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행정
인천시, 주민감사청구 조례 일부개정 및 주민세 과세체계 납세자 중심 개편
기사입력: 2021/07/19 [09:55]  최종편집: ⓒ ebreaknews.com
박상도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브레이크뉴스인천 박상도 기자) 인천시가 ‘지방자치법’ 개정(2021.1.12.)에 따라 주민감사 청구 연령기준 완화 등의 법적 근거를 담은「인천광역시 주민감사청구에 관한 조례 일부개정」을 지난 7월 16일 공포했다.


‘주민감사 청구 조례’  2022. 1. 13일 시행되면 청구연령 기준이 19세에서 18세로 낮춰지고 주민의 수는 300명 이상 주민 연대 서명으로 주민감사 청구가 가능하게 되며 청구기한도 당해 사무처리가 있었던 날 또는 종료된 날부터 2년에서 3년으로 연장 운영된다.


‘주민감사청구제도’는 위법 부당한 행정처분이나 불합리한 행정제도로 인한 주민의 권익침해 구제수단이다. 조례가 개정되면 시민 참여가 활발하게 이루어져 시민의 입장에서 시정을 감시하고 시민의 권익을 보호할 수 있다.


아울러, 각 군 ․ 구와 협력해 조례 개정 추진과 주민의 감사청구 제도가 정착될 수 있도록 시행 전에 적극적인 홍보를 실시할 예정이다.


김인수 시 감사관은 “주민감사 청구연령 하향, 청구기간 완화에 따라  군 ․ 구와 협력해 시민의 권익침해와 구제수단으로 운영되도록 앞으로 노력 하겠다”고 말했다.


이와함께, 인천시가 올해부터 납세자 편의를 위해 주민세를 개인분과 사업소분, 종업원분 3개로 단순화하고, 납기를 8월로 통일해 ‘8월은 주민세 납부의 달’로 시민들이 쉽게 인식할 수 있도록 납세자 중심으로 개편했다.


개편된 주요 내용은 (개인사업자, 법인)균등분과 주민세 재산분을‘주민세 사업소분’으로 통합하고, 7월 신고납부 하던 주민세 재산분과 8월 납부하던 주민세(개인사업자, 법인) 균등분의 금액을 합산해 8월에 신고·납부하는 방식으로 변경됐다.


또한, 주민세 세율체계 변경을 통해 법인사업자의 경우 종업원 수 기준이 없어지고 자본금액(또는 출자금액) 단일 기준으로 단순화됐다. 단, 개인사업자의 경우 부가가치세 과세표준(면세사업자는 총수입금액) 4,800만 원 이상 기준은 변경 없이 유지된다.


인천시는 올해 8월에는 납세자 불편을 최소화하기 위해서 신고 ․ 납부할 세액이 기재된 납부서를 모든 납세자에게 우편 발송할 예정이다.


납부서와 신고․납부할 세액이 동일한 경우에는 기한 내 납부하면 신고․납부한 것으로 간주하며, 은행 납부 외에 가상계좌 인터넷 뱅킹, 위택스, 인천 이택스를 통한 카드납부 등이 가능하다. 


김진태 시 재정기획관은 “주민세 과세체계 개편은 납세자 편의를 위한 것인 만큼 개편내용을 시민들이 충분히 알 수 있도록 홍보 및 안내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아래는 위의 글를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전문〉이다.[The following is the English translation of the above text by Google Translate.]


Incheon City, Partial Amendment of Residents' Audit Request Ordinance and Reorganization of the Taxpayer-Centered Resident Tax System
-Break News Incheon Reporter Park Sang-do


On July 16th, Incheon Metropolitan City announced the 「Partial Amendment of the Ordinance on Resident Audit Requests of Incheon Metropolitan City」, which contains legal grounds such as relaxation of the age standard for resident audit requests in accordance with the revision of the ‘Local Autonomy Act’ (Jan. 12, 2021).


If the 'Resident Audit Request Ordinance' goes into effect on January 13, 2022, the age for claiming will be lowered from 19 to 18, the number of residents will be able to file a resident audit by jointly signing more than 300 residents. It is extended from the date it was created or the date it was terminated from 2 years to 3 years.


The ‘resident audit request system’ is a remedy for infringement of rights and interests of residents due to illegal and unfair administrative dispositions or unreasonable administrative systems. If the ordinance is amended, citizen participation will be active, allowing citizens to monitor municipal administration and protect citizens' rights and interests.


In addition, each group In cooperation with the district, active publicity will be carried out prior to implementation so that the ordinance revision can be promoted and the residents' audit request system can be established.


Kim In-su, the city inspector, said, “In accordance with the lowering of the age for requesting resident audits and the relaxation of the request period, In cooperation with the district, we will make efforts in the future so that it can be operated as a remedy for infringement of the rights and interests of citizens.”


At the same time, from this year, Incheon Metropolitan City has simplified the resident tax into three for individual, business, and employee for the convenience of taxpayers, and unified the due date to August so that citizens can easily recognize that 'August is the month for resident tax payment'. was reorganized into


The main contents of the reorganization are the unification of the equal share of (individual entrepreneurs, corporations) and the property portion of resident tax into the 'resident tax office portion', and the amount of the property portion of the resident tax reported and paid in July and the equal portion of the resident tax (individual entrepreneur, corporation) paid in August. Changed to the method of reporting and paying in August.


In addition, through the change of the resident tax rate system, in the case of corporations, the standard for the number of employees was eliminated and the amount of capital (or amount of investment) was simplified to a single standard. However, in the case of sole proprietors, the value-added tax base (total income for tax-exempt businesses) of 48 million won or more remains unchanged.


In August of this year, Incheon City reported ․ A payment slip with the amount of tax to be paid will be mailed to all taxpayers.


If the payment slip and the amount of tax to be reported and paid are the same, if the payment is made within the deadline, it is considered to have been reported and paid.


Kim Jin-tae, the city's finance planning officer, said, "As the reorganization of the resident tax taxation system is for the convenience of taxpayers, we will do our best to promote and guide so that citizens can fully understand the details of the reform."

ⓒ ebreak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인천시,주민감사 청구 조례,주민감사청구 조례 일부개정,주민세 과세체계 납세자 중심 개편,주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