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행정
인천서구, 전국 최초 실시간 대기오염물질 악취 무료 측정 실시
총 100개 사업장 무료 측정 및 분석 진행, 분석 데이터에 악취 저감방안 제시
기사입력: 2021/01/08 [14:19]  최종편집: ⓒ ebreaknews.com
박상도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인천 서구가 전국 최초로 실시간 대기오염물질 측정차량으로 무료 악취측정을 하고 있다.     © 박상도 기자

(브레이크뉴스인천 박상도 기자) 서구가 관내 악취배출사업장을 대상으로 자치구 단위에서는 ‘전국 최초’로 실시간 대기오염물질 측정차량(SIFT-MS)을 활용한 악취 무료 측정에 본격적으로 나선다.
 
이를 통해 악취 발생 원인을 선제적으로 규명하고 원천 차단함으로써 악취와 미세먼지 없는 서구를 더 뚜렷하게 완성해나간다는 방침이다.

 

이와 관련, 서구는 올해 관내 악취배출시설을 운영 중인 사업자에 대해 각종 시설에서 발생하는 악취 유발 물질을 측정, 분석 데이터를 제공하는 것과 동시에 악취 저감방안을 알려줌으로 사업장이 자율적으로 악취 물질 발생을 줄여나가는 데 힘을 보탤 계획이다.

 

이번 사업의 효과적인 진행을 위해 작년에 도입한 실시간 대기오염물질 측정차량(SIFT-MS)이 활용된다. 황화수소, 암모니아 등 지정악취물질 22종을 측정할 수 있는 차량이다.

 

사업장 배출구의 경우엔 악취 시료를 포집한 후 차량에서 분석을 진행하고, 사업장 내부 및 외부에서 측정할 땐 현장에서 실시간 측정·분석이 가능하다.

 

올해는 총 100개 사업장에 대해 무료 측정 및 분석을 진행할 예정이며 연말에 1년간의 성과를 평가한 후 확대 여부를 결정하게 된다.

 

그간 환경오염물질 배출사업장의 경우, ‘대기오염물질 자가측정 제도’가 의무화돼있어 먼지 등 대기물질에 대한 자료 확보가 가능했지만 악취물질에 대한 자가측정 규정은 없어 악취발생량의 많고 적음과 심각성을 정확히 파악하는 데는 상당한 어려움이 있었다.

 

하지만 이번 지원사업을 통해 그간 고충을 겪었던 많은 애로사항을 해결할 수 있게 됐다.

 

무엇보다 기존에 행해졌던 사후 단속과 규제에서 벗어나 사업자 스스로 악취발생 현황 및 원인을 정확히 파악하고 스스로 개선해 나갈 수 있도록 유도한 점을 큰 성과로 꼽을 수 있다.

 

이뿐만 아니라 코로나19 장기화에 따른 경기 침체로 오염물질 측정 등 환경개선 투자에 어려움을 겪는 기업체에 경제적 부담 완화 등의 현실적인 도움도 줄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이재현 서구청장은 “민선 7기 들어 열악한 서구의 환경을 개선하고자 ‘클린 서구’를 목표로 전방위적인 대책 마련 및 신기술 도입에 최선을 다하고 있다”며 “앞으로 환경도 지키고 기업체의 경제적 부담도 줄이는 ‘일석이조’ 방안에 대한 모색을 지속해, 지역경제와 소통하고 상생하는 선진화된 환경 행정을 적극 추진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아래는 위의 글를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전문〉이다.【The following is an English <full text>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Incheon Seo-gu conducts the nation's first real-time air pollutant odor free measurement
Free measurement and analysis of a total of 100 business sites, suggestion of odor reduction measures in the analysis data
-Reporter Park Sang-do, Break News Incheon

 

For the odor emission business sites in the jurisdiction, the West is making full-scale odor-free measurements using a real-time air pollutant measurement vehicle (SIFT-MS) at the autonomous district level as the “first nationwide”.
 
Through this, it is a policy to preemptively identify the cause of odor occurrence and block the source to make the Western world more clearly free of odor and fine dust.

 

In this regard, the Seo-gu has provided data for measuring and analyzing odor-causing substances generated in various facilities to businesses operating odor emission facilities in the building this year, and at the same time notifying them of odor reduction measures, so that the workplace can autonomously reduce the occurrence of odor substances. I plan to add strength.

 

For the effective progress of this project, the real-time air pollutant measurement vehicle (SIFT-MS) introduced last year is used. It is a vehicle that can measure 22 types of designated odor substances such as hydrogen sulfide and ammonia.

 

In the case of the outlet at the workplace, after collecting odor samples, analysis is performed in the vehicle, and when measuring inside and outside the workplace, real-time measurement and analysis is possible at the site.

 

This year, a total of 100 workplaces will be measured and analyzed free of charge, and at the end of the year, after a year's performance evaluation, it will be decided whether to expand.

 

In the case of workplaces that discharge environmental pollutants, the'air pollutant self-measurement system' has been obligated to secure data on air substances such as dust, but there is no self-measurement regulation for odor substances, so the amount of odor generated is large, small, and serious. There was considerable difficulty in grasping.

 

However, through this support project, we have been able to solve many difficulties that have suffered.

 

Most of all, it is a great achievement to break away from the ex post crackdowns and regulations that have been carried out in the past, and to induce the operators to accurately identify the status and cause of odor occurrence and to improve themselves.

 

In addition, it is expected that it will be able to provide realistic help, such as easing the economic burden, to companies that have difficulty investing in environmental improvement such as measuring pollutants due to the economic downturn caused by the prolonged corona19.

 

Seo-gu mayor Lee Jae-hyun said, “We are doing our best to prepare all-round measures and introduce new technologies with the goal of'Clean West' in order to improve the poor western environment since the 7th civilian election.” “In the future, we are doing our best to protect the environment and reduce the economic burden of businesses. We will continue to seek ways to continue to pursue an advanced environmental administration that communicates with the local economy and coexists with it.”

ⓒ ebreak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인천서구,이재현 서구청장, 대기오염물질 악취 무료 측정,대기오염물질 측정차량(SIFT-MS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