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문화
중부해경 서특단, 4월 본격 꽃게철 더 강력한 단속 펼친다.
해군 2함대 등 유관기관들과 불법조업 단속강화 및 서해5도 어업인들 조업활동 보장 위한 협조체계 구축
기사입력: 2021/04/01 [13:29]  최종편집: ⓒ ebreaknews.com
박상도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해양경찰이 나포 중국어선에 승선해 불법 어획물을 확인하고 있다.(사진제공: 중부해양경찰청 서해5도특별경비단)     © 박상도 기자

(브레이크뉴스인천 박상도 기자) 중부지방해양경찰청 서해5도특별경비단(이하‘서특단’)은 올해 3월 서해 NLL 해역에 늘어난 중국어선에 대한 단속 및 퇴거를 위해서 여느때보다 더 구슬땀을 흘리고 있다.
 

서해 NLL 해역에서 조업하는 중국어선들이 `19년 3월에는 일평균30~40여척, `20년 3월에는 10~20여척 이였으나, 올해 3월에는 하루평균 100여척이 넘게 몰려들었으며, 특히 약 70~80%의 중국어선들이 꽃게 주 조업지인 연평도에 몰려들었다.
 

서특단은 지난 2월부터 단속작전에 투입되는 해상특수기동대 인원들을 대상으로 강도 높은 체력훈련과 단속전술 훈련을 실시해 왔으며, 3월 부터는 경비함정과 중형특수기동정 등 6척을 서해5도 해역에 선제적으로 상시 배치하여 불법조업 중국어선에 대응해 왔다.
 

그 결과 서특단은 올해 3월 서해 NLL 해역에서만 불법조업 중국어선 1척을 나포하고 186척을 퇴거조치 했다.


서특단은 본격적인 꽃게 성어기가 시작되는 4월에는 중국어선들이 더 늘어날 것으로 보고, 서해 NLL 해역에 경비함정을 추가 배치해 더 적극적인 나포활동으로 단속을 강화한다는 방침이다.


단속 전·후 방역지침을 철저히 준수하면서 나포를 실시하며, 나포 후에도 전 승선원 대상으로 코로나19 검사와 어선방역, 별도 조사공간 마련 등을 통해 코로나19 유입을 원천 차단한다.
 

또한, 지난 30일 해군 2함대 등 유관기관들과 불법조업 단속강화 및 서해5도 어업인들의 안전한 조업활동 보장을 위한 협조체계도 구축했다.
 

서특단 관계자는 “적극적인 불법조업 단속을 통해 서해5도 해역의 어족자원 보호와 우리 어선들의 안전조업 지원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아래는 위의 글를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전문〉이다.【The following is an English <full text>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The Central Coast Guard's Seo Special Forces will launch a stronger crackdown during the full-fledged spring season in April.
Establish a cooperation system to strengthen the crackdown on illegal fishing with related organizations such as the Navy's 2nd Fleet and to ensure fishing activities of West Sea 5th fishermen

-Reporter Park Sang-do, Break News Incheon


The Central District Maritime Police Agency's Seohae 5-Do Special Guard Group (hereinafter referred to as “Seo Special Group”) is working harder than ever to crack down and evict Chinese ships in the West Sea NLL waters in March this year.
 

Chinese ships operating in the West Sea NLL waters averaged 30 to 40 ships per day in March 19, and 10 to 20 ships in March 20, but more than 100 ships per day in March this year. About 70-80% of Chinese ships flocked to Yeonpyeong Island, the main crab fishing area.
 

Since last February, the Seo Special Force has been conducting intensive physical training and crackdown tactics training for the personnel of the Marine Special Forces who are engaged in crackdown operations.Since March, 6 ships, including guard ships and medium-sized special maneuvers, have been preempted in the West Sea 5 provinces. As enemies, they have been deployed at all times to respond to illegal fishing Chinese lines.
 

As a result, in March of this year, Seodeokdan captured 1 illegal Chinese ship in the NLL waters of the West Sea and removed 186 ships.


Seodeokdan said that the number of Chinese ships will increase in April, when the full-fledged blue crab fishing season begins, and plans to strengthen the crackdown through more aggressive seizure activities by placing additional security ships in the NLL waters of the West Sea.


Before and after the crackdown, the capture is conducted while strict compliance with the quarantine guidelines, and even after the capture, the influx of Corona 19 is blocked at the source through corona 19 inspection, fishing vessel quarantine, and separate investigation space for all crew members.
 

In addition, on the 30th, a cooperative system was established with related organizations such as the Navy's 2nd Fleet to strengthen the crackdown on illegal fishing and to ensure safe fishing activities for fishermen in the West Sea.
 

An official from the Seo Special Corps said, "We will do our best to protect fish stocks in the West Sea 5 islands and support safe fishing for our fishing vessels through aggressive illegal fishing crackdowns."

ⓒ ebreak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중부지방해양경찰청 서해5도특별경비단,서특단,중부해경 서특단,불법조업 단속, 서해5도 해역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