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산업
인천본부세관, ‘설 명절 수출입 특별지원 대책’ 마련
오는 17일부터 2월 4일까지 3주간 특별통관지원팀 운영
기사입력: 2022/01/14 [15:58]  최종편집: ⓒ ebreaknews.com
박상도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브레이크뉴스인천 박상도 기자) 인천본부세관이 설 명절을 앞두고 오는 17일부터 2월 4일까지 3주간 ‘설 명절 수출입통관 등 특별지원 대책’을 시행한다.

 
먼저 명절 성수품과 해외직구 자가사용 물품의 원활한 통관 지원을 위해 24시간 상시 통관체제를 유지할 계획이다.

 
특히, 신선도 유지가 필요한 제수용품 및 농수축산물의 우선 통관을 지원하고, 설 명절 선물용으로 반입되는 건강기능식품‧화장품 등 해외직구 특송물품 물량 증가에 대비해 연휴기간에도 비상대기조를 편성해 신속하게 통관되도록 적극 지원할 예정이다.

 
아울러, 수출기업이 연휴 중 수출화물의 선적기간 연장 요청을 하면 즉시 처리해 수출기업의 과태료 부담을 덜어주기로 했다.

  
다만, 국민의 건강과 안전을 위협하는 위해성분 함유 해외직구 식품은 식품의약품안전처와 협업검사를 통해 안전성 검사를 강화할 예정이다.

 
또한, 인천세관은 설 명절을 앞둔 중소 수출입업체의 자금 수요를 고려해 1월 14일부터 28일까지 ‘관세환급 특별지원기간’을 운영한다.

 
이 기간에는 환급업무 시간을 오후 6시에서 오후 8시까지 2시간 연장해 환급신청을 받고, 환급결정 당일 환급금을 신속히 지급할 예정이다.


단, 은행 마감시간(오후4시) 이후에 환급이 결정되면 다음날 평일 오전 중에 환급금이 지급된다.

  
인천세관 환급지원팀은 “설 연휴 전 마지막 평일인 28일(금) 오후 4시 이후에는 은행업무가 마감돼 환급이 어렵기 때문에 환급 신청업체는 가급적 신청을 서둘러 달라”며 주의를 당부했다.


아래는 위의 글를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전문〉이다.【아래는 위의 글를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전문〉이다.】

 

Incheon Headquarters Customs Prepares ‘Special Support for Imports and Exports for Lunar New Year’
Special customs clearance support team will be operated for 3 weeks from the 17th to February 4th
-Break News Incheon Reporter Park Sang-do


Incheon Headquarters Customs will implement ‘special support measures such as import and export customs clearance for the Lunar New Year holidays’ for three weeks from the 17th to February 4th ahead of the Lunar New Year holiday.

 
First, we plan to maintain the customs clearance system 24 hours a day to support the smooth customs clearance of holiday items and self-used items purchased overseas.

 
In particular, we support preferential customs clearance of agricultural and livestock products and agricultural and livestock products that need to be kept fresh, and organize an emergency waiting group even during the holidays to ensure prompt customs clearance in preparation for the increase in the number of overseas direct purchase special items such as health functional foods and cosmetics brought in as gifts for the Lunar New Year holidays. will support

 
In addition, if an exporting company requests an extension of the shipment period for export cargo during the holidays, it will be dealt with immediately to relieve the export company's burden of negligence.

  
However, for overseas direct purchase foods containing hazardous ingredients that threaten public health and safety, safety inspections will be strengthened through collaborative inspections with the Ministry of Food and Drug Safety.

 
In addition, Incheon Customs will operate a ‘special support period for customs refund’ from January 14 to 28 in consideration of the financial demand of small and medium-sized import and export companies ahead of the Lunar New Year holidays.

 
During this period, the refund business hours will be extended by 2 hours from 6:00 PM to 8:00 PM to receive refund requests, and refunds will be expedited on the day of the refund decision.


However, if a refund is decided after the bank cutoff time (4 pm), the refund will be paid during the morning of the next weekday.

  
The Incheon Customs Refund Support Team urged caution, saying, “Businesses applying for refunds should apply as soon as possible, as banking operations are closed after 4 pm on Friday, the last weekday before the Lunar New Year holiday, and refunds are difficult.”

ⓒ ebreak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인천본부세관,인천세관, 수출입통관 특별지원, 관세환급 특별지원기간,설 명절 수출입 특별지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