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행정
인천시의회, 수도권제2순환고속도로 구분지상권 설정 중단 및 국토교통부의 적극적인 대처 요구
기사입력: 2021/01/20 [15:14]  최종편집: ⓒ ebreaknews.com
박상도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브레이크뉴스인천 박상도 기자) 인천시의회 자치분권특별위원회 남궁형 위원장이 최근 수도권제2순환고속도로 건설과 관련하여 국토교통부의 ‘구분지상권 설정’ 추진과 관련하여 구분지상권 설정 중단 등 국토교통부의 적극적인 대처를 촉구하는 성명서를 발표하고 국토교통부, 중앙토지수용위원회 등 관계기관에 전달했다.
 
남궁형 위원장은 성명서를 통해 “대한민국 헌법 제24조에 ‘모든 국민의 재산권은 보장되며, 그 내용과 한계는 법률로 정할뿐 아니라 공공필요에 의한 재산권의 수용·사용 또는 제한 및 그에 대한 보상은 법률로써 하되, 정당한 보상을 지급해야 한다’고 규정돼 있다”고 강조했다.

 

이에따라 그는 “현재 각종 개발사업으로 인해 지상에 고속도로 및 철도 건설 등이 한계에 직면한 만큼 지하화에 대한 활용도가 매우 증가되고 있다”면서 “향후 자치분권적 지역균형발전을 위해 주민들이 사유재산권 침해 우려 소지가 있는 구분지상권 설정을 중단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이에 남궁형 위원장은 “그간 인천 중구와 동구지역 주민들은 공사로 인한 소음·진동 등의 피해를 묵묵히 견뎌 온 지역균형발전의 숨은 조력자에서 국토교통부의 구분지상권 설정으로 인한 피해자의 신분으로 전락할 처지에 처해있다”며 “국토교통부와 중앙토지수용위원회는 이러한 문제 해결을 위한 적극적인 대처가 필요하다”고 말했다.


성 명 서

 

국토교통부는 수도권제2순환고속도로와 관련한 구분지상권 설정 추진을 중단하고 자치분권적 국가균형발전을 위한 적극적인 대안마련을 촉구한다.

 

대한민국헌법 제24조에는 ‘모든 국민의 재산권은 보장되며, 그 내용과 한계는 법률로 정할 뿐만 아니라, 공공필요에 의한 재산권의 수용·사용 또는 제한 및 그에 대한 보상은 법률로써 하되, 정당한 보상을 지급하여야 한다’라고 규정하고 있다.

 

‘공공필요에 의한 국민의 재산권 제한’에 대한 ‘정당한 보상’이라함은 국가는 사유 재산권에 대한 제한을 최소화하고, 사유 재산권 제한에 대한 피해를 국가가 최대한 책임을 져야 한다는 의미이다.

 

최근 국토교통부와 중앙토지수용위원회는 수도권제2순환고속도로 완공에 따라 중구 및 동구지역 토지소유주들을 대상으로  ‘구분지상권 설정’을 추진 중이다.

 

‘구분지상권의 설정’은 건물 및 그 밖의 공작물을 소유하기 위하여 다른 사람이 소유한 토지의 지상이나 지하의 공간에 대하여 그 권리를 등기부등본상에 기재하는 국가의 행위를 말한다.

 

하지만 국토교통부는 수도권제2순환고속도 설계당시부터 인천 중구와 동구 주거지역을 관통하는 형식으로 설계되어 애초부터 해당지역 직상부 토지소유주에 대한 재산권 침해소지를 인지학고도 이를 해결하기 위한 노력을 다하지 않았으며, 구분지상권 설정과 관련한 사유재산 침해 소지에 대한 주민들의 이의제기에도 법적절차만을 이야기 할 뿐 제대로 된 설명이나 해결책을 제시하고 있지 않고 있다.

 

현재 우리나라는 그간 각종 지역개발사업으로 인한 도시화 등으로 지상을 활용한 고속도로, 철도 등의 대규모 공공기반시설 확충은 한계에 직면하였으며, 이를 해결하기 대안으로 지하화가 지속적으로 추진되고 있는 상황이다.

 

이번 수도권제2순환고속도로와 관련한 구분지상권 설정과 관련한 주민들의 반발은 향후 지역균형발전을 위해 지속될 고속도로, 철도 등과 같은 공공기반시설의 지하화 사업에도 판박이처럼 반복될 수밖에 없다.

 

국토교통부는 이러한 상황에서 분명히 인식하고 구분지상권 설정과 관련한 법적 타당성만을 주장할 것이 아니라 주민들이 납득할 만한 문제해결책을 제시함으로써 향후 공공기반시설 지하화 사업 추진과 관련한성공적 주민협력의 모델로 삼아야 할 것이다.

 

국토교통부는 수도권제2순환고속도로 구분지상권 설정을 통해 사유재산권에 심각한 피해를 보게 될 해당지역 주민들은 그간 공사로 인한  소음·진동 등과 같은 피해를 묵묵히 감내해 준 지역균형발전의 숨은 조력자임을 인지하고 더 이상 주민들이 피해자의 신분으로 바뀌지 않도록 구분지상권 설정 중단 및 향후 동일한 사례가 발생하지 않도록 하기 위한 법적 절차 마련 등 적극적인 대책마련을 촉구한다.

