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행정
계양구, 지속가능한 자원순환 선도 도시 도약
친환경적인 생활문화 정착 위한 다양한 사업 본격 시행
기사입력: 2021/02/23 [14:51]  최종편집: ⓒ ebreaknews.com
박상도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인천 계양구가 2025년 수도권매립지 사용종료에 대비해 친환경적인 생활문화 정착을 위한 다양한 사업을 본격 시행할 계획이다.     © 박상도 기자

(브레이크뉴스인천 박상도 기자)  계양구가 2025년 수도권매립지 사용종료에 대비해 폐기물을 근본적으로 줄이고 친환경적인 생활문화 정착을 위한 다양한 사업을 본격 시행할 계획이다.
  
지속가능한 자원순환 선도 도시로 도약을 위한 계양구의 다양한 노력이 주목된다.


○ 환경도시 조성을 위한 자원순환교육

 
지속가능한 자원순환도시 조성을 위해서는 무엇보다도 주민의식 개선이 가장 중요하다.


이에 따라 계양구는 2019년부터 자원순환교육을 추진해오고 있으며, 지난해까지 약 1,400명이 교육을 이수했다.


올해는 3천 명 추가 이수를 목표로 확대 운영한다.


교육은 자원순환에 대한 전반적인 내용에 대한 이론형 교육과 환경기초시설을 견학하는 체험형 교육으로 나누어 운영한다.


또한, 미래세대의 주인인 학생들을 대상으로 찾아가는 자원순환교실도 운영할 계획이다.


지속적인 교육을 통해 점차 많은 이들에게 자원순환의 중요성을 일깨우고, 자원순환도시 계양구의 기틀을 마련하고자 한다.


○ 자원낭비 없는 친환경 자원순환청사


계양구는 청사 내 폐기물 발생량을 줄이기 위해 우산수리 재활용사업을 시작으로 우산 빗물제거기 설치, 구내식당 내 음식물 감량화 설비 설치, 재활용 폐기물 처리체계 개선사업 등을 추진하고 있다.


또한, 지난해 12월 인천시, 군․구, 공사․공단 등 18개 기관과 공동으로 친환경 자원순환청사 조성 협약을 체결했다.


주요 내용은 대체 가능한 1회 용품 사용과 구매 금지, 구 청사 내 1회 용품 반입 제한, 1회 용품 없는 카페 운영, 재활용 분리배출 생활화, 구내식당 내 음식물폐기물 자체 처리시설 설치․운영이다.
 

계양구는 친환경 자원순환청사를 성공적으로 정착시킨 후 구 산하 공공기관과 민간사업장 등으로 확대 운영하여 계양구 전체 폐기물을 감량할 계획이다.


○ 재활용 활성화 사업 본격 추진

 
최근 배달음식과 온라인쇼핑으로 인한 포장재의 증가 등 생활폐기물의 배출량이 급격히 늘고 있다.


이에 대응해 재활용품 분리배출시설 확대 설치, 재활용 전용봉투 제작 배부, 재활용 전용차량 보급 등 다양한 재활용 활성화 정책을 추진한다.
 

재활용품 거점 분리배출시설 확대 설치사업은 분리배출체계가 취약한 단독주택, 다세대주택, 상가 지역과 상습 무단투기 지역을 중심으로 주민들의 접근이 용이한 곳에 상시 이용 가능한 분리배출시설을 설치하는 사업이다.


또한, 전담인력을 배치해 올바른 분리배출 안내와 시설 관리를 지원한다.


지난해까지 96개소를 설치하여 운영했으며 올해도 주민 수요조사와 현장 확인을 통하여 50개소 이상을 추가로 설치할 계획이다.
 

재활용 전용봉투 제작배부 사업은 현재 재활용품을 검은 비닐봉투에 담거나 소량인 경우 봉투 없이 낱개로 내놓는 경우가 많아 도시 미관을 해치고, 쓰레기 무단투기의 원인이 되고 있는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추진한다.


내용물이 보이는 투명한 재활용전용 수거봉투 약 3백만 매를 재활용 품목별로 색깔을 다르게 제작하여 단독주택을 중심으로 무상 배부할 계획이다
 


압착식 생활폐기물 수거차량을 이용한 재활용품 수거는 재활용 선별률을 떨어뜨리고 자원가치를 낮추는 원인이 된다.


