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사람
‘동서고속철도’의 딜레마? ‘동서고속철도’ 조기착공만이 답(答)이다!
이병선 (전)속초시장
기사입력: 2021/03/15 [11:34]  최종편집: ⓒ ebreaknews.com
박상도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이병선 (전)속초시장     © 박상도 기자

(브레이크뉴스인천 박상도 기자) 2016년 7월11일 청와대에서 역사적인 발표가 있었습니다. 동서고속철도가 드디어 사업기간 8년, 국가재정 2조631억 원 투입, 춘천~속초 간 시속 250km 운행, 인천국제공항~속초 1시간 50분소요, 이것이 주 내용 이었습니다.  300만 강원도민과 8만3천 속초시민들은 기쁜 마음에 만세를 불렀습니다. 감격의 순간이었으며 모두 눈물을 흘리며 환호하며 외쳤습니다. 꿈은 이루어 졌다. 그 이후 5년이 지나고 있습니다. 아직도 착공의 첫 삽을 떴다는 얘기는 없습니다. 안타까운 일입니다.
동서고속철도가 조기착공 되어야만 하는 이유는 다음과 같습니다.


첫째, 30년간 대통령들의 단골 공약이자, 강원도민들의 숙원 사업 이었습니다.
1987년 당시 노태우대통령 후보 시절부터 일곱분의 대통령께서 강원도 1호 공약이 속초~춘천간 동서고속철도 사업이었습니다. 대통령 후보시절에는 1호 공약이요, 당선되고는 예비타당성 조사결과 B/C가 나오지 않아서 어렵다는 이유로 좌절 되었던 사업입니다. 중앙정부를 원망했던 30년보다, 허송세월(?) 하고 있는 5년이 더더욱 안타깝습니다. 강원도와 속초시는 빠른 시일 내에 약속의 땅에서 기회의 땅으로 도약 해야만 합니다.


둘째, 동서고속철도는 국가균형발전과 유라시아 이니셔티브차원에서 대한민국의 전략사업 이었습니다.
강원도 북부지역의 낙후된 교통문제를 한 번에 해소할 수 있고, 지금까지 서울을 중심으로 남북의 축으로만 되어있던 철도정책을 동서축으로 전환하여 인천국제공항에서 속초까지 1시간50분, 용산에서는 1시간15분소요, 명실상부 국가균형발전을 꾀 할 수 있는 고속철도노선 입니다. 전략적으로는 불안정한 남북관계 속에서 북한과의 TKR, 중국과의 TCR, 러시아의 TSR, 유럽과의 연결, 북극항로 개척 등 신북방정책의 교두보 역할을 수행할 국가전략 철도노선 입니다.


셋째, 동서고속철도는 4번의 예비타당성 조사 끝에 어렵게 이끌어낸 결과물입니다.
국가재정법 제38조에 의하면 총 사업 규모 500억 원 이상, 국가재정 300억 원 이상 투자사업은 기획재정부의 예비타당성 조사를 거치게 되어 있습니다.
보통의 사업들은 2회 내지는 최대 3회로 사업의 가능성을 판단하게 됩니다.
그러나 동서고속철도는 2001년, 2010년, 2012년에 이루어 졌으나 강원도 인구가 전국 대비 3%여서 투자 대비 경제 효율성이 떨어진다는 이유로 탈락 했습니다.
다행이도 4번째 예비타당성 조사에서 간신히 그 문턱을 넘은 사업입니다. 그것도 경제적 분석인 비용대비 효과 측면에서는 B/C값이 0.79로 통과 기준인 1.0에 훨씬 못 미치는 결과 였습니다. 다만 정책적 타당성을 등을 고려한 종합적평가인 AHP는 0.5 이상이면 가능한 것으로 되어있는 AHP값이 0.518로 천신만고 끝에 국가재정사업으로 확정된 사업입니다. 다시 한 번 사업비 증가요인 으로 타당성조사를 하게 된다면 통과되기 어렵다는 것은 삼척동자도 아는 사실입니다. 이렇게 될 경우 동서고속철도의 착공은 언제 시작될지 누구도 장담할 수 가 없습니다.  국가균형발전에도 역행하는 일입니다.


