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사람
부평소방서, 제23대 김기영 신임 서장 취임
“선배의 경험과 후배의 창의가 조화되는 人和조직을 만들겠다”
기사입력: 2021/01/06 [15:14]  최종편집: ⓒ ebreaknews.com
박상도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인천부평소방서 제23대 김기영 서장     © 박상도 기자

(브레이크뉴스인천 박상도 기자) 부평소방서에 제23대 김기영 신임 서장이 6일자로 취임해 본격적인 업무에 들어갔다.

 

김기영 신임 서장은 인천공단소방서 현장대응과장, 인천소방본부 긴급기동대장, 인천영종소방서장, 인천소방본부 현장대응단장 등을 역임한 소방행정 및 현장분야의 최고 전문가로, 1989년 소방사 공채로 입문하여 31년 동안 각종 재난현장 최일선의 실무 노하우를 바탕으로 혜안의 현장지휘 리더쉽을 겸비했다.

 

또한, 특유의 선비적 여유를 품은 온화한 성품에 청렴한 법집행은 주위의 신망을 확고히 받고 있다.

 

김기영 서장은 “코로나19 극복에 孤軍奮鬪하는 시민의 생명과 재산을 각종 재난으로부터 선제적인 예방활동과 현장 중심의 신속한 대응·수습으로 지켜내겠습니다. 또한 안전한 시민의 일상에 초석이 되도록 2021년도 신축년 한해를 어떠한 역경이라도 묵묵히 헤쳐 나가는 듬직한 소의 자세로 함께 정진합시다”고 말했다.

 

그리고 “소외된 직원이 없는 내·외근 325명 전직원이 소통되어 선배의 경험과 후배의 창의가 조화되는 人和조직을 만들겠다”는 포부를 밝혔다.

 

아래는 위의 글를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전문〉이다.【The following is an English <full text>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Bupyeong Fire Department inaugurated as the 23rd Bupyeong Fire Department Chief Kim Ki-young
“We will create a human society in which the experiences of seniors and the creativity of juniors are harmonized”
-Reporter Park Sang-do, Break News

 

Kim Ki-young, the 23rd new head of the Bupyeong Fire Department, took office on the 6th and began working in earnest.

 

Ki-young Kim is the best expert in the field of firefighting administration and field, who served as the chief of the field response section of the Incheon Industrial Complex Fire Department, the chief of the emergency response team of the Incheon Fire Department, the chief of the Incheon Yeongjong fire department, and the head of the field response team of the Incheon Fire Department. Over the years, he has been equipped with Hye-an's field command leadership based on the practical know-how of the forefront of various disaster sites.

 

In addition, the gentle character with a peculiar scholarship and integrity in law enforcement is firmly receiving the trust around them.

 

Chief Kim Ki-young said, “We will protect the lives and assets of citizens who are struggling to overcome Corona 19 from various disasters through preemptive preventive activities and quick response and response centered on the field. In addition, let's devote ourselves with the attitude of a reliable cow that silently overcomes any adversity through the new year of 2021 so that it can be a cornerstone in the daily life of a safe citizen.”

 

In addition, he expressed his ambition, “We will create a human society that harmonizes the experiences of seniors with the creativity of juniors by communicating with all 325 internal and external employees without alienated employees.

ⓒ ebreak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부평소방서, 제23대 김기영 신임 서장,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