseases such as the common cold could be accompanied by a hospital within walking distance through consultation with the service organization in advance.
 

Outdoor play activities have also been expanded to allow outdoor play activities within an hour in consultation with service organizations.
 

An official from Seo-gu said, “Seo-gu is the region with the highest number of connections with children using child care services in Incheon. We are promoting a customized care support project for COVID-19 to staffed families,” he said.
 

This year, the cost of using the childcare service is 15,550 won per hour, and the government subsidy will be differentially supported according to the household income standard.


Families wishing to use the service can apply through the local administrative welfare center or online welfare website.

ⓒ ebreak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인천 서구, 아이돌봄 지원사업 제도 개선,아이돌봄 지원사업, 아이돌봄서비스,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