넷째, 동서고속철도는 행정의 일관성 문제입니다.
중앙정부와 지방정부 강원도, 춘천, 화천, 양구, 인제, 속초시 등 5개 시.군민들의 약속 이었습니다.큰 틀에서 타당성조사 및 기본계획 수립 등 전체 사업 일정은 속도감 있게 추진하고,  한 지역이라도 노선 및 정거장 결정이 지연되면 전체적인 공기 지연은 불가피 합니다. 필요한 사안에 대해서는 사업 단계별로 국토교통부에 요구하는 전략을 통해 현안을 해결하는 것도  방법 중에 하나 입니다.
한 지역의 이기심으로 인해 전체사업을 망가뜨릴 수 는 없습니다.
행정행위는 일관성이 있어야 하며 신의 성실의 원칙을 중시해야 합니다.


다섯째, 동서고속철도 사업은 강원도민들이 통합의 리더십을 발휘 해야만 합니다.
리더십 이라는 것이 지도자들만의 전유물이 아닙니다. 이제는 속초시민, 강원도민 모두가 나서서 올바른 판단을 내릴 때 가 되었습니다.
경부고속철도 2010년 개통, 호남고속철도 2014년 개통, 동서고속철도 개통은 과연 언제가 될 것인지? 결정(판단)은 정확하고 빠를수록 좋습니다. 빨리 결정해 주어야 불필요한 정치적 논쟁과 행정력 손실을 막을 수 있습니다.
2015년 7월28일부터 2016년 7월 11일까지 1년 동안 동서고속철도 조기착공을 외치며 6차례 상경집회를 했던 분들의 숭고한 뜻을 받들어야 합니다.


속초시민 모두는 동서고속철도 복선공사와 노선과 역사 지하화를 원합니다.
다만, 현실의 벽과 예산문제 때문에 당시에도 조기착공을 선택한 것입니다.
첫 삽을 뜨고 나서 동서고속철도가 드디어 된다는 확신이 있을 때, 논의하는 것이 시기상 적정할 것입니다. 
교통정책에서 활용되는 시간가치의 의미는 꼭 필요한 사업임에도 갈등이나 정치적 논리, 그리고 열악한 재정 탓에 늦춰지는 사업에 대해 손실을 따져 보자는 이론인데 동서고속화철도사업의 지연도 같은 논리에서 시간가치의 중요성을 되새겨 봐야 합니다.
동서고속철도 개통이 처음 2024년 에서 이제는 2027년으로 늦추어 졌습니다.
그  첫 약속의 시간이 벌써 허송으로 5년째 지나가고 있습니다.
바둑에서 장고(長考) 끝에 악수(惡手) 둔다는 교훈이 있습니다.


동서고속철도는 조기착공 되어야만 합니다.


아래는 위의 글를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전문〉이다.【The following is an English <full text>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The dilemma of the “East-West High-Speed ​​Rail”? Only early start of the “East-West High-Speed ​​Rail” is the answer!
Byung-seon Lee (Former) Mayor of Sokcho
-Reporter Park Sang-do, Break News Incheon


On July 11, 2016, a historic announcement was made at the Blue House. East-West High-speed Railway finally took 8 years of business, invested KRW 2.63 trillion in national finance, operated 250 km/h between Chuncheon and Sokcho, and took 1 hour and 50 minutes from Incheon International Airport to Sokcho. This was the main content. 3 million Gangwon-do residents and 83,000 Sokcho citizens hailed for national independence with joy. It was a thrilling moment, and everyone shouted in tears and cheers. The dream came true. Five years have passed since then. There is still no saying that the first shovel of construction has been launched. It's a pity.
The reasons why the East-West High-speed Railway should start early are as follows.


First, it was a regular pledge of presidents for 30 years and a long-awaited project of the people of Gangwon Province.
Since the days of President Roh Tae-woo's candidate in 1987, the 1st Gangwon-do pledge was the East-West high-speed rail project between Sokcho and Chuncheon. When I was a presidential candidate, it was the first pledge, and after being elected, it was a project that was frustrated because B/C did not come out as a result of the preliminary feasibility study. It is even more regretful for the five years of wasting time (?) than the 30 years when I blamed the central government. Gangwon-do and Sokcho-si must jump from the Promised Land to the Land of Opportunity as soon as possible.


