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행정
부천시, 시내버스 불편 민원 방안책 마련...‘에코드라이브’교육
기사입력: 2021/04/05 [13:33]  최종편집: ⓒ ebreaknews.com
박상도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에코드라이브 효과(출처=한국교통안전공단)     © 박상도 기자

(브레이크뉴스인천 박상도 기자) 부천시가 올해를 버스 친절·안전운행 원년의 해로 정하고 매년 증가해온 시내버스 이용 서비스에 대한 고충민원을 해결하기 위해 ‘에코드라이브’교육을 실시한다.


올해 4월부터 불친절 및 난폭운전 민원을 월 2회 이상 받은 기사는 한국교통안전공단 안전체험교육센터(경북 상주시)에서 ‘에코드라이브’교육을 받게 된다.


‘에코드라이브’는 자동차 운전습관을 바꿔 안전운전 생활화, 연비절약, 온실가스 배출 등의 주행요령을 숙지하고 실천하도록 하는 교육이다.


1일 8시간 교육을 실시하고 교육비용은 운수업체에서 부담하며 아울러, 교육 이후에도 매월 셋째 주 수요일에 운수업체 직원이 동승하여 기사에 대한 재평가를 실시할 예정이다.


윤경욱 대중교통과장은 “불친절·난폭운전 민원은 다소 주관적이기 때문에 객관적인 사실을 파악하기 위해 암행 점검을 실시한 후 최종적으로 교육 파견 유무를 판단할 계획으로, 운전자와 민원인의 불만이 적을 것으로 판단한다”며,“향후 이 제도가 잘 정착되도록 최선을 다하고 더욱더 친절하고 안전한 시내버스가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아래는 위의 글를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전문〉이다.【The following is an English <full text>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Bucheon City prepares a plan for complaints against inconveniences in city buses... "Eco-Drive" education
-Reporter Park Sang-do, Break News Incheon


Bucheon City sets this year as the first year of bus friendly and safe operation, and conducts “Eco-Drive” training to resolve complaints about the city bus service that has been increasing every year.


Drivers who have received complaints about unkindness and reckless driving more than twice a month from April of this year will receive “Eco Drive” training at the Korea Transportation Safety Authority Safety Experience Education Center (Sangju, Gyeongbuk).


“Eco-Drive” is an education that teaches you to learn and practice driving tips such as safe driving, saving fuel economy, and GHG emissions by changing your driving habits.


The training will be conducted for 8 hours a day, and the training cost will be borne by the transportation company. In addition, after the training, the transportation company staff will accompany you on the third Wednesday of every month to re-evaluate the driver.


Public Transportation Manager Yoon Gyeong-wook said, “Since complaints for unkind and reckless driving are somewhat subjective, we plan to finally determine whether training is dispatched after conducting a dark conduct check to determine objective facts, and we believe that there will be fewer complaints from drivers and civilians.” ,"He said, "I will do my best to establish this system well in the future and make an even more friendly and safe city bus."

ⓒ ebreak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부천시,에코드라이브 교육, 시내버스 불편 민원,한국교통안전공단 안전체험교육센터,자동차 운전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