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행정
인천 서구, ‘스마트패트롤 구축’ 최종보고회 개최
기사입력: 2022/01/12 [16:12]  최종편집: ⓒ ebreaknews.com
박상도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인천 서구, 드론 활용‘스마트패트롤’최종보고회     © 박상도 기자

(브레이크뉴스인천 박상도 기자)  인천 서구가 지난 11일 ‘2021년 스마트패트롤 구축용역 최종보고회’를 개최했다. 
 

이날 보고회는 2021년 사업 성과 공유, 관리 매뉴얼, 2022년 추진 방향에 대한 보고 등으로 진행됐다.
 

서구가 4차 산업혁명 핵심 아이템인 드론을 행정업무에 본격 도입한 ‘스마트패트롤 사업’은 지난해 3월부터 시작해 올해 1월까지 10개월 동안 통합적인 드론 활용 플랫폼 구축을 본격화한 사업으로 서구 관계자는 “새로운 사업인 만큼 TF회의와 성과보고회 등 지속적으로 사업발전 방향을 모색하고 서구 특성에 맞는 완성도 높은 사업을 추진하고자 노력했다”고 설명했다.
 

서구는 넓은 산림, 하천 등을 효율적으로 관리하는 ‘스마트 패트롤 사업’을 추진해 전국 최초로 10개 부서 22개 세부 사업에 대해 드론을 접목해 그 결과 산림, 하천 모니터링, 산불 발생 및 어류폐사 등을 사전에 차단하고 인력으로 수행이 어려운 사업장 폐기물 무단투기, 오염물질 배출사업장 감시 등 드론 특성을 활용해 환경 사각지대 불법 사항을 적발하기도 했다. 
 

이 밖에도 드론을 활용해 코로나 상황에서 비대면 계도를 통해 방역 수칙을 안전하게 안내하고 특히 청라지역 17만6854m²에 이르는 유휴부지에 드론을 이용한 방역으로 미실시 지역 대비 모기개체수가 50% 감소해 주민 불편 사항 해소에 기여했다고 설명했다. 
 

서구는 보고회 내용을 토대로 올해도 내실있는 사업을 위해 관리 메뉴얼을 보강하는 등 사업보완을 통해 4차산업을 선도하는 혁신행정 구축에 총력을 다한다는 계획이다.
 

이날 보고회에서 이재현 서구청장은  “드로늘 활용한 스마트패트롤 사업 뿐 아니라 4차산업의 선제적이고 혁신적인 도입을 통해 국제환경도시 서구 조성에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아래는 위의 글를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전문〉이다.【아래는 위의 글를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전문〉이다.】

 

Incheon Seo-gu, ‘Smart Patrol Construction’ Final Report
-Break News Incheon Reporter Park Sang-do


Seo-gu, Incheon, held the ‘2021 Smart Patrol Construction Service Final Report’ on the 11th.
 

On this day, the report session was conducted with the sharing of business performance in 2021, management manual, and a report on the direction of implementation in 2022.
 

The 'smart patrol business', in which the West introduced drones, a key item of the 4th industrial revolution, into administrative work, started in March last year and started building an integrated drone utilization platform for 10 months until January of this year. As it is a new project, we have continuously sought the direction of business development, such as task force meetings and performance report meetings, and tried to promote high-quality projects that fit the characteristics of the West.”
 

Seo-gu is promoting the 'smart patrol project' that efficiently manages large forests and rivers. For the first time in the country, drones were applied to 10 departments and 22 detailed projects in 10 departments. In some cases, illegal matters were discovered in blind spots in the environment by utilizing the characteristics of drones, such as illegal dumping of waste at worksites that are difficult to block and manpower, and monitoring at worksites that emit pollutants.
 

In addition, drones are used to safely guide quarantine rules through non-face-to-face guidance in the Corona situation, and in particular, the number of mosquitoes in the 176,854m² idle site in Cheongna area is reduced by 50% compared to non-implemented areas, thereby resolving inconvenience to residents. explained that it contributed to
 

Based on the contents of the report, Seo-gu plans to do all it can to establish an innovation administration that leads the 4th industry through business supplementation, such as reinforcing the management manual for a more substantial business this year.
 

At the report, Seo-gu Commissioner Lee Jae-hyeon said, "We will strive to create an international environment city in the West through the preemptive and innovative introduction of the 4th industry as well as the smart patrol business using drones."

ⓒ ebreak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인천 서구, ‘스마트패트롤 구축 최종보고회,이재현 서구청장,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