이에 비압착식 재활용 전용수거차량 5대를 신규로 구입하여 운영한다.


재활용품 본연의 형태를 유지하여 재활용률은 높이고 잔재쓰레기 감축에 따른 처리비용은 줄어드는 효과를 기대한다.


○ 음식물쓰레기는 더 줄인다

 
계양구는 공동주택을 중심으로 음식물쓰레기 배출량 무선인식 방식(RFID) 개별종량기를 보급하여 지속적으로 음식물쓰레기를 줄이는 효과를 거두고 있다.


올해는 배출단계부터 음식물쓰레기를 줄여 처리비용 감소와 악취 저감 효과를 기대할 수 있는 대형 감량기와 가정용 감량기 설치 지원 사업을 추진한다.
 

대형 감량기는 미생물을 이용한 분해와 건조 등의 과정을 통해 음식물쓰레기 80% 이상을 줄이고 남은 부산물은 퇴비나 토양개량제로 재활용이 가능하다.


지역 내 공동주택을 대상으로 총 5대를 설치하여 시범운영할 예정이며 연간 180톤의 음식물쓰레기 감량효과를 기대할 수 있다.
 

가정용 감량기는 가정 내에 설치해 가열·건조 또는 미생물 발효로 음식물 쓰레기를 소멸시키거나 사료화·퇴비화가 가능한 기기다.


계양구청에서 사전에 공고한 가정용 감량기 지원제품에 한해 구입금액의 50%(최대 30만 원, 총 300대)를 단독주택, 다세대주택 거주세대에 지원한다.


○ 대형폐기물 전화신고접수로 수거 일수 단축

 
기존 대형폐기물 수거(접수·수집) 과정에서 발생되고 있는 각종 주민들의 불편 해소 및 청소행정의 효율성을 도모하고자 오는 4월부터는 전화접수 수거를 실시한다.


기존 인터넷 접수와 스티커 접수대장 기록방식은 배출장소, 배출일자, 배출품목 등을 잘못 기재하거나 누락되는 경우가 많아 대형폐기물이 제때 수거되지 않고 장기 방치되는 문제가 있었다.


이에 계양구는 인터넷 외에 대형폐기물 배출 다음날 수거되는 전화접수시스템을 운영한다.


전화로 누구나 쉽고 편리하게 배출신고를 할 수 있으며 신속수거로 무단투기 발생 최소화 등 주민 불편을 줄인다.


박형우 계양구청장은 “자원순환 청사 조성을 위해 2월부터 청사 내 일회용품 반입을 제한하고 홍보 캠페인을 실시하는 등 환경보호에 대한 공감대 형성을 위해 적극 노력하고 있다” 면서  “지속가능한 친환경 생활문화 정책을 위해 계양구가 앞장서서 나아가겠다. 우리 구가 친환경 거점도시로 성장할 수 있도록 구민 여러분들의 관심과 동참을 부탁드린다” 고 전했다.


아래는 위의 글를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전문〉이다.【The following is an English <full text>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yeyang-gu, a leader in sustainable resource circulation
Full-scale implementation of various projects to establish an eco-friendly lifestyle
-Reporter Park Sang-do, Break News Incheon


In preparation for the end of the use of the Seoul Metropolitan Area Landfill in 2025, Gyeyang-gu is planning to fundamentally reduce waste and implement various projects to establish an eco-friendly lifestyle.
  
Gyeyang-gu's various efforts to become a leading city for sustainable resource circulation are paying attention.


○ Resource recycling education to create an environmental city

 
In order to create a sustainable resource recycling city, improvement of residents' consciousness is the most important.


Accordingly, Gyeyang-gu has been promoting resource recycling education since 2019, and about 1,400 people have completed the education until last year.


This year, the program will be expanded with the goal of 3,000 additional students.


Education is divided into theoretical education on the overall contents of resource circulation and experiential education to visit basic environmental facilities.


In addition, it plans to run a resource recycling class for students who are the masters of future generations.


Through continuous education, we intend to awaken the importance of resource circulation to more and more people and lay the foundation for Gyeyang-gu, a city of resource circulation.


○ Eco-friendly resource recycling complex without wasting resources


In order to reduce the amount of waste generated in the government building, Gyeyang-gu is pursuing an umbrella repair and recycling business, installing an umbrella rainwater remover, installing food reduction facilities in the cafeteria, and improving the recycling waste treatment system.


