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산업
농식품부·aT, 식품·외식기업과 함께 청년 일자리 창출 나선다.
300명 대상 청년 인턴십 운영 참가기업 모집
기사입력: 2021/02/24 [14:37]  최종편집: ⓒ ebreaknews.com
박상도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농림축산식품부와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이하 aT)가 올해 식품·외식기업 청년인턴십의 사업 규모를 확대하고 참가기업을 오는 3월 10일까지 모집한다.     © 박상도 기자

(브레이크뉴스인천 박상도 기자) 청년 구직자와 식품·외식기업 간의 일자리를 매칭하는 인턴십 사업이 올해는 300명 규모로 확대된다.


농림축산식품부와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이하 aT)가 올해 식품·외식기업 청년인턴십의 사업 규모를 확대하고 참가기업을 오는 3월 10일까지 모집한다.

 
인턴십 지원사업은 미취업 청년을 인턴으로 채용하는 참가기업에게 최대 3개월까지 인턴 연수비의 50%를 지원하고, 연수생 대상 식품 위생‧안전 교육을 제공하는 사업이다.

 
특히, 참가기업은 인턴 채용인원의 50% 이상을 정규직으로 전환하도록 하여 현장 실무경험 기회 제공이 실제 일자리 창출로 이어지도록 했다.


또한, 공휴일을 유급휴일로 새롭게 전환한 기업, 본사가 비수도권인 기업, 인턴십 사업을 통해 채용한 인턴을 올해까지 고용 유지한 기업을 대상으로 가점부여 및 연수비용 추가 지급 등의 인센티브를 지원하여 양질의 일자리 창출을 유도할 계획이다.

 
한편, 식품·외식기업 인턴십 사업은 2018년 67명 수료생 배출을 시작하여, 2019년에는 100명이 인턴을 수료했으며, 지난해에는 코로나19의 어려움 속에서 추경예산 확보를 통해 당초 목표 200명을 상회하는 390여명의 청년 일자리를 지원했다.


aT 오형완 식품수출이사는 “식품·외식기업 인턴십을 통해 식품·외식산업에 특화된 우수 인재를 양성하고 양질의 청년 일자리를 창출하기 위해 앞장서겠다”며, 식품·외식기업들의 적극적인 참여를 독려했다.


이번 사업에 참여하고자 하는 기업은 3월 10일 오후 3시까지 aT FIS홈페이지의 모집공고를 확인하여 참가신청서 작성 후 제출하면 된다.


아래는 위의 글를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전문〉이다.【The following is an English <full text>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Together with the Ministry of Agriculture and Food, aT, and food and food service companies, they will create jobs for young people.
Recruitment of companies participating in youth internship operation for 300 people
-Reporter Park Sang-do, Break News Incheon


The internship project, which matches jobs between young job seekers and food and restaurant companies, will expand to 300 this year.


The Ministry of Agriculture, Food and Rural Affairs and the Korea Food and Rural Food Distribution Corporation (aT) expand the business scale of this year's food and restaurant business youth internship and recruit participating companies by March 10.

 
The internship support project is a project that provides 50% of intern training expenses for up to three months to participating companies that hire unemployed youth as interns, and provides food hygiene and safety education for trainees.

 
Participating companies, in particular, made more than 50% of the number of interns hired to be converted into regular workers, so that the opportunity for on-the-job experience leads to actual job creation.


In addition, we provide incentives such as granting additional points and additional training expenses to companies that have newly converted public holidays into paid holidays, companies whose headquarters are non-capital regions, and those who have retained internships hired through internships until this year. It plans to induce job creation in the country.

 
Meanwhile, the food and restaurant business internship project started producing 67 graduates in 2018, 100 completed internships in 2019, and last year, 390, exceeding the original target 200 by securing an additional budget amid the difficulties of Corona 19. Dawning youth jobs were supported.


 Oh Hyung-wan, director of food export at aT, said, “I will take the lead in fostering excellent talents specialized in the food and catering industry through internships for food and catering companies, and to create high-quality youth jobs,” and encouraged the active participation of food and catering companies.


Companies wishing to participate in this project can check the recruitment announcement on the aT FIS website by 3 pm on March 10, fill out the application form, and submit it.

ⓒ ebreak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농림축산식품부,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 aT,식품·외식기업 청년인턴십, 청년 일자리,인턴십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