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산업
aT, 신선농산물 수출도 “뭉쳐야 산다”..,신선농산물 수출지원사업 총력
기사입력: 2021/01/15 [14:04]  최종편집: ⓒ ebreaknews.com
박상도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 박상도 기자

(브레이크뉴스인천 박상도 기자) 농림축산식품부와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이하 aT)가 수출인프라 조성을 위해 2021년 신선농산물 수출지원사업을 수출조직의 역량 강화에 힘을 쏟을 계획이다.

 

지난해 사상 최대의 신선농산물 수출실적을 올해에도 계속 이어나간다는 방침 아래, 수출활성화를 위한 수출통합조직과 수출선도조직, 농산물전문생산단지 등의 조직역량을 강화하고, 신규 수출품목조직의 추가 결성을 통해 글로벌 수출경쟁력 기반조성에 나선다.

 

우선, 수출창구 단일화를 위해 생산농가와 수출업체가 함께 뜻을 모아 설립한 6개의 수출통합조직은 올해부터 자체 수익사업 발굴을 위한 지원과 자체 조성한 기금의 중장기 적립과 활용을 유도하는 등 홀로서기를 위한 재정자립도를 높여 나갈 계획이다.

 

현재 파프리카와 버섯, 딸기 등 총 6개가 운영되고 있는 수출통합조직은 생산단계 안전성 관리부터 선별, 포장, 해외마케팅까지 모두 공동으로 관리하고 있다.

 

이와 함께, 수출농산물의 안정적 공급기반 마련을 위해 운영 중인 전국 196개의 농산물전문생산단지는 영농일지 작성, 입출고 및 수출현황 입력 등 농집(NongZip)시스템을 적극적으로 활용하는 우수단지를 중심으로 인센티브와 함께 조직화 교육을 지원한다.

 

아울러, 수출농산물의 생산-수출이력관리를 위한 농집시스템은 수요자중심으로 대폭 개선해 농산물전문생산단지 농가 외에도 일반 수출농가나 업체가 이용할 수 있도록 사용 폭을 넓혀 나갈 예정이다.

 

또한, 신선농산물의 안전성과 관련된 주요 수출국의 비관세장벽 애로사항에 사전 대응해 나갈 수 있도록 개선하는 등 농집을 앞으로는 종합적인 디지털 수출농산물안전관리시스템으로 발전시켜 나갈 계획이다.

 

aT 신현곤 식품수출이사는 “생산농가의 소득향상과 직결된 신선농산물의 수출확대를 위해서는 탄탄한 수출관련 조직들의 활성화가 대단히 중요하다”며“aT는 올해도 수출자금 지원과 해외 공동물류센터 운영, 해외운송 확대 등을 통해 수출의 걸림돌 해소에 노력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아래는 위의 글를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전문〉이다.【The following is an English <full text>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aT, exports of fresh agricultural products also “should live together”...,
-Reporter Park Sang-do, Break News Incheon

 

The Ministry of Agriculture, Food and Rural Affairs and the Korea Agriculture and Fisheries Food Distribution Corporation (aT) plan to focus on strengthening the capabilities of the export organization in 2021 to support the export of fresh agricultural products in order to create an export infrastructure.

 

Under the policy of continuing last year's record-breaking fresh agricultural product export this year, we strengthened the organizational competencies of the export integration organization, export leader organization, and agricultural product specialty production complex to revitalize exports, and formed a new export item organization. Through this, we will build the foundation for global export competitiveness.

 

First of all, six export integration organizations that were established with the will of producers and exporters in order to unify the export window, from this year onwards, support for discovering self-profitable businesses and induce mid- to long-term accumulation and utilization of self-raised funds. It is planning to increase the degree of financial independence.

 

Currently, the integrated export organization, which operates six paprika, mushrooms, and strawberries, is jointly managing everything from safety management at the production stage to selection, packaging and overseas marketing.

 

In addition, 196 specialized agricultural products production complexes nationwide, which are operating to establish a stable supply base for export agricultural products, have incentives and incentives, focusing on excellent complexes that actively utilize the NonZip system, such as creating farming diaries, entering in/out and exporting status. Support organized education.

 

In addition, the farmhouse system for the production-export history management of exported agricultural products will be significantly improved, centered on the consumer, so that it can be used by general export farmers and companies in addition to farmers in specialized agricultural production complexes.

 

In addition, we plan to develop agricultural houses into a comprehensive digital export agricultural product safety management system in the future, such as improving to respond in advance to the difficulties of non-tariff barriers of major exporting countries related to the safety of fresh agricultural products.

 

Shin Hyun-gon, director of food export at aT, said, “It is very important to revitalize strong export-related organizations to expand the export of fresh agricultural products that are directly linked to the income improvement of the producers.” “AT will also support export funds this year and operate overseas joint logistics centers. “We will try to resolve the obstacles to exports by expanding transportation.”


ⓒ ebreak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농림축산식품부,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 aT,신선농산물 수출지원사업,농집(NongZip)시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