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사람
인천본부세관, ‘1월의 인천세관인’ 변은주 관세행정관 선정 포상
해외 직구 분할배송 반입으로 관부가세를 탈루한 수입신고 8,808건(약 12억 7천만원) 적발
기사입력: 2021/01/29 [14:00]  최종편집: ⓒ ebreaknews.com
박상도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인천본부세관이 올해 1월의 인천세관인에 인천세관 특송통관국 변은주 관세행정관을 선정했다.     © 박상도 기자

(브레이크뉴스인천 박상도 기자) 인천본부세관이 올해 1월의 인천세관인에 인천세관 특송통관국 변은주 관세행정관을 선정했다.

 

변은주 관세행정관은 코로나19로 해외여행이 급감하여 해외카드사용은 전자상거래에 한정될 것이라 판단하고 면세범위 초과 고액결제자들의 수입신고 내역에 대해 정보분석을 실시하여 선결제 후 분할배송수법으로 세금을 누락한 건강기능식품 등 수입신고 8,808건(약 12억 7천만원)을 적발한 공로를 인정받았다.

 

업무 분야별 유공자로는 일반행정분야 유공자에 통관현장 상황별 실전 중국어 교육 영상「관세중국어」영상 30강을 자체 제작하여 한-중 화객선 휴대품통관 세관서비스 만족도 향상에 기여한 이미옥 관세행정관과 우소현 관세행정관을 선정했다.

 

수출입통관분야 유공자로는 면세담배 15만갑을 국내로 밀반출하고 빈 보루케이스에 스펀지와 고무판을 적입하여 위장 수출하려던 업체를 적발한 최경민 관세행정관을 선정했다.

 

휴대품통관분야 유공자로는 항공·면세업계 지원책으로 무착륙 국제관광비행 여행자 신속통관을 위한 전용구역을 마련하고, 면세점 구매내역확인서 양식을 마련하여 업계 위기극복을 지원한 공항휴대품1과 서주희 관세행정관을 선정했다.,

 

심사분야 유공자로는 「잠자는 과납금 찾아주기」활동으로 157개 기업에 2억 6천만원을 환급해준 심사정보1과 서주희 관세행정관을 선정했다.

 

조사분야 유공자로는 인체에 삽입되는 시가 21억원 상당의 눈썹문신용 비멸균 침 534만개를 수입하면서 멸균침으로 거짓 표시하여 수입한 후 전국에 판매한 수입업체와 유통업체를 적발한 조수진 관세행정관을 선정했다.


중소기업지원분야 유공자로는 한-중 원산지 증명서 오류로 추징된 사례를 분석하여 원산지증명서 구분방법 매뉴얼을 제작하고 기업들에게 배포한 김종민 관세행정관을 선정했다.

 

업무우수자로는 최근 5년간 유치 휴대품 데이터 88,248건을 정비한 송혜민 관세행정관을 선정해 업무 분야별 유공자에 대해 시상했다.

 

김윤식 인천본부세관장은 "국가경제와 국민안전을 위협하는 불법에는 강력하게 대응하고, 코로나19 위기극복을 위한 현장 맞춤형 기업지원활동은 적극적으로 시행하여 국민에게 더 가까이 다가갈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을 당부했다.
 

아래는 위의 글를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전문〉이다.【The following is an English <full text>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Incheon Headquarters Customs, "January's Incheon Customs Officer" Awarded by Byeon Eun-ju, Customs Administration
8,808 cases of import declaration (approximately 1.27 billion won) were detected in which the customs tax was eliminated due to separate delivery of direct overseas delivery
-Reporter Park Sang-do, Break News Incheon

 

The Customs Office of Incheon Headquarters selected Eun-ju Byun, Customs Administration Officer, as the Incheon Customs Officer in January of this year.

 

Customs administration Byun Eun-ju determined that overseas travel will be limited to e-commerce transactions due to the rapid decline in overseas travel due to Corona 19, and conducted an information analysis on the details of import declarations of high-payers exceeding the duty-free range, and after prepayment, the tax was omitted by the split delivery method. It was recognized for its contribution to detecting 8,808 import reports (about 1.27 billion won), including one health functional food.

 

As for the merit of each field of work, Mi-ok Lee and Customs Administration Officer Woo So-hyun contributed to improving the satisfaction of customs clearance services for passenger goods on Korean-Chinese passenger ships by self-producing 30 lectures of ``Customs Chinese'' video, an actual Chinese training video for each customs clearance site situation. Selected.

 

As a merit in the field of import and export customs clearance, Customs Administration Officer Choi Kyung-min was selected, who discovered a company that attempted to export camouflage by smuggling 150,000 packs of duty-free cigarettes into Korea and inserting sponges and rubber plates into empty cases.

 

As a contributor in the field of portable goods customs clearance, a dedicated area for quick customs clearance for non-landing international tourist flights was prepared as a support for the aviation and duty-free industry, and airport handhelds 1 and customs administration officer Seo Ju-hee were selected to support the overcoming of the industry crisis by preparing a form of confirmation of duty-free shop purchase details. did.,

 

Ju-hee Seo and Customs Administration Officer Seo Ju-hee, who returned 260 million won to 157 companies, were selected as merit in the field of examination.

 

As a contributor in the field of investigation, Cho Su-jin, the customs administration officer, was selected to detect importers and distributors that were sold nationwide after importing 5.34 million non-sterile needles for eyebrow tattoos with a market value of 2.1 billion won (US$2.1 billion) inserted into the human body. did.


As a contributor in the field of SME support, Kim Jong-min, the customs administration officer, who produced a manual on how to classify the certificate of origin, was selected by analyzing cases that were collected due to errors in the certificate of origin between Korea and China.

 

As an excellence in the work, Song Hye-min, the customs administration officer, who has maintained 88,248 items of host-carry data for the last five years, was awarded to those of merit by business field.

 

Incheon Headquarters Customs Officer Kim Yun-sik urged, "We will strongly respond to illegal acts that threaten the national economy and public safety, and actively implement on-site customized business support activities to overcome the Corona 19 crisis, so that we will try to get closer to the people." did.

ⓒ ebreak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인천본부세관,인천세관,1월의 인천세관인,변은주 관세행정관,업무 분야별 유공자,해외 직구 분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