In addition, in December of last year, it signed an agreement to create an eco-friendly resource recycling complex with 18 institutions including Incheon city, county and district, public corporation and industrial complex.


The main contents are the prohibition of the use and purchase of replaceable items once, restrictions on bringing in items once in the old building, operation of a cafe without items once, recycling and separate disposal of food, and the installation and operation of food waste disposal facilities in the cafeteria.
 

Gyeyang-gu plans to reduce the total waste of Gyeyang-gu by successfully establishing the eco-friendly resource recycling office and expanding it to public institutions and private workplaces under the old district.


○ Full-scale promotion of recycling activation business

 
In recent years, the amount of domestic waste, such as the increase in packaging materials due to food delivery and online shopping, is rapidly increasing.


In response to this, various recycling promotion policies such as expansion and installation of separate recycling facilities, production and distribution of exclusive recycling bags, and distribution of exclusive vehicles for recycling will be promoted.
 

The expansion and installation of separate discharge facilities for recycling bases is a project to install separate discharge facilities that can be used at all times in places where residents can easily access, centering on detached houses, multi-family houses, shopping districts, and habitual dumping areas where the separated discharge system is weak.


In addition, a dedicated manpower is assigned to support the correct separation of discharge guidance and facility management.


Until last year, 96 sites were installed and operated, and more than 50 additional sites are planned to be installed again this year through resident demand surveys and on-site verification.
 

The recycling-only bag production and distribution project is currently being promoted to solve the problem that is causing the city's aesthetics to be deteriorated and garbage dumping as there are many cases where recyclables are placed in black plastic bags or, if small, are put out individually without bags.


About 3 million transparent recycling-dedicated collection bags with visible contents will be produced in different colors for each recycled item and distributed free of charge to detached houses.
 


The collection of recyclables using a compact household waste collection vehicle is the cause of lowering the recycling selection rate and lowering the value of resources.


Accordingly, five new collection vehicles for non-compressed recycling are newly purchased and operated.


By maintaining the original form of recycled products, the recycling rate is expected to increase, and disposal costs are expected to decrease due to the reduction of waste.


○ Reduce food waste

 
Gyeyang-gu continues to reduce food waste by supplying individual metering machines with a wireless recognition method for food waste emissions (RFID), mainly in apartment houses.


This year, we will be promoting a project to reduce food waste from the discharge stage, reducing treatment costs and supporting installation of household weight reducers, which can be expected to reduce treatment costs and reduce odors.
 

Large-scale reducers reduce more than 80% of food waste through processes such as decomposition and drying using microorganisms, and the remaining by-products can be recycled as compost or soil conditioner.


A total of 5 units will be installed and operated for a trial run targeting apartment houses in the region, and the effect of reducing food waste by 180 tons per year can be expected.
 

A household weight reducer is a device that can be installed in the home to extinguish food waste by heating, drying or fermenting microorganisms, or to convert food and compost.


Only 50% of the purchase amount (up to 300,000 won, 300 units in total) will be provided to households living in detached houses and multi-family dwellings only for products that have been announced in advance by Gyeyang-gu Office.


○ Reduction of collection days by receiving oversized waste by phone report

 
In order to solve the inconvenience of various residents that occur in the process of collecting (reception and collection) of existing large-sized waste, and to improve the efficiency of the cleaning administration, telephone collection will be conducted from April.


Existing internet registration and sticker registration registration methods have a problem in that large-sized wastes are not collected in time and left for a long time because the place of discharge, discharge date, and items are often omitted.


In addition to the Internet, Gyeyang-gu operates a telephone reception system that is collected the day after large-sized waste is discharged.


Anyone can easily and conveniently report discharge over the phone, and rapid collection minimizes the occurrence of unauthorized dumping, reducing residents' inconvenience.


Park Hyung-woo, head of Gyeyang-gu, said, “We have been actively working to form a consensus on environmental protection by limiting the import of disposable products into the government building from February to create a resource recycling office and conducting a promotional campaign.” Will take the lead. We ask for your interest and participation so that our district can grow into an eco-friendly hub city.”

 

ⓒ ebreak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계양구,박형우 구청장, 자원순환 선도 도시,자원순환 청사 조성,자원순환교육,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