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문화
부평구 인천나비공원, 3월 전시회 및 프로그램 비대면 운영
기사입력: 2021/03/05 [17:28]  최종편집: ⓒ ebreaknews.com
박상도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부평구 인천나비공원, 3월 전시회 및 프로그램 비대면 운영     © 박상도 기자

(브레이크뉴스인천 박상도 기자) 부평구 인천나비공원이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이달 진행하는 전시회와 체험프로그램에 비대면 방식을 도입한다.


인천나비공원은 오는 9일부터 5월 2일까지 자연교육센터 기획전시실에서 ‘식용곤충 전시회’를 진행할 예정이다.


이번 전시는 미래 식량자원으로 주목 받고 있는 갈색거저리 유충과 쌍별귀뚜라미, 누에, 장수풍뎅이 애벌레, 흰점박이꽃무지 애벌레, 메뚜기 등의 식용곤충을 설명하고 사진도 선보인다. 


특히, 협약기관인 (사)한국곤충연구기관협회 협조로 살아있는 다양한 식용곤충도 직접 살펴볼 수 있다.


관람을 희망하는 주민들은 인터넷 유튜브나 SNS를 통해 영상을 접할 수 있으며, 방역 수칙을 준수하면서 전시관 직접 관람도 가능하다.  


이 외에도 포스트 코로나 시대 맞춤형 비대면 체험프로그램으로 오는 16일부터 4월 11일까지 ‘행복 담을 나무액자만들기’ 프로그램을 실시한다.


6세에서 13세까지 아이를 동반한 가족이면 참여 가능하다.


인천나비공원 들꽃동산에서 현장 접수해 재료를 배부하고 유튜브 동영상을 활용해 만들기 수업을 진행할 예정이다.


인천나비공원 관계자는 “전시를 통해 우리가 징그럽게 생각하는 곤충을 미래식량이라는 대체 자원으로 바라볼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할 것”이라며 “우리 아이들이 생명에 대한 호기심을 충족하고 자연의 소중함을 몸소 체험하는 시간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이어 “이번 비대면 체험프로그램뿐 아니라 향후 지속적으로 비대면 콘텐츠를 개발하고 운영할 예정이다”며 “인천나비공원 프로그램에 많은 관심을 바란다”고 덧붙였다.


아래는 위의 글를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전문〉이다.【The following is an English <full text>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Incheon Navi Park, Bupyeong-gu, non-face-to-face operation of exhibitions and programs in March
-Reporter Park Sang-do, Break News Incheon


Incheon Navi Park, Bupyeong-gu, introduces a non-face-to-face method to the exhibition and experience program held this month to prevent the spread of Corona 19.


Incheon Navi Park is planning to hold an'edible insect exhibition' in the exhibition room of the Nature Education Center from the 9th to the 2nd of May.


This exhibition describes edible insects such as brown gooseneck larvae, twin-star crickets, silkworms, longevity beetles, white-spotted flower larvae, and grasshoppers, which are attracting attention as future food resources, and also presents photographs.


In particular, with the cooperation of the Korea Insect Research Institute Association, which is an agreement organization, you can also directly examine a variety of living edible insects.


Residents who wish to see the video can access the video through Internet YouTube or SNS, and can directly view the exhibition hall while following the quarantine rules.


In addition, as a non-face-to-face experience program tailored to the post-corona era, the program “Making a Wooden Frame for Happiness” will be held from the 16th to April 11th.


Families with children aged 6 to 13 can participate.


It is scheduled to receive on-site registration at the Wild Flower Garden of Incheon Butterfly Park, distribute materials, and conduct a making class using YouTube videos.


An official from Incheon Navi Park said, “Through the exhibition, we will provide an opportunity to look at insects that we consider disgustingly as an alternative resource for future food.” I hope it's time to do it.”


He added, "Not only this non-face-to-face experience program, but we will continue to develop and operate non-face-to-face content in the future. We hope for a lot of interest in the Incheon Butterfly Park program."

ⓒ ebreak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부평구, 인천나비공원,식용곤충 전시회,식용곤충 사진전,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