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행정
부천시, 청년정책시행계획 확정
4대 핵심전략 및 36개 과제에 총 180억원 집행
기사입력: 2021/03/03 [15:20]  최종편집: ⓒ ebreaknews.com
박상도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브레이크뉴스인천 박상도 기자) 부천시가 청년들의 안정된 삶과 꿈을 지원하고 포스트 코로나 시대를 대비하기 위해 ‘2021년 부천시 청년정책 시행계획’을 확정했다.


청년공감도시 부천을 만들기 위한 ‘청년정책 시행계획’은 4개 핵심 전략 분야와 36개 세부사업으로 구성돼있으며, 총 180억 원의 예산이 투입될 예정이다.


4개 핵심분야에는 청년지원 기반조성, 청년설자리 확대, 참여확대와 문화활동강화, 안정된 삶 지원이 해당한다.


세부 과제로는 부천청년센터조성, 부천청년내일(My Job)을 위하여, 일드림센터 취ㆍ창업 훈련 프로그램 운영 등이 있다.


한편, 주요 추진 사항은 다음과 같다.


먼저 청년‧신혼부부 등에게 ZERO주택 630세대를 공급하여 주거 안정을 도모한다.


저소득층 청년에게는 청년희망키움통장, 청년저축계좌 등을 통해 목돈 마련 기회를 제공하며, 만 24세 청년에게는 청년기본소득을 지원하여 청년의 안정된 삶을 지원할 예정이다.


다음으로, 코로나19 위기로 청년의 취업난이 가중됨에 따라 청년들이 변화하는 고용환경에 적응할 수 있도록 디지털 관련 일 경험 제공 및 직무교육 사업도 지원한다.


이는 청년층의 고용시장 진입을 유도해 취업난을 해소하겠다는 취지다.


무엇보다 시는 청년의 삶을 응원하고 청년이 주도적으로 시정에 참여하는 토대를 마련하고자 청년정책위원회, 청년정책협의체를 지난 2년간 운영해왔다.


청년정책협의체는 그간의 경험을 바탕으로‘부천 청년 톡 서비스 동네 친구들’을 운영하여 청년이 직접 청년정책을 홍보하고 같은 세대의 고민을 나누고 위로할 계획이다.


아울러, 부천시가 추진하고 있는 각종 청년정책에 대한 모니터링을 통해 실효성 있는 청년정책을 제안한다.


부천시는 더욱 실효성 높은 청년정책을 추진하기 위해 관내 대학교, 경기도일자리재단 등 유관기관과 청년정책을 공유하고 네트워크도 구축할 계획이다.

 

마지막으로 부천청년정책의 구심점 역할을 할‘부천청년센터’를 구)한국마사회 부천지사 건물인 원종빌딩 4층에 999㎡(약 302평) 규모로 조성한다.


이를 통해 공유오피스, 회의실, 공유 부엌 등 청년들에게 필요한 시설을 제공할 계획이다.


박화복 아동청소년과장은 “청년이 단순한 중간세대에서 벗어나 현재와 미래의 당당한 주역이 될 수 있도록 제도적 기반을 마련하고, 지속 가능한 사업들이 추진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아래는 위의 글를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전문〉이다.【The following is an English <full text>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Bucheon City Confirms Youth Policy Implementation Plan
Execute a total of 18 billion won on 4 core strategies and 36 tasks
-Reporter Park Sang-do, Break News Incheon


Bucheon City has confirmed the “Bucheon City Youth Policy Implementation Plan for 2021” to support the stable lives and dreams of young people and prepare for the post-corona era.


The “Youth Policy Implementation Plan” to create Bucheon, a city of youth consensus consists of four key strategic areas and 36 detailed projects, and a total budget of 18 billion won is expected to be invested.


The four core areas include creating a foundation for youth support, expanding youth jobs, expanding participation and strengthening cultural activities, and supporting a stable life.


Detailed tasks include the creation of the Bucheon Youth Center, and the operation of the Ildream Center employment and start-up training program for the Bucheon Youth Tomorrow (My Job).


Meanwhile, the main promotion items are as follows.


First, 630 ZERO housing units are supplied to young adults and newlyweds to promote housing stability.


Young people from low-income families will be provided with opportunities to raise money through a Youth Hope and Raising Passbook and a Youth Savings Account, and the 24-year-old will be provided with basic youth income to support the stable life of young people.


Next, we will provide digital-related work experience and support job training programs so that young people can adapt to the changing employment environment as the employment difficulties of young people increase due to the Corona 19 crisis.


The purpose of this is to induce young people to enter the job market and solve the job shortage.


Above all, the city has operated the Youth Policy Committee and Youth Policy Council for the past two years to support the lives of youth and lay the foundation for youths to take the lead in municipal administration.


Based on the experience so far, the Youth Policy Council plans to run “Bucheon Youth Talk Service Community Friends” to directly promote youth policy and share and comfort the concerns of the same generation.


In addition, it proposes effective youth policies through monitoring of various youth policies promoted by Bucheon City.


In order to promote more effective youth policies, Bucheon City plans to share youth policies with related institutions such as the university and the Gyeonggi Job Foundation and establish a network.


Lastly, the “Bucheon Youth Center,” which will serve as the central point of the Bucheon Youth Policy, will be built on the 4th floor of Wonjong Building, the former Korean Horse Association Bucheon branch building, with a scale of 999m2 (about 302 pyeong).


Through this, it plans to provide necessary facilities for young people, such as shared offices, conference rooms, and shared kitchens.


Park Hwa-bok, head of the Children and Youth Division, said, "We will do our best to establish an institutional foundation and promote sustainable projects so that young people can become a proud protagonist in the present and future."

 

ⓒ ebreak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부천시, 청년정책시행계획,청년정책,청년공감도시 부천,부천청년센터조성, 부천청년내일(My J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