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산업
계양구, 공정무역 대학생 서포터즈 참여자 및 해외수출 지원 사업 참가기업 모집
기사입력: 2021/03/02 [15:11]  최종편집: ⓒ ebreaknews.com
박상도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브레이크뉴스인천 박상도 기자) 계양구가 오는 8일부터 12일까지 공정무역에 대한 청년들의 관심과 참여를 높이고, 다양한 홍보활동을 통해 공정무역 활성화에 기여할 대학생 서포터즈 3기를 모집한다.


모집 대상은 공정무역에 관심 있는 대학생(휴학생 포함) 20명으로, 관내 거주하고 있거나 관내 소재 대학에 재학 중이라면 계양구 홈페이지를 통해 접수할 수 있다.


선발된 서포터즈는 3월부터 11월까지 활동하게 되며 공정무역 활성화를 위한 4가지 과제 공정무역 온라인 홍보 콘텐츠(카드뉴스)기획‧제작, 공정무역 관련 활동, 제품 SNS 홍보, 온·오프라인 활동 참여,  서포터즈 발대식·수료식을 수행할 예정이다.


활동실적에 따른 소정의 활동비 지급, 활동 종료 후 수료증 수여 활동 우수자 표창장 수여 등이 있으며 기타 자세한 사항은 계양구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계양구 관계자는 “비대면 온라인 활동의 중요성이 점점 커지는 시기에 서포터즈들의 신선한 아이디어와 온‧오프라인 다방면의 활동이 관내 공정무역 활성화에 큰 도움이 될 것 같다”고 전했다.


또한, 계양구가 2일부터 관내 중소기업의 해외 판로개척을 지원하기 위한 ‘2021년 계양구 해외수출 지원 사업’ 참가기업을   모집한다.


이 사업을 통해 우수한 기술력을 바탕으로 고품질의 제품을 보유하였지만 해외영업력 부족으로 자체 마케팅 추진이 어려운 관내 유망 중소기업을 지원한다.


 ‘해외전시회 개별참가 지원 사업’, ‘1사 무역사절단 파견 지원 사업’으로 나눠 참가 신청을 받는다. 서류심사, 시장성 평가 등을 거쳐 최종 참가 기업을 선정한다.


1사 무역사절단 파견 지원 사업은 베트남, 태국 등 9개국을 참가대상 지역으로 하여 관내 기업 5개사를 선정, 항공료, 현지 교통비 등을 기업 당 최대 255만 원까지 지원한다.


특히, 1사 무역사절단 파견 지원 사업은 인천광역시 지정 무역사무소를 통해 현지 수출 상담의 기회를 제공해 전문성과 사업 효율성을 높였다.


작년에는 코로나19로 일부 기업은 온라인 화상회의로 진행했으며 올해는 현지 직접 방문을 원칙으로 진행하되 코로나19 추이에 따라 온라인 화상회의로 변경할 수 있다.
 

신청기간은 해외전시회 지원 사업은 3월 31일까지, 무역사절단 파견 지원 사업은 3월 19일까지이다.


인천시 중소기업 맞춤형 원스톱지원 서비스인 비즈오케이 홈페이지를 통해 참가 신청서와 관련 자료를 접수하면 된다.


계양구 관계자는 “코로나19 등으로 어려운 경제 여건 속에서 진행되는 본 사업이 관내 기업의 해외 판로 개척에 도움이 되고 매출 증대로 이어지길 바란다”고 말했다.


자세한 사항은 계양구청 홈페이지 고시공고란을 참조하거나 일자리정책과로 문의하면 된다.


아래는 위의 글를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전문〉이다.【The following is an English <full text>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yeyang-gu recruits fair trade college student supporters and companies participating in overseas export support projects
-Reporter Park Sang-do, Break News Incheon


From the 8th to the 12th, Gyeyang-gu is recruiting 3 college student supporters who will increase the interest and participation of young people in fair trade and contribute to revitalizing fair trade through various public relations activities.


Recruitment targets are 20 university students (including students taking a leave of absence) interested in fair trade, and if they live in the building or are enrolled in a university located in the building, they can apply through the Gyeyang-gu website.


The selected supporters will be active from March to November, and four tasks for revitalizing fair trade Planning and production of fair trade online promotional content (card news), fair trade related activities, product SNS promotion, participation in online and offline activities, supporters Initiation and completion ceremonies will be held.


A certain amount of activity expenses are paid according to the performance of the activity, and a certificate of completion is awarded after the activity is completed. Other details can be found on the Gyeyang-gu website.


An official in Gyeyang-gu said, "At a time when the importance of non-face-to-face online activities is increasing, fresh ideas from supporters and various activities on and offline will be of great help in revitalizing fair trade in the jurisdiction."


In addition, Gyeyang-gu is recruiting companies participating in the “2021 Gyeyang-gu Overseas Export Support Project” to support the development of overseas sales channels for small and medium-sized businesses in the jurisdiction from the 2nd.


Through this project, we support promising small and medium-sized businesses in the jurisdiction that have high-quality products based on excellent technology, but are difficult to promote their own marketing due to lack of overseas sales power.


 Participation applications are divided into'Overseas Exhibition Individual Participation Support Project' and'One Company Trade Mission Dispatch Support Project'. Final participating companies are selected through document review and marketability evaluation.


The support project for dispatching a one-company trade delegation targets 9 countries, including Vietnam and Thailand, and selects 5 companies within the jurisdiction, and supports up to 2,550,000 won per company in airfare and local transportation expenses.


In particular, the support project for dispatching one company's trade delegation improved expertise and business efficiency by providing an opportunity for local export consultation through a designated trade office in Incheon Metropolitan City.


Last year, due to Corona 19, some companies conducted online video conferencing, and this year, in principle, local direct visits were conducted, but it can be changed to online video conferencing according to the trend of Corona 19.
 

The application period is until March 31 for overseas exhibition support projects and March 19 for trade mission dispatch support projects.


You can submit the application form and related materials through the website of BizOK, a one-stop support service for small and medium-sized businesses in Incheon.


An official in Gyeyang-gu said, "I hope this project, which is underway under difficult economic conditions due to Corona 19, will help in the development of overseas markets for companies in the jurisdiction and lead to increased sales."


For more information, refer to the notice section on the website of Gyeyang-gu Office or contact the Job Policy Division.

ⓒ ebreak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계양구,공정무역 대학생 서포터즈 ,중소기업 해외 판로개척,무역사절단 파견 지원, 중소기업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