 

2021. 1

 

인천광역시의회 자치분권특별위원회 위원장 남궁 형


아래는 위의 글를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전문〉이다.【The following is an English <full text>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Incheon city council calls for the suspension of the establishment of separate terrestrial zones for the second circular highway in the metropolitan area and proactive response from the Ministry of Land, Infrastructure and Transport.
-Reporter Park Sang-do, Break News Incheon

 

Incheon City Council Chairman Nam Gung-hyung of the Special Committee on Autonomy and Decentralization recently announced a statement urging the Ministry of Land, Infrastructure and Transport to actively take action, such as suspending the establishment of classified territorial rights in relation to the promotion of the'demarcation of commercial areas' by the Ministry of Land, Infrastructure and Transport in connection with the construction of the second circular highway in the metropolitan area. , And delivered it to related organizations such as the Central Land Acceptance Committee.
 
In a statement, Chairman Nam Goong-hyung stated, “In Article 24 of the Constitution of the Republic of Korea, the property rights of all citizens are guaranteed, and the contents and limits are not only determined by law, but also the acceptance, use or restriction of property rights due to public needs, and compensation for such However, it is stipulated that fair compensation must be paid.”

 

Accordingly, he said, “As the construction of highways and railroads on the ground is currently facing limitations due to various development projects, the use of underground systems is increasing very much.” “For the future balanced development of autonomous and decentralized regions, residents may be concerned about infringement of private property rights. It is necessary to stop the establishment of separate territorial rights.”

 

In response, Chairman Nam Gung-hyung said, “The residents of Incheon Jung-gu and Dong-gu region have been in a position to fall from a hidden helper of balanced regional development, which has silently endured damages such as noise and vibration caused by construction, to the status of victims due to the establishment of separate territorial rights by the Ministry of Land, Infrastructure and Transport. He said, “The Ministry of Land, Infrastructure and Transport and the Central Land Expropriation Committee need to take active measures to resolve these issues.”


Statement

 

The Ministry of Land, Transport and Maritime Affairs urges the Ministry of Land, Infrastructure and Transport to stop promoting the establishment of separate terrestrial zones related to the Seoul Metropolitan Area 2nd Ring Expressway, and urge the creation of active alternatives for balanced self-governing development.

 

Article 24 of the Constitution of the Republic of Korea states, ``All citizens' property rights are guaranteed, and the contents and limits are not only determined by law, but also the acceptance, use, or limitation of property rights due to public needs, and compensation for them, are provided by law, but fair compensation is paid. It must be done.'

 

The term “fair compensation” for “restriction of public property rights due to public necessity” means that the state should minimize restrictions on private property rights, and the state should take full responsibility for damages caused by restrictions on private property rights.

 

Recently, the Ministry of Land, Infrastructure and Transport and the Central Land Acquisition Committee are pushing forward with the completion of the Second Ring Expressway in the Seoul Metropolitan Area to set up a “districted commercial area” for land owners in Jung-gu and Dong-gu regions.

 

'Establishment of a separate land commercial right' refers to the state's act of recording the right on a registered copy of the ground or underground space of land owned by another person in order to own buildings and other structures.

 

However, the Ministry of Land, Infrastructure and Transport was designed in a format that penetrates residential areas in Jung-gu and Dong-gu, Incheon from the time of the design of the Seoul Metropolitan Area 2nd Loop Expressway. In the case of complaints by residents about the possession of private property infringement in relation to the establishment of separate territorial rights, only legal procedures are discussed, but no proper explanation or solution is provided.

 

Currently, Korea has faced limitations in the expansion of large-scale public infrastructure such as highways and railroads using the ground due to urbanization due to various regional development projects, and undergroundization is continuously being promoted as an alternative to solve this problem.

 

Residents' opposition to the establishment of separate terrestrial zones related to the Seoul Metropolitan Area 2nd Ring Expressway will inevitably be repeated in the underground project of public infrastructure such as expressways and railroads, which will continue for balanced regional development in the future.

 

In this situation, the Ministry of Land, Infrastructure and Transport should clearly recognize in this situation and make it a model for successful resident cooperation in the future public infrastructure undergrounding project by not only asserting the legal feasibility of establishing classified territorial rights, but also suggesting solutions to problems that residents can understand.

 

The Ministry of Land, Infrastructure and Transport recognizes that the residents of the region who will suffer serious damage to private property rights through the establishment of separate terrestrial zones on the Seoul Metropolitan Area 2nd Ring Expressway are hidden helpers of balanced regional development who have silently endured damages such as noise and vibration caused by construction. In order to prevent the above residents from changing to the victim's status, we urge the establishment of active countermeasures, such as halting the establishment of classified territorial rights and preparing legal procedures to prevent the same cases from occurring in the future.

 

2021. 1

 

Namgung-hyung, chairman of the Incheon Metropolitan City Council Special Committee on Autonomy

ⓒ ebreak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인천시의회,자치분권특별위원회 남궁형 위원장, 수도권제2순환고속도로 구분지상권,국토교통부,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