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행정
인천시, 스마트도시 분야 군․구 대상 공모사업 지원
3월 군·구별 사업제안서 접수, 4월 선정 및 지원 예정, 스마트도시 실증사업 스스로해결단에 총 4억9천만원 지원
기사입력: 2021/01/13 [15:01]  최종편집: ⓒ ebreaknews.com
박상도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브레이크뉴스인천 박상도 기자) 인천시가 인천형 스마트도시 조성의 지자체 확산을 위해 올해 스마트도시 분야 군․구 대상 공모사업에 4억9천만 원을 지원한다.

 

‘시민체감형 스마트도시 서비스 시범사업’은 해당 지역의 도시문제 해결이나 시민 삶의 질 향상을 위해 군․구, 시민, 민간기업이 협력하는 스마트도시 서비스 실증사업으로, 2개 군․구를 선정해 각 2억 원 범위 내에서 지원할 예정이며,

 

‘시민참여 인천 스마트도시 리빙랩(스스로해결단) 사업’은 시민이 스스로 주변의 도시문제를 찾고, 정보통신기술(ICT)을 적용하여 해결방안을 모색하기 위한 사업으로, 3개 군․구를 선정해 각 3천만 원 범위 내에서 시민주도 문제해결 플랫폼인 리빙랩(스스로해결단) 운영을 지원할 예정이다.

 

이번 공모사업에 응모하려는 군․구는 자체적으로 주민 의견수렴이나 주민제안 등의 방법을 거쳐 3월 중으로 사업제안서를 제출하면 된다.

 

국내에 도입되지 않은 새로운 서비스이거나 타 시·도에서 만족도가 높은 서비스를 제안한 지자체를 우선 선정할 방침이며 이미 인천시에 도입됐거나 도입 예정인 서비스는 배제된다.

 

지난해에는 연수구의 ‘추돌방지형 스마트 자전거도로 서비스’, 남동구의 ‘인공지능 기반 대형폐기물 간편 배출 서비스’의 실증사업이 추진됐으며,

 

중구의 ‘영종하늘도시 상가 일원 주차문제 해결’, 미추홀구의 ‘주민 중심의 마을플랫폼 설계’, 연수구의 ‘함박마을 쓰레기 민원 해소’를 위한 스스로해결단을 운영한 바 있다.

 

김지영 시 스마트도시담당관은 “4차 산업혁명 기술을 기반으로 도시문제를 해결하는 스마트도시는 도시의 지속가능성과 경쟁력 향상을 위한 세계적인 트렌드”라며 “이번 공모를 통해 시민들과 군․구에서 스마트도시에 대한 관심을 갖게 되는 마중물이 되기를 희망한다”고 말했다.

 

아래는 위의 글를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전문〉이다.Incheon city, smart city field, support for competition projects for counties and gus

 

Received project proposals by county/district in March, selected and supported in April, and provided a total of 490 million won to the self-solving team for the smart city demonstration project
-Reporter Park Sang-do, Break News Incheon

 

Incheon City will provide 490 million won to this year's smart city field for the county and district public offering projects to expand the local governments of Incheon-type smart city creation.

 

The'Citizens Experience Smart City Service Demonstration Project' is a smart city service demonstration project in which counties, gus, citizens, and private companies cooperate to solve urban problems or improve the quality of life for citizens, and two counties and gus are selected. We plan to apply within the range of 200 million won each year,

 

The'Citizen Participation Incheon Smart City Living Lab (Self-Solving Group) Project' is a project for citizens to find their own surrounding city problems and to find solutions by applying information and communication technology (ICT). It will select and support the operation of Living Lab (Self-Solving Team), a citizen-led problem solving platform, within the range of 30 million won each.

 

Guns and gus who wish to apply for this contest can submit a project proposal in March after collecting residents' opinions or making proposals.

 

Local governments that have proposed new services that have not been introduced in Korea or that have offered high-satisfaction services in other cities and provinces will be selected first, and services that have already been introduced or planned to be introduced in Incheon will be excluded.

 

Last year, a demonstration project of the “collision-preventing smart bicycle road service” in Yeonsu-gu and the “easy discharging service of large-sized waste based on artificial intelligence” in Namdong-gu was promoted.

 

He has operated a self-solving team to solve the parking problem in Jung-gu's shopping district of Yeongjong Sky City, Michuhol-gu's ‘Resident-centered village platform design’, and Yeonsu-gu’s ‘Resolving civil complaints from Hambak Village.

 

Kim Ji-young, city manager in charge of smart cities, said, “Smart cities that solve urban problems based on the 4th industrial revolution technology are a global trend for improving the sustainability and competitiveness of cities.” “Through this competition, I hope that it will be the welcome to have interest in it.”

 

ⓒ ebreak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인천시,시민체감형 스마트도시 서비스 시범사업, 스마트도시 분야 군․구 대상 공모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