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환경
인천시교육청, 독도체험관 개관 및 인정교과서 개발
기사입력: 2022/01/14 [16:15]  최종편집: ⓒ ebreaknews.com
박상도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브레이크뉴스인천 박상도 기자) 인천시교육청이 14일 인천광역시교육청학생교육문화회관에서 ‘독도체험관’ 개관식을 개최했다.


인천시교육청은 지난 2015년부터 학생과 시민들을 대상으로 독도 영토주권 의식 제고를 위한 독도상설전시관을 운영하고 있으며, 기존 시설 노후화 개선 및 체험 중심의 교육 자료 보완을 위해 2021년 교육부 및 동북아역사재단과 함께 독도체험관 개선사업을 추진해 이날 확장 개관했다.


인천독도체험관은 독도의 아름다운 자연환경과 생태계 등을 보여주는 ‘자연과 생태를 느끼다’, 독도가 역사‧지리‧국제법적으로 우리 땅임을 나타내는 ‘역사의 진실을 보다’, 독도 체험 공간이 마련된 ‘독도를 사랑하다’ 등 3가지 주제로 구성됐다.


특히, ‘인천에서 독도 가는 방법’, ‘서해 인천과 동해 독도의 자연환경’ 등 인천과 독도를 연계하는 전시와 ‘독도에서 찰칵 포토존’ 및 ‘독도생물 AR체험’ 등 다양한 체험 중심 독도교육 프로그램이 마련됐다.


운영 시간은 오전 10시부터 오후 5시 30분까지(월요일 휴관)다.


도성훈 교육감은 “서해5도가 있는 인천과 동해의 끝 독도를 함께 알아가며 동아시아의 주역이 될 우리 학생들이 독도를 좀 더 친근하게 알아가는 공간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이날 개관식에는 인천광역시의회 의장, 교육위원회 의원, 관내 학생, 교육부 및 동북아역사재단 관계자 등 25여명이 참석했다.


또한, 인천시교육청이 학생자치 활성화를 위한 고등학교 인정교과서 ‘학생자치와 사회참여’ 교과서를 개발했다.


해당 교과서는 전국 최초 학생자치 교과서로 학생의 주도성을 강조하고 자신이 생활하는 학교와 마을 공간에서 주권, 인권, 생태, 평화 등에서 민주시민으로서 갖춰야 할 역량 등을 담았다.


인천 고등학생은 ‘학생자치’를 정식 교과로 편성해 주당 2시간 내외 수업을 받을 수 있으며 이에 맞춰 인천신현고는 해당 과목을 선택 교양으로 편성할 예정이다.


이번 교과서의 특징은 각 단원을 ‘공감-이해-판단-행동’ 4단계로 구성해 사회적 공감을 바탕으로 관련 지식 등을 이해하고 논쟁적인 사안에 대해 스스로 판단·해결하는 학생의 참여와 주도성을 담았다.


또,  만 18세 선거권에 따른 선거법 관련 내용도 포함해 유권자로서 유의해야 할 내용도 다뤘다.


인천시교육청 관계자는 “학생자치를 중심으로 우리 사회의 생태, 인권, 평화 등의 문제를 찾아 함께 해결하는 민주시민의 역량을 기르기 위해 이번 교과서를 개발했다”고 설명했다.


아래는 위의 글를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전문〉이다.【아래는 위의 글를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전문〉이다.】

 

Incheon Metropolitan Office of Education opens Dokdo Experience Center and develops certified textbooks
-Break News Incheon Reporter Park Sang-do


The Incheon Metropolitan Office of Education held an opening ceremony for the Dokdo Experience Center at the Student Education and Culture Center of the Incheon Metropolitan City Office of Education on the 14th.


Since 2015, the Incheon Metropolitan Office of Education has been operating the Dokdo Permanent Exhibition Hall for students and citizens to raise awareness of Dokdo's territorial sovereignty. It was expanded and opened on the same day as the experience center improvement project was promoted.


The Incheon Dokdo Experience Center offers 'Feel the Nature and Ecology' that shows Dokdo's beautiful natural environment and ecosystem, 'See the truth of history' that shows that Dokdo is our land historically, geography, and international law, and 'Dokdo' is a place to experience Dokdo. It consists of three themes, including 'I love you'.


In particular, exhibitions linking Incheon and Dokdo, such as 'How to get to Dokdo from Incheon' and 'Natural Environment of Incheon in the West Sea and Dokdo in the East Sea', as well as various experience-oriented Dokdo educational programs such as the 'Click Photo Zone from Dokdo' and 'Dokdo Creature AR Experience' has been prepared


The operating hours are from 10 am to 5:30 pm (closed on Mondays).


Superintendent Do Seong-hoon said, "I hope that it will become a space where our students, who will become leaders in East Asia, get to know Dokdo more intimately by getting to know Incheon, where the 5 West Seas are located, and Dokdo, at the end of the East Sea."


Meanwhile, the opening ceremony was attended by 25 people, including the chairperson of the Incheon Metropolitan City Council, members of the Education Committee, students in the district, and officials from the Ministry of Education and Northeast Asian History Foundation.


In addition, the Incheon Metropolitan Office of Education has developed the textbook ‘Student Autonomy and Social Participation’, an approved high school textbook to promote student autonomy.


The textbook is the nation's first self-government textbook for students, emphasizing the initiative of students, and containing the competencies required as a democratic citizen in sovereignty, human rights, ecology, and peace in the schools and villages where they live.


Incheon high school students can take 'Student Autonomy' as an official subject and take classes for about 2 hours per week.


The characteristic of this textbook is that each unit is divided into four stages, 'Empathy-Understanding-Judgment-Act', and it contains the participation and initiative of students who understand related knowledge based on social empathy and decide and solve controversial issues on their own. .


In addition, it deals with matters that voters should be aware of, including matters related to the election law according to the 18-year-old suffrage.


An official from the Incheon Metropolitan Office of Education explained, “We developed this textbook to develop the capacity of democratic citizens to find and solve problems such as ecology, human rights, and peace in our society with a focus on student autonomy.”

 

ⓒ ebreak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인천시교육청, 독도체험관 개관, 인정교과서 개발,도성훈 교육감,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