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환경
인천시교육청, 고교학점제 기반 조성 선택과목 운영 사례집 발간 및 교원 직무 여건 지원 방안 제시
기사입력: 2020/12/30 [13:10]  최종편집: ⓒ ebreaknews.com
박상도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인천시교육청이 개발한 고교학점제 선택과목 운영 사례집.     © 박상도 기자

(브레이크뉴스인천 박상도 기자) 인천시교육청이 학생 선택 중심 교육과정 실현을 위해 교과군별로 개발한 ‘2020 고교학점제 기반 조성 선택과목 운영 사례집’을 관내 96개 고등학교에 보급했다.

 

고교학점제는 학생이 자신의 적성과 진로에 따라 다양한 과목을 선택·이수하고, 누적 학점이 기준에 도달할 경우 졸업을 인정받는 교육과정 이수·운영 제도로 2025년에 본격 시행될 예정이다.

 

인천시교육청은 고교학점제 기반 조성 선택과목 운영 사례 발굴을 위해 지난 11월 ‘2020 고등학교 선택과목 운영 나눔의 장’을 마련했고, 이를 통해 학교현장에서 활용할 수 있는 2020 고교학점제 기반 조성 선택과목 운영 사례를 21개 과목의 42개 사례를 발굴하고 자료로 제작하게 됐다.

 

제작된 자료는 교과서가 없는 과목에 대한 운영 사례, 전공 과목이 아닌 교양 과목을 전문가와의 코티칭으로 극복한 운영 사례, 교과 수준과 실제 선택한 학생들의 수준이 배치된 과목의 교육과정 재구성 사례, A,B,C 3단계 성취도 표기의 진로선택과목 과정 중심 평가 사례 등으로 구성되어 교사의 새로운 선택과목에 대한 교수·학습, 평가, 기록의 전문성 함양과 교육과정 문해력 성장에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자료집을 받아본 한 교사는 “원격 수업과 대면 수업이 혼재되어 있는 상황에서 새로운 과목을 운영하고 평가하는 것이 쉽지 않았다”면서 “이번에 제작된 자료집을 통해 나와 같이 고민하는 교사들에게 큰 도움이 될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도성훈 교육감은 “포스트코로나 시대에는 경계를 넘어 유기적으로 협력하고 융합하는 교육으로 나아가야 하는 시대적 소명이 더욱 가속화되고 있다"면서 "끊임없이 교육공동체의 소리에 귀를 기울이고 학생 개개인의 잠재력과 역량이 최대한 발휘될 수 있는 다양한 교육과정이 운영될 수 있도록 지속적인 지원을 해 나갈 것이다”고 말했다.

 

또한, 인천시교육청이 학교업무정상화 사례 분석을 통한 교원의 직무 여건 지원 방안을 마련했다.

 

‘학교업무정상화 사례 분석을 통한 교원의 직무 여건 지원 방안’ 연구는 ‘2020 인천교육정책연구 컨퍼런스’ 온라인 연차보고회에서 발표됐으며, 책임연구자인 하민영‧우현실(정책기획과 학습연구년) 교사는 사례 분석을 통해 교원이 교육에 전념할 수 있는 방안을 모색했다.

 

이번 연구를 통해 학교업무정상화 만족도가 우수한 학교와 면담을 진행하여 교원 행정 업무 경감을 위한 구체적인 방안을 찾고, 민주적인 학교 문화가 교원의 학교 생활 만족도에 끼치는 영향을 분석해 여러 학교에 적용 가능한 방안을 제시했다.

 

내용은  관리자 연수 강화, 교육청 정책 재조명 및 일하는 방식 개선, 학교행정지원센터의 업무 경감 추진, 교사를 위한 구체적인 지원 추진 등이 담겨있다.

 

신경순 정책기획과장은 “코로나19로 인해 교원이 감당해야 할 업무가 증가한 시점에서 기존의 업무를 재조명하여 개선 방안을 마련했다는 점에 본 연구의 의의가 있다”며 “이번 연구 결과를 토대로 보다 실질적인 현장 지원이 이뤄질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아래는 위의 글를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전문〉이다.【The following is an English <full text>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Incheon City Office of Education publishes a casebook for the operation of elective courses to establish a foundation for high school credit system and suggests ways to support teachers' job conditions
-Reporter Park Sang-do, Break News Incheon

 

In order to realize a student-selective-centered curriculum by the Incheon City Office of Education, the '2020 High School Credit System Foundation Elective Course Management Casebook' was distributed to 96 high schools in the city.

 

The high school credit system is a system that allows students to select and complete a variety of subjects according to their aptitude and career path, and is expected to be implemented in earnest in 2025 as a curriculum completion and operation system in which students are recognized for graduation if the accumulated credits reach the standard.

 

The Incheon City Office of Education prepared the '2020 High School Elective Course Operation and Sharing Place' in November to discover examples of the operation of elective courses based on the high school credit system, and through this, 21 cases of operation of the 2020 high school credit system based elective courses that can be used in the school field. 42 cases of each subject were discovered and produced as data.

 

The produced material is an operation case for a subject without a textbook, an operation case in which a liberal arts subject other than a major subject was overcome by coaching with an expert, a case of restructuring the curriculum in a subject in which the level of the curriculum and the level of the students actually selected are arranged, A It is expected to help teachers develop professionalism in teaching, learning, evaluation, and recording of new elective subjects, and to develop curriculum literacy, as it is composed of cases of evaluation centered on career elective courses marked with the achievement level of three stages, B and C.

 

One teacher who received the material book said, “It was not easy to manage and evaluate a new subject in a situation where remote and face-to-face classes were mixed. This material book will be of great help to teachers who are contemplating with me. I can see it.”

 

Superintendent Do Seong-hoon said, “In the post corona era, the vocation of the times to go beyond boundaries and toward organically cooperating and fusion education is accelerating.” We will continue to provide support so that various curricula can be operated.”

 

In addition, the Incheon City Office of Education prepared a plan to support the job conditions of teachers by analyzing cases of normalization of school work.

 

The study on'Measures to Support Teachers' Job Conditions through Case Analysis of School Work Normalization' was presented at the online annual report meeting at the '2020 Incheon Education Policy Research Conference', and the lead researchers Ha Min-young and Woo Sang-sil (Policy Planning and Learning Research Year) Through case analysis, a way was sought to allow teachers to devote themselves to education.

 

Through this study, interviews with schools with excellent satisfaction in normalization of school work are conducted to find specific ways to reduce administrative work for teachers, analyze the impact of democratic school culture on teachers' satisfaction with school life, and present plans applicable to various schools. did.

 

The contents include reinforcement of training for managers, re-examination of the Office of Education policy and improvement of working methods, promotion of work reduction of the school administration support center, and promotion of specific support for teachers.

 

"This study is meaningful in that it has re-examined the existing work and devised an improvement plan at the time when the work to be undertaken by teachers due to Corona 19 increased." I will try to make the support available.”

ⓒ ebreak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인천시교육청,도성훈 교육감, 고교학점제,고교학점제 기반 조성 선택과목 운영 사례집,학교업무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