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행정
인천시, 추석연휴 대중교통 수송대책 마련 및 코로나19 검사 정상 가동
기사입력: 2021/09/15 [13:38]  최종편집: ⓒ ebreaknews.com
박상도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브레이크뉴스인천 박상도 기자) 인천시가 추석 명절을 맞아 시민들의 안전하고 편안한 고향 방문이 이뤄질 수 있도록 추석연휴기간인 9월 17일부터 22일까지 6일간 시외버스 증회 운행 등 특별수송대책을 시행한다.

 

인천시는 이번 추석에는 인천가족공원 임시 폐쇄, 수도권 사회적 거리두기 4단계 시행 등으로 귀성객이나 성묘객의 이동이 대폭 줄어들면서 대중교통 이용객이 평시 대비 21.5% 감소할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하지만, 연휴기간 동안 불가피한 이동이나 여행 등 대중교통 이용객 증가에 대비해 수송대책을 가동할 방침이다.


먼저, 인천도시철도의 경우 추석 연휴기간 이용객이 평시 대비 약 30% 정도 감소할 것으로 예상되나, 감축 운행 없이 평시 수준으로 운행을 유지할 계획이다.


다만, 공항이용객이 큰 폭으로 감소한 공항철도는 이 기간 동안 평시 대비 1일 48회 감축 운행할 예정이다.


추석 연휴기간 이용객이 증가할 것으로 예상되는 고속버스와 시외버스는 1일 총 8회 증회 운행하고, 연안여객선은 1일 12회를 증회 운행할 계획이다.


다만, 코로나19 예방 차원에서 창측 우선 예매 및 한 칸씩 띄어 앉기를 권고하게 된다.


또한, 차량 내 물과 무알콜음료를 제외한 음식물 섭취가 금지되고, 승객간 거리두기, 터미널 내 열화상 카메라 운영 및 진·출입로 동선 분리 등 이용객들간 접촉을 최소화 할 예정이다.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운수종사자들의 방역수칙 준수와 방역활동도 지속적으로 강화할 방침이다.


현재와 마찬가지로 대중교통 종사자 및 이용자는 마스크를 의무적으로 착용해야 한다. 시내버스와 지하철은 운행 전·후 소독을 철저히 하는 한편, 손소독제 비치 및 마스크 판매 등을 통해 선제적인 방역활동을 지속적으로 전개할 예정이다.


아울러, 이번 추석연휴기간에도 대중교통 운수종사자의 직장 내 회식·모임·행사 등을 자제하도록 권고하고, 강화된 사회적 거리두기 방역수칙에 대해 교육이 이뤄지도록 운수업체와 기관에 전파했다.


또한, 인천시가 9월 18일부터 22일까지 이어지는 추석연휴 기간에도 보건소 선별진료소와 임시 선별검사소의 코로나19 검사시스템을 정상 가동할 예정이다.


인천시에는 현재 의료기관 21곳과 시와 군·구에서 운영하는 선별진료소·임시 선별검사소 22곳에서 코로나19 검사를 받을 수 있다.


이중 선별진료소는 10개 군·구 보건소가 코로나19가 발생한 지난해 1월을 시작으로 현재 11곳을 설치해 운영하고 있고, 임시 선별검사소는 수도권 중심으로 3차 대유행이 일었던 지난해 12월 15일부터 추가로 운영을 시작해 현재 11곳이 운영 중이다.


인천시는 최근 수도권지역의 코로나19 확진자 증가세가 좀처럼 꺾이지 않고 있고, 추석을 맞아 많은 사람들이 이동을 하면서 확산 우려가 큼에 따라 연휴기간에도 시와 군·구가 운영하는 선별진료소와 임시 선별검사소에서 코로나19 검사를 기존 방식대로 운영할 방침이다.


이에 따라 추석연휴기간(9.18~9.22)에도 보건소 선별진료소와 임시 선별검사소 22곳에서 코로나19 검사를 받을 수 있다.

 

민간 의료기관 21곳은 자체적으로 검사소 운영여부를 결정한다.


보건소에 설치된 선별진료소 11곳은 9시부터 18시까지 운영하며, 임시 선별검사소는 기존 휴일(토·일요일 및 공휴일)처럼 9시부터 13시까지 운영한다.

 

아래는 위의 글를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전문〉이다.[The following is the English translation of the above text by Google Translate.]


Incheon City prepares public transportation transportation plans during Chuseok holidays and operates COVID-19 tests normally
 -Break News Incheon Reporter Park Sang-do


Incheon City will implement special transportation measures such as increased intercity bus operation for 6 days from September 17 to 22, the Chuseok holiday period, so that citizens can safely and comfortably visit their hometowns in celebration of the Chuseok holiday.


The city of Incheon expects that the number of people using public transportation will decrease by 21.5% compared to normal on this Chuseok, as the movement of returning guests and graves is greatly reduced due to the temporary closure of the Incheon Family Park and the implementation of the fourth stage of social distancing in the metropolitan area.


However, during the holiday period, transportation measures will be implemented in preparation for an increase in public transportation users such as unavoidable travel or travel.


First, in the case of Incheon Urban Railway, the number of passengers during the Chuseok holiday is expected to decrease by about 30% compared to normal, but the plan is to maintain normal operation without reducing operation.


However, the airport railroad, which has significantly reduced airport users, will operate 48 times a day less than usual during this period.


Express buses and intercity buses, which are expected to increase the number of passengers during the Chuseok holiday, will operate eight times a day, and coastal passenger ships will operate 12 times a day.


However, as a precaution against COVID-19, it is recommended to make a reservation for the window first and to sit one space apart.


In addition, consumption of food except water and non-alcoholic beverages in the vehicle will be prohibited, and contact between passengers will be minimized, such as maintaining a distance between passengers, operating a thermal imaging camera in the terminal, and separating the entrance and exit routes.


In order to prevent the spread of COVID-19, transport workers will continue to strengthen quarantine activities and compliance with quarantine rules.


As in the present, public transport workers and users are obliged to wear masks. While city buses and subways are thoroughly disinfected before and after operation, they plan to continue preemptive quarantine activities by providing hand sanitizer and selling masks.


In addition, during the Chuseok holiday, public transportation workers were advised to refrain from banquets, meetings, and events at work, and they spread the message to transportation companies and organizations to educate them on the strengthened social distancing quarantine rules.


Also, during the Chuseok holiday period, which runs from September 18 to 22, Incheon City plans to operate the COVID-19 testing system at public health center screening centers and temporary screening centers as normal.


In Incheon, currently 21 medical institutions and 22 screening clinics and temporary screening centers operated by cities, counties, and wards can receive COVID-19 tests.


Of these, 10 county and gu health centers have installed and are currently operating 11, starting in January last year, when the COVID-19 outbreak occurred. It started operations with 11 locations.


In Incheon, the recent increase in the number of confirmed COVID-19 cases in the metropolitan area is not slowing down, and as many people move around Chuseok, there is a high risk of spread. COVID-19 testing will continue as usual.


Accordingly, even during the Chuseok holiday period (from September 18 to September 22), it is possible to receive COVID-19 tests at 22 screening centers and temporary screening centers at public health centers.
21 private medical institutions decide whether or not to operate their own test centers.


11 screening clinics installed in public health centers operate from 9:00 to 18:00, and temporary screening centers are open from 9:00 to 13:00 just like existing holidays (Saturdays, Sundays and public holidays).

 

ⓒ ebreak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인천시, 추석연휴 대중교통 수송대책,코로나19 검사 정상 가동,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