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행정
부평구, 십정동 웃음샘마을과 갈산동 갈산명월마을 ‘더불어 마을 사업’에 선정
기사입력: 2021/01/13 [15:26]  최종편집: ⓒ ebreaknews.com
박상도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부평구 갈산명월마을과 십정동 웃음샘마을이 인천시 더불어 마을 사업에 선정됐다.     © 박상도 기자

(브레이크뉴스인천 박상도 기자) 부평구 십정동 웃음샘마을과 갈산동 갈산명월마을이 인천시의 ‘2021 더불어 마을 사업’에 선정돼 활력을 잃은 구도심의 변신을 준비하게 됐다.

 

13일 부평구에 따르면 인천시가 특화 사업으로 추진하는 더불어 마을 사업 최종 5개 구역 중 웃음샘마을과 갈산명월마을 2곳이 선정되면서 향후 3년간 각 최대 40억 원(시비 90%, 구비 10%)을 지원받게 됐다.

 

두 마을은 모두 재개발 사업이 지연되다 해제된 동네다. 장기간 방치로 주거환경 전반이 낙후돼 기반시설 및 편의시설 정비를 통한 주거환경 개선이 필요한 지역이었다.

 

웃음샘마을과 갈산명월마을은 지난해 ‘희망지사업 주민공모’ 선정을 시작으로 쇠락한 도시에 활력을 불어넣기 시작했다.

 

희망지사업 선정위원회는 지난 1년 동안 두 곳에서 실시한 주민주도의 사업추진 성과에 대해 현장실사와 정량평가를 진행하고, 사업의 필요성과 시급성 및 부평구의 사업 지원계획 등을 검토해 2021년 더불어 마을 사업 대상지로 최종 선정했다.

 

부평구는 ‘더불어 마을’ 사업의 지속적인 지원을 통해 주민 역량을 강화하고, 본격적으로 마을공동체를 활성화 한다는 방침이다.

 

또, 주민과 함께 노후 저층주거지역에 대한 다양한 문제를 발굴하고 적극적 해결방안을 모색해 ‘현지개량형’ 주거환경개선사업의 파급효과를 극대화 할 계획이다.

 

차준택 구청장은 “이번 사업의 성과는 지역공동체와 행정기관이 힘을 합쳐 노력한 결과”라며 “주민의 아이디어를 최대한 반영해 각 마을 특성에 맞는 맞춤형 주거환경개선사업을 진행할 계획이다”고 말했다.

 

아래는 위의 글를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전문〉이다.The following is an English <full text>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Bupyeong-gu, Sipjeong-dong Laughter Village and Galsan-dong Galsan Myeongwol Village were selected as “Double Village Project”


-Reporter Park Sang-do, Break News Incheon

 

Laughter Village in Sipjeong-dong, Bupyeong-gu, and Galsan Myeongwol Village in Galsan-dong, were selected for the “2021 Together Village Project” of Incheon City and prepared for the transformation of the old city, which lost its vitality.

 

According to Bupyeong-gu on the 13th, two of the final five districts of Incheon City's specialization project, Laughter Saem Village and Galsan Myungwol Village, were selected, providing up to 4 billion won (90% fertilization, 10% provision) for the next three years I got it.

 

Both villages were canceled after the redevelopment project was delayed. It was an area that needed to improve the residential environment through maintenance of infrastructure and convenience facilities, as the entire residential environment was underdeveloped due to long-term neglect.

 

Laughing Spring Village and Galsan Myeongwol Village began to revitalize the declining city last year, starting with the selection of the “Resident Contest for Hope Site Project”.

 

The Hope Site Project Selection Committee conducts on-site due diligence and quantitative evaluation on the outcomes of resident-led projects conducted in two places over the past year, reviews the necessity and urgency of the project, and the project support plan of Bupyeong-gu, as well as the target area for village projects in 2021. Was finally selected.

 

Bupyeong-gu plans to strengthen residents' capabilities through continuous support for the “Double Village” project, and to revitalize the village community in earnest.

 

In addition, it is planning to maximize the ripple effect of the “local improvement type” residential environment improvement project by discovering various problems in the aged low-rise residential area together with the residents and seeking active solutions.

 

Mayor Cha Jun-taek said, “The outcome of this project is a result of the efforts of local communities and administrative agencies together,” and “We plan to carry out a customized residential environment improvement project tailored to the characteristics of each village by reflecting the residents' ideas as much as possible.”


 

ⓒ ebreak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부평구,십정동 웃음샘마을,갈산동 갈산명월마을,더불어 마을 사업,차준택 구청장,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