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문화
인천해경, 인천 신항 해양사고 재발 방지 협의회 개최
위험표시 설치 여부 수시 확인 등 협력 강화 방안 등 논의
기사입력: 2021/01/21 [15:20]  최종편집: ⓒ ebreaknews.com
박상도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인천해양경찰서가 최근 인천 신항 인근 해상에서 잇따라 해양사고 발생에 따른 재발 방지 협의회를 개최했다.(사진제공:인천해양경찰서)     © 박상도 기자

(브레이크뉴스인천 박상도 기자) 인천해양경찰서가 최근 인천 신항 인근 해상에서 잇따라 해양사고 발생에 따른 재발 방지를 위해 관련 업체 등이 참석한 가운데 협의회를 개최했다.

 

이번 협의회는 최근 송도 LNG기지 인근 호안공사 및 저수심 영향으로 해양사고(좌주)가 지속적으로 발생하고 있어 사고 재발 방지를 위한 예방책을 마련하고자 마련됐다. 

 

이날 회의에는 공사현장 및 저수심 접근 시 인천항 VTS에 사전 통보, 출입 시 안내선 상시 배치, 위험표시(등부표, 깃발, 경광등) 설치 여부 수시 확인 등 협력 강화 방안 등을 논의했다.

 

인천해경은 인천항 VTS와 공조 항행 관제 및 출입 선박 정보를 경비함정에 제공하여 안전항로 유도 및 인근 해역 사전 근접 경비토록 조치할 예정이다.

 

백학선 서장은 “연안해역의 사고 예방을 위해서는 해양경찰과 관계부서의 긴밀한 협조가 필수적이며, 실효적 논의를 통해 연안안전관리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아래는 위의 글를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전문〉이다.【The following is an English <full text>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Held a council to prevent recurrence of maritime accidents at the Incheon Coast Guard and Incheon New Port. Discuss measures to strengthen cooperation, such as checking whether or not danger signs are installed regularly.
-Reporter Park Sang-do, Break News Incheon

 

The Incheon Maritime Police Station recently held a council in the presence of related companies to prevent recurrence of maritime accidents in the sea near Incheon New Port.

 

This council was prepared to prepare preventive measures to prevent recurrence of the accident as marine accidents (left juju) continue to occur due to the recent revetment work near the Songdo LNG base and low water depth.

 

At the meeting on this day, the Incheon Port VTS was notified in advance when approaching the construction site and low water depth, and guide lines were always placed when entering and exiting, and measures to strengthen cooperation were discussed, such as checking whether or not danger signs (light buoys, flags, warning lights) are installed at any time.

 

The Incheon Coast Guard will provide information on the VTS of Incheon Port, air-conditioning navigation, and entry and exit vessels to the security ships to guide the safe route and take measures to secure the adjacent sea area in advance.

 

Chief Hak-seon Paik said, "To prevent accidents in the coastal waters, close cooperation between the maritime police and related departments is essential, and we will do our best to manage coastal safety through effective discussions."

ⓒ ebreak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인천해양경찰서,인천해경, 인천 신항 해양사고 재발 방지,인천항 VTS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