Second, East-West High-speed Railway was a strategic project of Korea in terms of balanced national development and Eurasian initiative.
It is possible to solve the underdeveloped traffic problems in the northern part of Gangwon-do at once, and the railroad policy, which was only the axis of the north and south centering around Seoul, was converted to the east-west axis, and it takes 1 hour 50 minutes from Incheon International Airport to Sokcho, Yongsan It takes 1 hour and 15 minutes in the name and in fact, it is a high-speed rail line that can achieve balanced national development. Strategically, it is a national strategic railway route that will serve as a bridgehead for new northern policies such as TKR with North Korea, TCR with China, TSR with Russia, connection with Europe, and pioneering the Arctic route amidst unstable inter-Korean relations.


Third, the East-West High-speed Railway is the result of a difficult lead after four preliminary feasibility studies.
According to Article 38 of the National Finance Act, projects with a total project size of 50 billion won or more and investments of 30 billion won or more are subject to a preliminary feasibility study by the Ministry of Strategy and Finance.
Normal businesses judge the possibility of a business in two or a maximum of three times.
However, the East-West High-speed Railway was established in 2001, 2010, and 2012, but it was eliminated because the population of Gangwon-do was 3% of that of the nation, and the economic efficiency compared to investment was inferior.
Fortunately, it is a project that has barely crossed that threshold in the 4th preliminary feasibility study. In terms of cost effectiveness, which is an economic analysis, the B/C value was 0.79, which was much less than the passing criterion of 1.0. However, the AHP, which is a comprehensive evaluation that takes into account the policy feasibility, is a project that has been confirmed as a national fiscal project at the end of a thousand years with an AHP value of 0.518, which is a possible AHP value of 0.5 or more. It is a fact that Samcheok Dongja knows that it will be difficult to pass if a feasibility study is conducted as a factor of increasing project cost once again. In this case, no one can guarantee when the construction of the East-West High-Speed ​​Rail will begin. It is also against the balanced national development.


Fourth, East-West High-speed Railway is a problem of administrative consistency.
It was the promise of the citizens of the five cities and counties, including the central and local governments Gangwon-do, Chuncheon, Hwacheon, Yanggu, Inje, and Sokcho. If the decision is delayed, the overall air delay is inevitable. As for necessary issues, one of the methods is to resolve the issues through strategies required by the Ministry of Land, Infrastructure and Transport at each stage of the project.
The whole business cannot be ruined by the selfishness of one region.
Administrative actions must be consistent and value the principle of good faith.


Fifth, the East-West high-speed rail project requires Gangwon-do residents to demonstrate integrated leadership.
Leadership is not exclusive to leaders. Now is the time for both Sokcho citizens and Gangwon-do citizens to come forward and make correct judgments.
When will the opening of the Gyeongbu High-speed Railway in 2010, the Honam High-speed Railway in 2014, and the East-West High-Speed ​​Railway? The decision (judgment) is correct and the faster the better. Making decisions quickly will prevent unnecessary political debates and loss of administrative power.
From July 28, 2015 to July 11, 2016, we must honor the noble intentions of those who have held six meetings in Tokyo, crying for the early start of the East-West High-speed Railway.


All Sokcho citizens want the East-West high-speed railroad double track construction and line and station undergrounding.
However, due to the real wall and budget problems, they chose to start construction early at the time.
When you are convinced that the East-West High-Speed ​​Rail will finally be after opening the first shovel, it will be timely to discuss it.
The meaning of time value used in transportation policy is a theory that considers losses for projects that are delayed due to conflict, political logic, and poor finances, even though it is a necessary business. The importance of time value in the same logic as the delay of the East-West high-speed rail project. You have to think about it.
The opening of the East-West High-speed Railway has been delayed from the first 2024 to 2027.
The time of that first promise has already passed for five years in vain.
In Go, there is a lesson of putting a handshake at the end of a long-term (長考).


East-West high-speed rail must start early. 

ⓒ ebreak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이병선 (전)속초시장,동서고속철도 딜레마,동서고속철도 조기착공,유라시아 이니셔티브차원 대한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